:::: MENU ::::
  • Current Series: 1 Corinthians - The Application of Christian Principles to Worldliness (Pastor Heo)

    Current Series: 1 Corinthians - The Application of Christian Principles to Worldliness (Pastor Heo)

Blog

  • Jan 17 / 2021
  • 0
Pastor Kang, Sermons, Who is God?

The Sincere Repentance God Seeks (Genesis 20:14-16)

Tithes and Offerings

Send to: NongHyup bank 351-0158-2802-13 Song Ki-Joong

The sincere repentance God seeks

14 Then Abimelech brought sheep and cattle and male and female slaves and gave them to Abraham, and he returned Sarah his wife to him. 15 And Abimelech said, “My land is before you; live wherever you like.”

16 To Sarah he said, “I am giving your brother a thousand shekels of silver. This is to cover the offense against you before all who are with you; you are completely vindicated.”

Genesis 20:14-16

0. Introduction

In life, there are times we have to apologize for our mistakes.

Sometimes apologies lead to forgiveness, but sometimes the other person won’t forgive you even if you apologize.

So, what is the best way to ask for forgiveness from another person?

Although there may be a variety of answers, most people would probably agree that a sincere apology is much more effective.

In that case, what is the sincere repentance that God wants from us sinners in order to be forgiven? Today’s message is titled “The sincere repentance God seeks” and it is taken out of Genesis chapter 20.

1. The repeated sins of Abraham

Genesis 20:1-2

1 Now Abraham moved on from there into the region of the Negev and lived between Kadesh and Shur. For a while he stayed in Gerar, 2 and there Abraham said of his wife Sarah, “She is my sister.” Then Abimelech king of Gerar sent for Sarah and took her.

God has changed Abram’s name to Abraham, which means ‘a father of many nations’.

Yet, even though God has given him a new name, he is unable to escape his repeated sins.

Abraham, who is often referred to as the father of our faith, is still unable to overcome his greatest weakness, the problem of sin.

At this point in Abraham’s life, he deceived King Abimelech of Gerar by calling his wife his sister.

This was actually the same deception he had performed on the Egyptian king before. Has he not learned his lesson?

Why did Abraham, who had God’s help to fight and defeat the Allied forces of King Kedorlaomer, lie like this?

Genesis 20:11-12

11 Abraham replied, “I said to myself, `There is surely no fear of God in this place, and they will kill me because of my wife.` 12 Besides, she really is my sister, the daughter of my father though not of my mother; and she became my wife.

The fear of man displaced Abraham’s faith and prompted him to deceive the king with a half truth. When the fear of God was not in the people around him, he thought that God’s sovereignty could not be exercised among them.

So he took it upon himself to prepare a way to survive.

Rather than fearing God and trusting him to protect and provide for him, his fear of man led him to introduce Sarah as his sister.

But God considered Abraham’s half truth to be unjust.

We should remember that a person can not solve his sins by himself.

If a person does not fear and accompany God, he will repeatedly commit the same sin.

2. The Intervention of God

But God intervened in this matter in order to fulfill his promise to Abram.

The contract God had made with Abraham was for him to have Isaac, the son of promise, born through Sarah.

God urgently came to Abimelech in a dream and revealed the seriousness of this problem.

Genesis 20:3-6

3 But God came to Abimelech in a dream one night and said to him, “You are as good as dead because of the woman you have taken; she is a married woman.” 4 Now Abimelech had not gone near her, so he said, “Lord, will you destroy an innocent nation? 5 Did he not say to me, `She is my sister,` and didn`t she also say, `He is my brother`? I have done this with a clear conscience and clean hands.” 6 Then God said to him in the dream, “Yes, I know you did this with a clear conscience, and so I have kept you from sinning against me. That is why I did not let you touch her.

Abimelech was innocent by his own reckoning because he had taken Abraham at his word, believing him fully. However, taking a married woman from her husband to become his own wife  was a sin worth dying for from God’s point of view.

So God made the women in Abimelech’s kingdom unable to get pregnant and have babies.

In the long run, this spelled disaster for the king as it meant the destruction of his whole kingdom, and would not just result in the death of an individual, himself.

But God knew Abimelech’s heart, so he prevented him from sinning with Sarah.

Abimelech was punished for Abraham’s lies. So, how did he act after hearing the words of God?

3. Abimelech’s repentance

Genesis 20:8; 14-16

8 Early the next morning Abimelech summoned all his officials, and when he told them all that had happened, they were very much afraid.

14 Then Abimelech brought sheep and cattle and male and female slaves and gave them to Abraham, and he returned Sarah his wife to him. 15 And Abimelech said, “My land is before you; live wherever you like.” 16 To Sarah he said, “I am giving your brother a thousand shekels of silver. This is to cover the offense against you before all who are with you; you are completely vindicated.”

Abimelech, surprisingly, obeyed the Word of God.

He performed many acts of repentance for his own and his country’s recovery.

First, he shared the Word of God with all his officials. 

This is important because by doing so it signified that he was giving up his own ideas and choosing God’s justice.

Then, he did his best to fix all the wrongs.

He not only gave Sarah back to Abraham, but also topped it off with livestock, servants and additional land to live in. He did not force Abraham out of his land, like the King Egypt had.

He also gave Abraham a thousand silver shekels to restore his wife Sarah’s honor.

This all was a large compensation for Abraham.

Finally, he asked Abraham to pray for full recovery, as God ordered.

It would not have been easy for Abimelech to ask Abraham for prayer after the pain and troubles his lie had brought upon his kingdom, but Abimelech obeyed and honored God in his actions.

Rather, he made Abraham, the man of God, ashamed.

We can learn about ‘sincere repentance’ through Abimelech’s actions.

  • What is the repentance that pleases God?
  • And how should we repent before God?

4. Sincere repentance (through Jesus Christ)

Acts 2:38

38 Peter replied, “Repent and be baptized, every one of you, in the name of Jesus Christ for the forgiveness of your sins. And you will receive the gift of the Holy Spirit.

The first step for repentance is to recognize yourself as incapable of solving your own sins.

In fact, we live with repeated or habitual sins like Abraham, we have no ability to keep any of the laws that God has given us.

Therefore, God gave his son Jesus to us to solve this problem.

The second step for repentance is to believe in Jesus as your personal Lord and Savior.

Jesus is the only one who can save us from a sinful world.

He paid for our sins through his own death, becoming a substitute for the punishment our sins deserved on the cross. In order to get to know Jesus more and more, we must read the Bible and pray daily, cultivating a deeper relationship with him.

The third and final step for repentance is courage.
We must believe that God’s salvation plan will change our lives.

Not only will he forgive you of all your sins and cleanse you of wrongdoing, just as he did for Abimelech, Jesus’s power can also overcome all of your sins, just as he did for Abraham.

Be brave today and choose to live a life of repentance and service for Christ. This is the definition of a successful life for all Christians.

Here’s a hard question to ponder.

Does God listen to our prayers even if and when we sin?

There is hopeful news.

Genesis 20:17

17 Then Abraham prayed to God, and God healed Abimelech, his wife and his slave girls so they could have children again,

Although Abraham was guilty, the fact that he was chosen by God did not change.

God still heard Abraham’s prayers, even as his deception brought disaster upon Abimelech’s household. God’s grace does not change because of human dignity nor error.

Yet, the fear of man may still overtake and overpower us, as it did to Abraham.

We think that God will not work in a world outside the church when the world does not fear him.

But God’s sovereignty is beyond our imagination and affects us everywhere, whether we are in the world, or in God’s presence; whether we are full of the fear of man, or the fear of God; whether we sin repeatedly and habitually though deceptions and half truths, or whether we walk fully in the light as he is in the light. God’s sovereignty and intervention in our lives is extremely realistic and accurate, and on full display in the lives of those who love God and have been called according to his purpose.

Abimelech was not the man God chose to make a covenant with, but he was an outsider and a stranger. Yet, through his sincere repentance and practice, God restored everything to him that he had taken away.

Repentance is not merely a time of regret and despair.

Repentance is a time to grow before God, and grow in relationship with God.

Repentance is the time to restore the true image of Christians, as the disciples of Christ, and bearers of his love, and message, and light to a lost world.

And repentance is not a one time act, but should be practiced on a daily basis by all Christians.

(As Martin Luther wrote in his Ninety-Nine Theses: “Our Lord and Master Jesus Christ willed the entire life of believers to be one of repentance.”)

I hope we will spend this week experiencing an amazing restoration of our lives and faith in Christ through sincere repentance.


하나님 원하시는 진정한 회개

14 아비멜렉이 양과 소와 종들을 이끌어 아브라함에게 주고 그의 아내 사라도 그에게 돌려보내고 15 아브라함에게 이르되 내 땅이 네 앞에 있으니 네가 보기에 좋은 대로 거주하라 하고

16 사라에게 이르되 내가 은 천 개를 네 오라비에게 주어서 그것으로 너와 함께 한 여러 사람 앞에서 네 수치를 가리게 하였노니 네 일이 다 해결되었느니라

창세기 20:14-16

0. 예화

우리가 살다 보면 나의 실수나 잘못으로 인해 다른 사람에게 사과해야 할 때가 있습니다.

사과를 통해 용서를 받을 때가 있지만, 때로는 사과를 했음에도 용서를 받지 못할 때도 있습니다.

상대방의 용서를 받기 위해서 우리는 어떻게 사과해야 할까요?

다양한 답이 있겠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은 진심 어린 사과를 해야 한다고 말할 것입니다.

그렇다면 죄인인 우리가 하나님께 용서를 받기 위한 진정한 회개는 어떤 것일까요?

오늘은 <하나님이 원하시는 진정한 회개> 라는 제목으로 창세기 20장의 말씀을 나누도록 하겠습니다.

1. 아브라함의 반복되는 죄

창세기 20:1-2

1 아브라함이 거기서 네게브 땅으로 옮겨가 가데스와 술 사이 그랄에 거류하며 2 그의 아내 사라를 자기 누이라 하였으므로 그랄 왕 아비멜렉이 사람을 보내어 사라를 데려갔더니

하나님은 아브람의 이름을 아브라함으로 바꾸어 주셨습니다.

아브라함의 뜻은 ‘여러 민족의 아버지’ 입니다.

아브라함은 하나님께 새로운 이름을 받았지만, 그는 그의 반복되는 죄를 해결할 수 없었습니다.

믿음의 조상이라 불리던 아브라함도 스스로 약점인 죄의 문제를 해결 할 수 없었습니다.

결국 아브라함은 그랄 왕 아비멜렉에게 자기 아내를 자신의 여동생이라고 속였습니다.

이것은 예전에 그가 애굽 왕을 속였던 것과 똑같은 형태였습니다.

그돌라오멜왕 연합군과도 싸워서 이겼던 아브라함이 왜 이런 거짓말을 하게 되었을까요?

11 아브라함이 이르되 이 곳에서는 하나님을 두려워함이 없으니 내 아내로 말미암아 사람들이 나를 죽일까 생각하였음이요 12 또 그는 정말로 나의 이복 누이로서 내 아내가 되었음이니라

아브라함의 하나님에 대한 믿음은 사람을 두려워하는 마음 때문에 사라지게 되었습니다.

그는 하나님을 두려워하지 않는 곳에서는 하나님의 주권이 실현되지 않을 것이라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그는 자신의 살 길을 스스로 준비하였습니다.

그에게 떠오른 좋은 아이디어는 사라를 자신의 이복 누이로 소개하는 것이었습니다.

그러나 아브라함의 아이디어는 하나님이 보시기에 정의롭지 않았습니다.

파트 1에서 우리가 기억해야 할 것은, 사람은 스스로 죄를 해결할 수 없는 존재라는 것입니다.

사람이 하나님과 동행하지 않으면 반복적으로 같은 죄를 짓게 되는 것입니다.

2. 하나님의 개입

하나님은 아브람과의 계약을 지키기 위해 이 문제에 개입하셨습니다.

그 계약은 사라를 통해 약속의 아들 이삭이 태어나는 것이었습니다.

하나님은 긴급히 아비멜렉에게 찾아와 이 문제의 심각성을 알려주셨습니다.

창세기 20:3-6

3 밤에 하나님이 아비멜렉에게 현몽하시고 그에게 이르시되 네가 데려간 이 여인으로 말미암아 네가 죽으리니 그는 남편이 있는 여자임이라 4 아비멜렉이 그 여인을 가까이 하지 아니하였으므로 그가 대답하되 주여 주께서 의로운 백성도 멸하시나이까 5 그가 나에게 이는 내 누이라고 하지 아니하였나이까 그 여인도 그는 내 오라비라 하였사오니 나는 온전한 마음과 깨끗한 손으로 이렇게 하였나이다 6 하나님이 꿈에 또 그에게 이르시되 네가 온전한 마음으로 이렇게 한 줄을 나도 알았으므로 너를 막아 내게 범죄하지 아니하게 하였나니 여인에게 가까이 하지 못하게 함이 이 때문이니라

아비멜렉은 아브라함의 말을 그대로 믿고 행동했기 때문에 그의 입장에서는 죄가 없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관점에서 남편이 있는 여자를 데려다가 자신의 아내로 삼는 일은 죽어 마땅한 죄였습니다. 

그래서 하나님께서는 아비멜렉의 집의 모든 태를 닫으셨습니다.

이것은 아비멜렉 한 개인의 죽음 뿐 만이 아닌, 그의 왕국의 멸망을 의미하는 것이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아비멜렉의 진실한 마음을 알았기 때문에, 그가 죄를 짓지 않도록 막으셨습니다.

아브라함의 거짓말 때문에 억울한 벌을 받은 아비멜렉.

그는 하나님께 말씀을 듣고 어떻게 행동 했을까요?

3. 아비멜렉의 회개

창세기 20:8; 14-16

8 아비멜렉이 그 날 아침에 일찍이 일어나 모든 종들을 불러 그 모든 일을 말하여 들려 주니 그들이 심히 두려워하였더라

14 아비멜렉이 양과 소와 종들을 이끌어 아브라함에게 주고 그의 아내 사라도 그에게 돌려보내고 15 아브라함에게 이르되 내 땅이 네 앞에 있으니 네가 보기에 좋은 대로 거주하라 하고 16 사라에게 이르되 내가 은 천 개를 네 오라비에게 주어서 그것으로 너와 함께 한 여러 사람 앞에서 네 수치를 가리게 하였노니 네 일이 다 해결되었느니라

아비멜렉은 놀랍게도 하나님의 말씀에 순종하였습니다.

그는 그와 그의 나라의 회복을 위해 회개를 위한 많은 행동들을 하였습니다.

그가 했던 첫 번째 행동은 그의 모든 종들과 하나님의 말씀을 공유한 것입니다.

그가 한 좋은 선택은 자신의 생각을 포기하고 하나님의 정의를 선택했다는 것입니다.

아비멜렉은 모든 잘못된 것들을 바로 잡으려고 하였습니다.

그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최선을 다했습니다.

그는 아브라함에게 아내를 돌려준 것 뿐만이 아니라 그에게 가축과 하인들, 거주할 수 있는 땅을 제공하였습니다.

그는 애굽 왕과는 달리 아브라함을 자기 땅에서 내보내지 않았습니다.

그는 또한 아브라함에게 은 천 개를 주어 그의 아내, 사라의 명예를 회복하였습니다.

아비멜렉은 아브라함에게 인색하지 않게 보상하였습니다.

마지막으로 그는 하나님의 명령대로 아브라함에게 치유 기도를 요청하였습니다.

자신을 곤경에 빠뜨린 사람에게 치유 기도를 부탁한다는 것은 쉽지 않은 일 이었을 것입니다.

하지만 아비멜렉은 하나님께 순종하여 하나님을 높이고 아브라함을 부끄럽게 만들었습니다.

우리는 아비멜렉의 행동을 통해 ‘회개하는 사람의 올바른 마음가짐’에 대해 배울 수 있습니다.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회개는 무엇일까요?

우리는 하나님 앞에서 어떻게 회개해야 할까요?

4. 진정한 회개(예수 그리스도)

사도행전 2:38

38 베드로가 이르되 너희가 회개하여 각각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세례를 받고 죄 사함을 받으라 그리하면 성령의 선물을 받으리니

회개를 위한 첫 번째 단계는 자신을 죄를 해결할 능력이 없는 존재로 인정하는 것입니다.

사실 우리도 아브라함처럼 반복된 죄를 지으면서 살아갑니다.

우리는 하나님이 주신 율법을 다 지킬 수 있는 능력이 없습니다.

그래서 하나님은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우리에게 예수님을 보내주셨습니다.

회개를 위한 두 번째 단계는 예수님을 나의 구원자로 믿는 것입니다.

나를 죄가 가득한 세상에서 구원해 줄 유일한 존재는 예수님입니다.

예수님이 나의 죄의 값을 죽음을 통해 모두 지불하셨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매일 성경을 읽고 기도하며 예수님께 의지해야 합니다.

회개를 위한 마지막 단계는 용기입니다.

내 삶을 변화시키실 하나님의 계획을 믿어야 합니다.

예수님의 능력으로 죄를 극복할 수 있다는 믿음을 가져야 합니다.

용기를 갖고 오늘 하루를 그리스도인의 승리한 삶으로 만들어야 합니다.

그런데 우리가 죄를 지어도 하나님이 우리 기도를 들으실까요?

여기에 희망적인 소식이 있습니다.

창세기 20:17

17 아브라함이 하나님께 기도하매 하나님이 아비멜렉과 그의 아내와 여종을 치료하사 출산하게 하셨으니

비록 아브라함이 죄를 지었지만, 그가 하나님께 선택 받은 사람이라는 사실은 달라지지 않았습니다.

하나님은 여전히 아브라함의 기도를 들으셨습니다.

하나님의 은혜는 사람의 품위로 인해 변하지 않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우리는 아브라함이 그랬든 여전히 세상을 두려워합니다.

우리는 하나님을 믿지 않는 교회 밖의 세상에서 하나님이 일하지 않으실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하나님의 주권은 우리의 상상을 넘어서서 어디서나 영향을 미칩니다.

오히려 하나님의 개입은 지극히 현실적이며 정확합니다.

아비멜렉은 하나님이 선택한 자가 아닌 이방이었습니다.

그러나 그의 진정한 회개와 실천을 통해 하나님은 그의 모든 것을 회복시켜 주셨습니다.

회개는 후회가 절망이 아닙니다.

회개는 하나님 앞에서 성장하는 시간입니다.

회개는 그리스도인의 모습을 회복하는 시간입니다.

우리가 회개를 통해 놀라운 회복을 경험하는 한 주 보내길 소망합니다.

  • Jan 10 / 2021
  • 0
Pastor Kang, Sermons, Who is God?

What is the Final Goal of a Person? (Genesis 19)

Tithes and Offerings

Send to: NongHyup bank 351-0158-2802-13 Song Ki-Joong

What is the final goal of a person?

29 So when God destroyed the cities of the plain, he remembered Abraham, and he brought Lot out of the catastrophe that overthrew the cities where Lot had lived.

Genesis 19:29

0. Introduction : Quiz

Today’s message is titled < What is the final goal of a person? > and comes out of Genesis chapter 19. Let me ask you two questions that will provide clues as to the conclusion of the message.

  1. Number one) What is the fastest way to get from Jeonju to Seoul?
    • Answer) Go with a loved one

Because going alone is boring but you lose track of time when you go with someone you love.

  1. Number two) What is the most delicious way to eat ramen and kimbap?
    • Answer) Eat with someone you love

Because eating with someone you love is much more enjoyable than eating alone.

The answers to these questions are not realistic. But we can easily empathize with both of them. In life, doing anything with someone you love is a joy. You pass the time quickly, and get more enjoyment out of every little moment than you would if you did it alone. However, no one wants to move around with or eat with people who make them uncomfortable.

So how do you suppose Abraham and Lot would have answered these questions?

1. The different lives of two men (Abraham vs Lot)

Abraham’s life and Lot’s life were completely different.

They both knew God, and they were even close relatives.

But their lives were completely different.

1-1. About each individual person (Authority)

The first difference we can note has to do with their individual personalities.

Genesis 14:14-16

14 When Abram heard that his relative had been taken captive, he called out the 318 trained men born in his household and went in pursuit as far as Dan. 15 During the night Abram divided his men to attack them and he routed them, pursuing them as far as Hobah, north of Damascus. 16 He recovered all the goods and brought back his relative Lot and his possessions, together with the women and the other people.

Genesis 17:23

23 On that very day Abraham took his son Ishmael and all those born in his household or bought with his money, every male in his household, and circumcised them, as God told him.

Abraham was not afraid of people, even his enemies.

He fought and defeated the Allies of the Five Kings to save his nephew Lot.

And when God commanded him to circumcise his whole family and all his servants, all the men in his house obeyed Abraham’s direction to do so.

Abraham had the power and charisma to move people.

What about Lot?

Genesis 14:11-12

11 The four kings seized all the goods of Sodom and Gomorrah and all their food; then they went away. 12 They also carried off Abram`s nephew Lot and his possessions, since he was living in Sodom.

Genesis 19:6; 7; 9

6 Lot went outside to meet them and shut the door behind him 7 and said, “No, my friends. Don`t do this wicked thing.

9 “Get out of our way,” they replied. And they said, “This fellow came here as an alien, and now he wants to play the judge! We`ll treat you worse than them.” They kept bringing pressure on Lot and moved forward to break down the door.

Lot was afraid of people, even those who were supposed to be his friends and neighbors.

Lot was taken prisoner during the war and waited for someone to save him.

He was also ignored by the people in Sodom because he did not command any kind of authority among them.

1-2. About each of their wives (Life)

The second difference between the two men that we can note is that of the lives of their wives.

Genesis 23:1;17-19

1 Sarah lived to be a hundred and twenty-seven years old.

17 So Ephron`s field in Machpelah near Mamre — both the field and the cave in it, and all the trees within the borders of the field — was deeded 18 to Abraham as his property in the presence of all the Hittites who had come to the gate of the city. 19 Afterward Abraham buried his wife Sarah in the cave in the field of Machpelah near Mamre (which is at Hebron) in the land of Canaan.

Abraham’s wife Sarah lived in peace, a long life to the age of 127.

Her husband Abraham buried her in a cave in the beautiful and spacious field of Machpelah.

This was Sarah’s last beautiful scene.

What about Lot’s wife?

Genesis 19:24-26

24 Then the LORD rained down burning sulfur on Sodom and Gomorrah — from the LORD out of the heavens. 25 Thus he overthrew those cities and the entire plain, including all those living in the cities — and also the vegetation in the land. 26 But Lot`s wife looked back, and she became a pillar of salt.

The last scene of Lot’s wife was disastrous.

She did not obey God’s orders, so she became a pillar of salt.

Lot couldn’t even find his wife’s body.

1-3. Their descendants (the way)

Finally, the third difference we can note is between Abraham’s descendants and Lot’s descendants.

Genesis 21:6-7

6 Sarah said, “God has brought me laughter, and everyone who hears about this will laugh with me.” 7 And she added, “Who would have said to Abraham that Sarah would nurse children? Yet I have borne him a son in his old age.”

Abraham’s descendants were led by his son Isaac, who was born of his wife Sarah.

This was Abraham and Sarah’s long-awaited gift and a promise from God.

Through Isaac’s life they were able to happily confess that God had fulfilled his promise.

What about Lot’s descendants?

Genesis 19:36-38

36 So both of Lot`s daughters became pregnant by their father. 37 The older daughter had a son, and she named him Moab; he is the father of the Moabites of today. 38 The younger daughter also had a son, and she named him Ben-Ammi; he is the father of the Ammonites of today.

Lot’s descendants were not born from his wife, but from his daughters in sinful manner.

For that reason, the Israelites were ashamed of their neighbors the Moabites and Ammonites, and they became bitter enemies for much of their history.

The Moabites and Ammonites may be relatives of Israel, but they have a shameful past.

2. Lot’s final goal (the Blessing Abraham has received)

Why did Lot’s family have to suffer this?

What was the final goal of Lot’s life?

Surprisingly, it was to receive the blessing that Abraham had: a son of promise, the health of his family, a broad and beautiful land, a richly blessed life…

So why didn’t Lot achieve his goal?

And why did Abraham succeed where Lot failed?

3. Abraham’s final goal (to obey God)

Abraham’s final goal was never what Lot envied.

His final goal was not to live a blessed life, to become rich and powerful, to see his family live healthy and happy lives, to acquire spacious land. Rather, Abraham’s final goal was much simpler, and much more important: it was to obey God.

His gaze was always on God because Abraham recognized God as the master of his life.

Abraham’s blessing was a gift from God.

But it’s also important to note that his relationship with God was not dependent on the gift he received from God. Abraham obeyed God at any time, whether happy or sad, rich or poor. The fact that God blessed him did not cause Abraham to love and obey God, rather, it was because Abraham loved and obeyed God – first and foremost – that God blessed him in the first place.

Abraham did not allow his feelings to shake his faith.

His identity had always been as a servant of God.

4. Our final goal (to obey Jesus, the true God)

So, what is your final goal in life?

Is your goal to receive a blessing like Abraham had, or is your goal to love and obey God as master? We can clearly see which value is most important through the test Jesus received in the desert before beginning his earthly ministry.

Matthew 4:1-11

1 Then Jesus was led by the Spirit into the desert to be tempted by the devil. 2 After fasting forty days and forty nights, he was hungry. 3 The tempter came to him and said, “If you are the Son of God, tell these stones to become bread.”

4 Jesus answered, “It is written: `Man does not live on bread alone, but on every word that comes from the mouth of God.`”

5 Then the devil took him to the holy city and had him stand on the highest point of the temple. 6 “If you are the Son of God,” he said, “throw yourself down. For it is written: “`He will command his angels concerning you, and they will lift you up in their hands, so that you will not strike your foot against a stone.`”

7 Jesus answered him, “It is also written: `Do not put the Lord your God to the test.`”

8 Again, the devil took him to a very high mountain and showed him all the kingdoms of the world and their splendor. 9 “All this I will give you,” he said, “if you will bow down and worship me.”

10 Jesus said to him, “Away from me, Satan! For it is written: `Worship the Lord your God, and serve him only.`” 11 Then the devil left him, and angels came and attended him.

Jesus is the perfect role model for Christians.

He did not pursue the values of the world, but rather loved and obeyed God’s word, even to the point of death. This is because obedience to God is the ultimate final goal, and Jesus embodied it perfectly for us. 

At that time, people would have thought that Jesus lived a failed life.

But Jesus was resurrected from death and gloriously seated at the right hand of God.

Jesus has become our eternal savior, and He has restored all his lost things!

That is the result of his obedience.

Therefore, following Jesus’ example, the final goal of a person should be to live a life of obedience to God. God will remember and bless those who obey him.

Please accompany our master, God on a daily basis.

This should be your ultimate final goal and it will be the wisest choice of your life.

Now, once more, let’s review the questions we discussed at the beginning of this message again.

  1. Number one) What is the fastest way to go from Jeonju to Seoul?
    • Answer) Go with Jesus. Pray for safety.
  2. Number two) What is the most delicious way to eat ramen and kimbap?
    • Answer) Eat with Jesus. Give thanks to him who provided such delicious food.

If you accompany Jesus, wherever you are becomes heaven!

If you accompany Jesus, you can overcome the values of the world!

I hope you will take this message to heart and believe it strongly!


< 사람의 최종 목표는 무엇인가? >

29 하나님이 그 지역의 성을 멸하실 때 곧 롯이 거주하는 성을 엎으실 때에 하나님이 아브라함을 생각하사 롯을 그 엎으시는 중에서 내보내셨더라

창세기 19:29

0. 예화

오늘은 <사람의 최종 목표는 무엇인가>라는 제목으로 창세기 19장의 말씀을 나누도록 하겠습니다.

오늘 말씀에 결론에 대한 단서를 찾을 수 있는 두 가지 질문이 있습니다.

  1. Q1) 전주에서 서울까지 가장 빨리 가는 방법은?
    • A1) 사랑하는 사람(또는 친구)과 함께 간다.

이유 : 혼자 가면 지루하지만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가면 가는 길이 즐겁기 때문에

  1. Q2) 음식을 가장 맛있게 먹는 방법은?
    • A1) 사랑하는 사람(또는 친구)와 함께 먹는다.

이유 : 혼자 먹는 것보다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먹는 것이 더 즐겁기 때문에

이 질문들의 답은 사실적이지는 않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이 답에 대한 의미를 공감할 수 있습니다.

누구도 불편한 사람과 함께 이동하거나 식사를 하고 싶어하지 않기 때문입니다.

아브라함과 롯은 이 질문들에 대해 올바른 답을 말했을까요?

1. 두 사람의 다른 삶(아브라함 vs 롯)

흥미로운 점은 아브라함과 롯의 삶의 모습이 완전히 달랐다는 것입니다.

그들이 하나님을 알고있는 사람들이었고, 삼촌과 조카 사이였는데도 말입니다.

1-1. 본인(권위)

먼저 개인적인 부분에서 차이점이 있습니다.

창세기 14:14-16

14 아브람이 그의 조카가 사로잡혔음을 듣고 집에서 길리고 훈련된 자 삼백십팔 명을 거느리고 단까지 쫓아가서 15 그와 그의 가신들이 나뉘어 밤에 그들을 쳐부수고 다메섹 왼편 호바까지 쫓아가 16 모든 빼앗겼던 재물과 자기의 조카 롯과 그의 재물과 또 부녀와 친척을 다 찾아왔더라

창세기 17:23

23 이에 아브라함이 하나님이 자기에게 말씀하신 대로 이 날에 그 아들 이스마엘과 집에서 태어난 모든 자와 돈으로 산 모든 자 곧 아브라함의 집 사람 중 모든 남자를 데려다가 그 포피를 베었으니

아브라함은 사람을 두려워하지 않았습니다.

아브라함은 조카 롯을 구하기 위해 다섯 왕의 연합군과 싸워 이겼습니다.

또한 그가 하나님의 말씀대로 할례를 행할 때 그 집의 모든 남자들이 아브라함에게 순종하였습니다.

아브라함에게는 사람들을 움직이는 힘과 카리스마가 있었습니다.

롯은 어땠을까요?

창세기 14:11-12

11 네 왕이 소돔과 고모라의 모든 재물과 양식을 빼앗아 가고 12 소돔에 거주하는 아브람의 조카 롯도 사로잡고 그 재물까지 노략하여 갔더라

창세기 19:6;7;9

6 롯이 문 밖의 무리에게로 나가서 뒤로 문을 닫고 7 이르되 청하노니 내 형제들아 이런 악을 행하지 말라

9 그들이 이르되 너는 물러나라 또 이르되 이 자가 들어와서 거류하면서 우리의 법관이 되려 하는도다 이제 우리가 그들보다 너를 더 해하리라 하고 롯을 밀치며 가까이 가서 그 문을 부수려고 하는지라

롯은 사람을 두려워하였습니다.

롯은 전쟁 중에 포로가 되어서 아브라함이 구원해주기만 기다렸습니다.

또한 그의 말에는 권위가 없어 소돔 사람들에게 무시를 당하였습니다.

1-2. 아내(생명)

그들의 아내들의 삶에도 차이가 있습니다.

창세기 23:1;17-19

1 사라가 백이십칠 세를 살았으니 이것이 곧 사라가 누린 햇수라

17 마므레 앞 막벨라에 있는 에브론의 밭 곧 그 밭과 거기에 속한 굴과 그 밭과 그 주위에 둘린 모든 나무가 18 성 문에 들어온 모든 헷 족속이 보는 데서 아브라함의 소유로 확정된지라 19 그 후에 아브라함이 그 아내 사라를 가나안 땅 마므레 앞 막벨라 밭 굴에 장사하였더라 (마므레는 곧 헤브론이라)

아브라함의 아내 사라는 127세까지 평안하게 살다가 아브라함이 에브론에게 얻은 막벨라 밭 굴에 장사 되었습니다. 이것은 아름다운 사라의 마지막 모습이었습니다.

롯의 아내는 어땠을까요?

창세기 19:24-26

24 여호와께서 하늘 곧 여호와께로부터 유황과 불을 소돔과 고모라에 비같이 내리사 25 그 성들과 온 들과 성에 거주하는 모든 백성과 땅에 난 것을 다 엎어 멸하셨더라 26 롯의 아내는 뒤를 돌아보았으므로 소금 기둥이 되었더라

롯의 아내의 마지막은 참담하였습니다.

그녀는 하나님의 명령에 순종하지 않아서 소금 기둥이 되어버렸습니다.

롯은 자신의 아내의 시신조차 찾을 수 없었습니다.

1-3. 후손(방식)

아브라함과 롯의 후손에 대해서 차이가 있습니다.

창세기 21:6-7

6 사라가 이르되 하나님이 나를 웃게 하시니 듣는 자가 다 나와 함께 웃으리로다 7 또 이르되 사라가 자식들을 젖먹이겠다고 누가 아브라함에게 말하였으리요마는 아브라함의 노경에 내가 아들을 낳았도다 하니라

아브라함의 후손은 아내 사라의 아들을 통해서 이어지게 되었습니다.

이것은 아브라함과 사라의 오랜 소원이었고 하나님의 선물이었습니다.

그들은 이삭을 통해 약속을 이루어 주신 하나님을 기쁘게 고백할 수 있었습니다.

롯의 후손은 어땠을까요?

창19:36-38

36 롯의 두 딸이 아버지로 말미암아 임신하고 37 큰 딸은 아들을 낳아 이름을 모압이라 하였으니 오늘날 모압의 조상이요 38 작은 딸도 아들을 낳아 이름을 벤암미라 하였으니 오늘날 암몬 자손의 조상이었더라

롯의 후손은 윤리적으로 옳지 않은 방식으로 탄생하였습니다.

그 이유로 이스라엘 사람들은 이웃 민족인 모압과 암몬을 부끄러운 민족으로 여겼습니다.

모압과 암몬은 이스라엘과 친척이지만 그들은 부끄러운 과거를 가지고 있었습니다.

2. 롯의 최종 목표(아브라함의 축복)

롯의 가족은 왜 이런 고통을 겪어야 했을까요?

롯이 바랬던 인생의 최종 목표는 무엇이었을까요?

그것은 놀랍게도 아브라함이 가지고 있는 축복이었습니다.

약속의 아들, 가족의 건강, 넓은 땅, 부유한 삶…

그런데 왜 롯은 목표를 이루지 못했을까요?

아브라함은 어떻게 이렇게 많은 성공을 할 수 있었을까요?

3. 아브라함의 최종 목표(하나님께 순종)

아브라함의 목표는 롯이 부러워하는 것들이 아니었습니다.

아브라함의 최종 목표는 하나님께 순종하는 삶이었습니다.

그의 시선은 언제나 하나님께 머물러 있었습니다.

하나님이 아브라함의 주인이셨기 때문입니다.

아브라함의 축복은 하나님께서 아브라함에게 주신 선물입니다.

아브라함은 하나님께 받은 선물로 인해 하나님과의 관계가 멀어지지 않았습니다.

그는 기쁠 때나 슬플 때나 언제나 하나님께 순종하였습니다.

그는 그의 감정이 그의 믿음을 흔들리게 하는 것을 허용하지 않았습니다.

아브라함의 정체성은 언제나 하나님의 종이었습니다.

4. 우리의 최종 목표(참 하나님, 예수님께 순종)

당신의 인생의 최종 목표는 무엇입니까?

아브라함의 축복입니까? 아니면 나의 주인이신 하나님께 순종하는 것입니까?

우리는 어떤 가치가 가장 중요한 것인지 예수님이 받으신 시험 통해 알 수 있습니다.

마태복음 4:1-11

1 그 때에 예수께서 성령에게 이끌리어 마귀에게 시험을 받으러 광야로 가사 2 사십 일을 밤낮으로 금식하신 후에 주리신지라 3 시험하는 자가 예수께 나아와서 이르되 네가 만일 하나님의 아들이어든 명하여 이 돌들로 떡덩이가 되게 하라

4 예수께서 대답하여 이르시되 기록되었으되 사람이 떡으로만 살 것이 아니요 하나님의 입으로부터 나오는 모든 말씀으로 살 것이라 하였느니라 하시니

5 이에 마귀가 예수를 거룩한 성으로 데려다가 성전 꼭대기에 세우고 6 이르되 네가 만일 하나님의 아들이어든 뛰어내리라 기록되었으되 그가 너를 위하여 그의 사자들을 명하시리니 그들이 손으로 너를 받들어 발이 돌에 부딪치지 않게 하리로다 하였느니라

7 예수께서 이르시되 또 기록되었으되 주 너의 하나님을 시험하지 말라 하였느니라 하시니

8 마귀가 또 그를 데리고 지극히 높은 산으로 가서 천하 만국과 그 영광을 보여 9 이르되 만일 내게 엎드려 경배하면 이 모든 것을 네게 주리라

10 이에 예수께서 말씀하시되 사탄아 물러가라 기록되었으되 주 너의 하나님께 경배하고 다만 그를 섬기라 하였느니라 11 이에 마귀는 예수를 떠나고 천사들이 나아와서 수종드니라

예수님은 그리스도인의 완벽한 롤모델이십니다.

예수님은 세상의 가치를 추구하지 않았습니다. 오히려 세상의 가치와는 다른 죽음의 길로 걸어가셨습니다. 그 이유는 그것이 하나님께 순종하는 것이었기 때문입니다.

그 당시 사람들이 보기에 예수님은 실패한 인생을 살았다고 평가했을 것입니다.

하지만 예수님은 죽음에서 부활하셔서 영광스러운 하나님의 오른편에 앉게 되셨습니다.

예수님은 우리의 영원한 구원자가 되셨습니다.

예수님은 잃어버린 모든 것을 회복하셨습니다.

그것이 순종의 결과였습니다.

사람의 최종 목표는 예수님처럼 하나님께 순종하는 삶을 살아가는 것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순종하는 자들을 기억하고 축복하실 것입니다.

주인이신 하나님께 동행하십시요. 그것이 당신의 인생의 목표이자 최고의 선택입니다.

마지막으로 앞에 했던 질문에 다시 답해보겠습니다.

  1. Q1) 전주에서 서울까지 가장 빨리 가는 방법은?
    • A1) 예수님과 함께 간다. 안전을 위해 예수님께 기도한다.
  2. Q2) 음식을 가장 맛있게 먹는 방법은?
    • A1) 예수님과 함께 먹는다. 예수님께 감사의 기도를 한다.

예수님과 동행하면 그 어디나 천국이 됩니다!

예수님과 동행하면 세상의 가치를 이기게 됩니다!

이것을 강력하게 믿기를 바랍니다!

  • Jan 03 / 2021
  • 0
Pastor Kang, Sermons, Who is God?

God’s Nonsense Quiz (Genesis 18:13-14)

Tithes and Offerings

Send to: NongHyup bank 351-0158-2802-13 Song Ki-Joong

< God’s Nonsense Quiz >

13 Then the LORD said to Abraham, “Why did Sarah laugh and say, `Will I really have a child, now that I am old?` 14 Is anything too hard for the LORD? I will return to you at the appointed time next year and Sarah will have a son.”

Genesis 18:13-14

0. Introduction (Nonsense Quiz)

Today’s sermon is titled “God’s Nonsense Quiz” and comes from Genesis 18. To begin, let me give you a few nonsense quiz questions. You’ll have five seconds to guess the right answer.

Number one.

  • Q.) What are two things people never eat before breakfast?
  • A.) Lunch and dinner.

Number two.

  • Q.) Why did the man throw butter out the window?
  • A.) He wanted to see the butterfly.

Number three.

  • Q.) What has a neck, but no head?
  • A.) A bottle.

There must be someone who is enjoying this quiz right now. Ha ha ha.

As you know, these quizzes are made just for fun and are not realistic.

But if someone were to insist that these questions and answers were not jokes, but were instead to be taken very seriously, we would consider it ridiculous. It’s common sense. Jokes like these are made to be taken lightly, not seriously.

1. The Nonsense Quiz Questioner

God revealed himself to Abraham in the form of a human in order to give him a type of nonsense quiz. Did Abraham recognize God? Would he have been able to solve this nonsense quiz?

Genesis 18:1-2

1 The LORD appeared to Abraham near the great trees of Mamre while he was sitting at the entrance to his tent in the heat of the day. 2 Abraham looked up and saw three men standing nearby. When he saw them, he hurried from the entrance of his tent to meet them and bowed low to the ground.

After reading this text, we can see that the guest who came to Abraham is God.

But, whereas we, the readers, can see the truth at once from the text, it took some extra time for the participants in these events, Abraham and Sarah, to recognize the identity of their guests. We can recognize this fact by Abraham’s politely bowed greeting to the strange guests.

The important thing here is that Abraham eventually recognized that God was revealing himself through the guests. After a time, he was able to realize this because he was one who closely accompanied God, and recognized his ways and character. God, who had an intimate relationship with Abraham, chose to reveal himself in this way, but it was not a method that was familiar to Abraham.

This time, God visited Abraham in a way that he could never have expected.

Likewise, God occasionally visits us in ways that we can’t expect from time to time.

God visits us through people, through problems, even through our emotions.

The reason we should develop an intimate relationship with God and accompany him through the Word and Prayer is so that we are able to recognize God when he reveals himself to us. We should be able to find God in our daily lives, even if he comes to us with a seemingly nonsense quiz.

While this text reveals that three guests visited Abraham, there is no conclusive evidence as to whether God appeared along with two other people or whether he revealed himself as one of three angels. However, ancient biblical scholars have suggested that the secret of the Trinity God was indirectly revealed here in that there were three travelers that came to Abraham at once.

2. Nonsense quiz

Genesis 18:9-10

9 “Where is your wife Sarah?” they asked him.  “There, in the tent,” he said. 10 Then the LORD said, “I will surely return to you about this time next year, and Sarah your wife will have a son.”  Now Sarah was listening at the entrance to the tent, which was behind him.

Here, finally is the nonsense quiz of God, given to Abraham, after Abraham served him in the tent. To paraphrase the question behind God’s promise: “How can a 99-year old man and an 89-year old woman give birth to a son?”

How could Abraham and Sarah answer God’s promise?

3. People trapped in common sense

Genesis 18:11-12

11 Abraham and Sarah were already old and well advanced in years, and Sarah was past the age of childbearing. 12 So Sarah laughed to herself as she thought, “After I am worn out and my master is old, will I now have this pleasure?”

God, expecting a confession of faith, must have been disappointed by their initial reaction.

Sarah thought that the promise of having a son was far too ridiculous because she and her husband were much too old. So Sarah laughed out loud to herself.

Sarah, at 89-years old, was a very down-to-earth, realistically-minded, common-sense based person. Look again at chapter 17 to see how Abraham answered this nonsense quiz previously.

Genesis 17:17-18

17 Abraham fell facedown; he laughed and said to himself, “Will a son be born to a man a hundred years old? Will Sarah bear a child at the age of ninety?” 18 And Abraham said to God, “If only Ishmael might live under your blessing!”

Abraham also disappointed God with his answer.

The Bible reveals the limits of human possibilities in this way.

But the part we should pay careful attention to is the subject of the nonsense quiz.

If a human presents a nonsense quiz, for example, it is only nonsense for fun, as a joke.

But if God presents a nonsense quiz, the answer to that nonsense quiz is going to become reality in the future because God is not bound by the same limitations of space and time and the physical world that we are. His Word is powerful – enough to create the entire cosmos from nothing – and what he says must be achieved.

Humanly speaking, sometimes the Word of God looks like a nonsense quiz to us. But if we look carefully at the Word with eyes of faith, his Word will become an amazing gift to our lives, as he reveals himself to us in new and exciting ways.

Too often, we look at the world too much like Sarah, with too much common sense. We judge the world based on our human experiences in a life lived for much less than one hundred years. But we must look to the Almighty God, the Alpha and Omega, the beginning and end. He is not bound by time, and he is not limited by the laws of physics. His will and his Word will be true in the time he sets forth for it. There is no stopping it.

4. Nonsense Quiz : The Vision of God

Genesis 18:13-15

13 Then the LORD said to Abraham, “Why did Sarah laugh and say, `Will I really have a child, now that I am old?` 14 Is anything too hard for the LORD? I will return to you at the appointed time next year and Sarah will have a son.” 15 Sarah was afraid, so she lied and said, “I did not laugh.”  But he said, “Yes, you did laugh.”

It was at that moment that Sarah realized that the man who spoke to her was God’s messenger.

She was suddenly afraid and said she did not laugh. God’s messenger replied by scolding her, but also giving a hint of the name Isaac and a fulfillment of God’s promise.

Later, Sarah remembered this event when she named her son Isaac, which means “laughter.”

Genesis 21:6

6 Sarah said, “God has brought me laughter, and everyone who hears about this will laugh with me.”

The word of God, which was like a nonsense quiz in the moment, became the reality of the future. And it turned Sarah’s scoffing laugh of foolishness into a pleasant laugh of joy.

Everyone has doubts about God’s plan because everyone is a sinner.

But our Father God turns even the doubts of his children into faith.

Even our faith depends on God’s sovereignty, because faith itself is a gift of God.

This is the amazing grace God has given us when he recognizes us as his fragile children.

5. The answer to the nonsense quiz : Jesus

Now, it’s time to solve the nonsense quiz that God gives us.

Question: “As God revealed himself to Abraham, how has God revealed himself to us?”

The answer is “Jesus Christ.” However, this confession is not something that we can claim to know on our own, by our own human wisdom.

John 10:32-33

32 but Jesus said to them, “I have shown you many great miracles from the Father. For which of these do you stone me?” 33 “We are not stoning you for any of these,” replied the Jews, “but for blasphemy, because you, a mere man, claim to be God.”

Jesus’ words sounded like a nonsense quiz to the Jews at that time.

In fact, they accused him of blasphemy for the way he spoke.

Think about it. Common sense tells us it is impossible that God, a spirit in heaven, changed himself into the shape of a man, and revealed himself to his creation by coming down to the earth in flesh to walk among his creation. If this confession is difficult for us to make, those of us who can see the full story in God’s Word, how much more difficult would it have been at that time, for the participants IN the story?

However, the disciples who followed Jesus were able to confess that Jesus was the only son of God through the faith that God specifically gave them.

God gave Abram and Sarai new names, calling them Abraham and Sarah.

But their faith did not match the new names God gave them.

Nevertheless, God worked his amazing plan out in their lives, and by doing so, he blessed them with deep faith in him and turned them into people who could then confess their faith.

In this way, God began to prepare the path of salvation for all mankind through the descendants of Abraham. His ultimate purpose was to become a human like us, to meet with us most intimately and closely, to minister to us in person, to empathize with us, to perform miracles and preach of his kingdom, and ultimately to become the once-for-all sacrifice for the sins of all the world, restoring us to a right relationship with him if we have faith in him, and taking upon himself the penalty of death for sin we were all born with.

The answer to this plan, and the ultimate answer to any question we may have, is Jesus Christ.

  • God has become our role model and example through Jesus.
  • God has become our friend through Jesus.
  • God has become the solver of our problems through Jesus.
  • God has become our savior through Jesus.

I hope that when we see God’s nonsense quiz in our lives, we may solve every question with Jesus.


< 하나님의 넌센스 퀴즈 >

13 여호와께서 아브라함에게 이르시되 사라가 왜 웃으며 이르기를 내가 늙었거늘 어떻게 아들을 낳으리요 하느냐 14 여호와께 능하지 못한 일이 있겠느냐 기한이 이를 때에 내가 네게로 돌아오리니 사라에게 아들이 있으리라

창세기 18:13-14

0. 넌센스 퀴즈

오늘은 하나님의 넌센스 퀴즈라는 제목으로 창세기 18장 말씀을 나누도록 하겠습니다.

몇 가지 넌센스 퀴즈를 준비했습니다. 5초의 시간을 드릴 테니 맞춰보세요.

  • Q.) What are two things people never eat before breakfast?
  • A.) Lunch and supper.
  • Q.) Why did the man throw the butter out the window?
  • A.) He wanted to see the butterfly.
  • Q.) What has a neck, but no head?
  • A.) A bottle.

지금 이 퀴즈를 즐기고 있는 사람이 분명 있을 것입니다. 하하하.

당신이 알고 있듯이, 이 퀴즈들은 단지 재미를 위해 만들어졌을 뿐 현실적이지는 않습니다.

그러나 누군가가 이것이 사실이라고 말한다면, 우리는 그 말을 터무니없다고 여길 것입니다.

그것은 우리에게 상식적이지 않은 것이기 때문입니다.

1. 넌센스 퀴즈의 출제자

하나님은 아브라함에게 넌센스 퀴즈를 내기 위해 사람의 모습으로 오셨습니다.

아브라함은 과연 하나님을 알아볼 수 있을까요?

아브라함은 과연 이 넌센스 퀴즈를 풀 수 있을까요?

창 18:1-2

1 여호와께서 마므레의 상수리나무들이 있는 곳에서 아브라함에게 나타나시니라 날이 뜨거울 때에 그가 장막 문에 앉아 있다가 2 눈을 들어 본즉 사람 셋이 맞은편에 서 있는지라 그가 그들을 보자 곧 장막 문에서 달려나가 영접하며 몸을 땅에 굽혀

이 본문을 읽은 우리는 아브라함에게 온 손님이 누구인지 알 수 있습니다.

그러나 이와 달리 아브라함과 사라는 손님들의 정체를 시간이 지나면서 알게 되었습니다.

이는 그가 동양식의 공손한 표현으로 낯선 손님에게 인사하는 것을 통해 알 수 있습니다.

그러나 중요한 사실은 아브라함이 결국 손님들이 하나님이라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는 것입니다.

그 이유는 그가 하나님과 동행했던 사람이었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은 친숙한 아브라함에게 자신을 드러내셨습니다.

이것은 하나님께서 아브라함에게 익숙하게 찾아오신 방식이 아니었습니다.

하나님은 아브라함이 전혀 예상할 수 없는 방식으로 그를 방문하셨습니다.

이처럼 하나님은 우리가 예상할 수 없는 방식으로 우리를 방문하십니다.

하나님은 사람을 통해서, 문제를 통해서 심지어는 우리의 감정을 통해서도 찾아오십니다.

우리가 말씀과 기도를 통해 하나님과 동행해야 하는 이유는 바로 나에게 오신 하나님을 알아채기위함 입니다. 우리는 우리를 기쁘게 만드는 재미있는 넌센스 퀴즈를 가지고 오시는 하나님을 우리 삶에서 발견할 수 있어야 합니다.

하나님이 두 사람을 데리고 나타나셨는지 아니면 세 천사를 통해 한 분으로 나타나셨는지에 대해서는 본문은 해결하지 않은 상태로 남겨두었습니다.

교부들은 나그네가 셋이라는 점에서 삼위일체 하나님의 비밀이 간접적으로 나타나 있다고 생각했습니다.

2. 넌센스 퀴즈

창 18:9-10

9 그들이 아브라함에게 이르되 네 아내 사라가 어디 있느냐 대답하되 장막에 있나이다 10 그가 이르시되 내년 이맘때 내가 반드시 네게로 돌아오리니 네 아내 사라에게 아들이 있으리라 하시니 사라가 그 뒤 장막 문에서 들었더라

아브라함의 대접을 흡족하게 여긴 하나님이 드디어 그에게 넌센스 퀴즈를 내셨습니다.

“90살의 할머니가 아들을 낳는 방법은?”

하나님은 이 질문에 대한 아브라함과 사라의 답이 무엇일까 기대하셨습니다.

3. 상식 속에 갇힌 사람들 (people trapped in common sense)

창 18:11-12

11 아브라함과 사라는 나이가 많아 늙었고 사라에게는 여성의 생리가 끊어졌는지라 12 사라가 속으로 웃고 이르되 내가 노쇠하였고 내 주인도 늙었으니 내게 무슨 즐거움이 있으리요

믿음의 고백을 기대했던 하나님은 그들의 반응에 실망할 수 밖에 없었습니다.

사라는 그들 부부가 너무 늙었기 때문에 아들을 낳게 되리라는 약속이 너무 터무니 없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사라는 웃음을 터뜨릴 수 밖에 없었습니다.

90년이라는 오랜 세월을 살아온 사라는 너무나 상식적인 사람이었습니다.

아브라함은 전에 이 넌센스 퀴즈에 대해 어떻게 대답했을까요?

창 17:17-18

17 아브라함이 엎드려 웃으며 마음속으로 이르되 백 세 된 사람이 어찌 자식을 낳을까 사라는 구십 세니 어찌 출산하리요 하고 18 아브라함이 이에 하나님께 아뢰되 이스마엘이나 하나님 앞에 살기를 원하나이다

아브라함의 역시 실망스러운 답을 제출하였습니다.

성경은 이를 통해 인간의 가능성의 한계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우리가 주목해야 하는 부분은 퀴즈의 출제자가 누구냐 하는 것입니다.

만약 사람이 넌센스 퀴즈를 냈다면, 그것은 재미를 위한 넌센스 일 것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이 넌센스 퀴즈를 내셨다면, 그 넌센스의 답은 미래에 이루어질 현실이 될 것입니다.

하나님의 말씀은 강력한 힘이 있고 반드시 성취되기 때문입니다.

사람의 생각으로는 하나님의 말씀이 넌센스 퀴즈처럼 여겨질 때가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가 믿음의 눈으로 말씀을 바라보면 그것은 우리의 삶을 기쁨과 축제로 바꿀 놀라운 선물이 될 것입니다.

우리는 너무 상식적으로 세상을 바라봅니다.

우리는 우리의 100년도 안되는 경험을 근거로 세상을 판단합니다.

우리는 전능하신 하나님을 바라보아야 합니다.

알파와 오메가이신 하나님은 세상의 시작과 끝을 알고 계시기 때문입니다.

4. 넌센스퀴즈 = 하나님의 비전

창 18:13-15

13 여호와께서 아브라함에게 이르시되 사라가 왜 웃으며 이르기를 내가 늙었거늘 어떻게 아들을 낳으리요 하느냐 14 여호와께 능하지 못한 일이 있겠느냐 기한이 이를 때에 내가 네게로 돌아오리니 사라에게 아들이 있으리라 15 사라가 두려워서 부인하여 이르되 내가 웃지 아니하였나이다 이르시되 아니라 네가 웃었느니라

사라는 말씀하시는 분이 여호와의 사자임을 깨달았습니다.

사라는 두려워서 자신이 웃지 않았다고 시치미를 뗐습니다.

하나님 사자의 대답은 사라에 대한 꾸중일 뿐만 아니라 이삭이라는 이름에 대한 암시이며 성취를 나타내었습니다.

창 21:6

6 사라가 이르되 하나님이 나를 웃게 하시니 듣는 자가 다 나와 함께 웃으리로다

넌센스 퀴즈 같았던 하나님의 말씀은 미래의 실제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그 말씀은 사라의 실소를 진정한 기쁨의 웃음으로 바꾸어 놓았습니다.

사람은 누구나 죄인이기 때문에 하나님의 계획에 대해 의심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 아버지는 그의 자녀들의 의심조차 믿음으로 바꾸어 놓으십니다.

우리의 믿음 조차도 하나님의 주권에 달려있는 것입니다.

이것이 하나님이 연약한 우리를 자녀로 삼으시려는 놀라운 은혜입니다.

5. 넌센스퀴즈의 정답 = 예수님

이제 우리는 하나님이 우리에게 주시는 넌센스 퀴즈를 풀어야 합니다.

“나를 구원하시기 위해 사람으로 형상으로 오신 하나님은 누구신가?”

우리는 이 질문에 “예수님”이라고 대답하지만 그 고백은 쉽게 나올 수 있는 것이 아닙니다.

요 10:32-33

32 예수께서 대답하시되 내가 아버지로 말미암아 여러 가지 선한 일로 너희에게 보였거늘 그 중에 어떤 일로 나를 돌로 치려 하느냐 33 유대인들이 대답하되 선한 일로 말미암아 우리가 너를 돌로 치려는 것이 아니라 신성모독으로 인함이니 네가 사람이 되어 자칭 하나님이라 함이로라

그 이유는 예수님의 말이 그 당시 유대인들에게는 넌센스 퀴즈처럼 들렸기 때문입니다.

자세히 말하면, 그들에게 예수님의 말씀은 그보다 더 심한 신성모독으로 들렸습니다.

하나님이 육체를 통해 세상에 내려온다는 것은 그 당시 이해하기 어려운 것이기 때문이었습니다.

그러나 예수님을 따랐던 제자들은 하나님께서 주신 믿음으로 예수님이 하나님의 아들이라는 사실을 고백할 수 있었습니다.

하나님께서 아브람과 사래에게 새 이름을 주셨습니다.

그래서 그들은 아브라함과 사라가 되었습니다.

그러나 그들은 하나님께서 주신 새 이름에 걸맞는 믿음이 없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하나님께서는 하나님의 놀라운 계획을 성취하셨습니다.

하나님은 아브라함과 사라에게 믿음의 고백을 할 수 있는 사람들로 바꾸어 놓으셨습니다.

그 이유는 하나님이 아브라함의 후손을 통해 우리를 위한 구원의 길을 준비하기 위함이었습니다.

하나님은 최종 목적은 그가 우리와 같은 사람의 모습이 되어 우리를 가장 친밀하고 가깝게 만나는 것이었습니다.

그 하나님의 넌센스 퀴즈 같은 계획의 답이 예수 그리스도 였습니다.

  • 하나님은 예수님을 통해 우리의 롤모델이 되셨습니다.
  • 하나님은 예수님을 통해 우리의 친구가 되셨습니다.
  • 하나님은 예수님을 통해 우리 문제의 해결사가 되셨습니다.
  • 하나님은 예수님을 통해 우리의 구원자가 되셨습니다.

우리가 우리 인생에 주신 하나님의 넌센스 퀴즈를 예수님을 통해 해결하길 바랍니다.

  • Dec 27 / 2020
  • 0
Pastor Kang, Sermons, Who is God?

Circumcision: The Identity of God’s People (Genesis 17:9-10)

Tithes and Offerings

Send to: NongHyup bank 351-0158-2802-13 Song Ki-Joong

< Circumcision: the identity of God’s people >

9 Then God said to Abraham, “As for you, you must keep my covenant, you and your descendants after you for the generations to come. 10 This is my covenant with you and your descendants after you, the covenant you are to keep: Every male among you shall be circumcised.

Genesis 17:9-10

0. Do you know your identity? 

Laurell K. Hamilton, an American fantasy and romance writer said.

“The only true happiness lies in knowing who you are … and making peace with it”

Many people think that happiness is outside, but as this writer said, true happiness is knowing yourself on the inside, specifically, it is knowing your true identity.

  • A chef once said.
    • “I’m a cook.” “I give people joy by cooking.”
  • A singer said.
    • “I’m a pop star.” “I impress people with songs.”

Because these people know their identity well, they know where their happiness lies.

But Do you know your true identity?

Who are you, deep down, at the very core of your being?

What is your life’s purpose?

1. Circumcision = Obedience

Today’s keyword is circumcision

Circumcision has a very important meaning to the identity of God’s people.

Genesis 17:1-2

1 When Abram was ninety-nine years old, the LORD appeared to him and said, “I am God Almighty; walk before me and be blameless. 2 I will confirm my covenant between me and you and will greatly increase your numbers.”

First, circumcision means obedience.

Abram, who was older at this time, has not yet had a single heir born to him.

But God has promised Abram that he would give him descendants as numerous as the stars in the sky, or the sand on the seashore.

In the absence of external changes, God continues to pay attention to Abram’s faith.

At this time, God demanded the circumcision of Abram as proof of his faith in God’s promise. And at this time, Abram did not ask God for any guarantee of his promise.

He simply obeyed.

Circumcision means obedience.

The obedient person becomes a person of God.

2. Circumcision shows God’s sovereignty

Genesis 17:3-4

3 Abram fell facedown, and God said to him, 4 “As for me, this is my covenant with you: You will be the father of many nations.

The promise made between God and his people was entirely up to God’s will.

God wanted his people to be distinguished, or at apart, from other peoples on earth through circumcision.

Genesis 17:10; 14

10 This is my covenant with you and your descendants after you, the covenant you are to keep: Every male among you shall be circumcised.

14 Any uncircumcised male, who has not been circumcised in the flesh, will be cut off from his people; he has broken my covenant.”

The Covenant of God demanded duty from Abram and his descendants.

This demand was imperative, without compromise.

In other words, circumcision shows God’s full sovereignty.

3. Circumcision is a privilege of the people of God

 As we have seen, circumcision shows both God’s sovereignty and the obedience of his people. But often times, when we think about circumcision, we may have negative opinions of it.

  • ‘why is circumcision is imperative?’ or
  • ‘Circumcision is a dreadful and burdensome thing’

But, in fact, when the practice was begun by Abram through the command of God, not everyone could be circumcised. This is because circumcision was a unique privilege of the people of God.

Genesis 17:17-19

17 Abraham fell facedown; he laughed and said to himself, “Will a son be born to a man a hundred years old? Will Sarah bear a child at the age of ninety?” 18 And Abraham said to God, “If only Ishmael might live under your blessing!” 19 Then God said, “Yes, but your wife Sarah will bear you a son, and you will call him Isaac. I will establish my covenant with him as an everlasting covenant for his descendants after him.

Abraham couldn’t believe God’s amazing promise, the huge covenant that would change the world.

So he put forward Ishmael as a more realistic alternative.

But God overcame Abraham’s distrust through his sovereignty.

In fact, man’s distrust of God can never prevent him from fulfilling his promise.

This is the privilege of the people that God has chosen.

Even if the faith of God’s people is weakened or becomes changed, God himself remains faithful always to lead them to the path of salvation.

And at that time, a representative act that demonstrated God’s people responding to his grace was a circumcision ceremony.

For other people, circumcision was an act of unknown meaning, but circumcision was a proud and sacred ceremony for the Israelites who knew God.

This act was a unique privilege of God’s chosen people, and a response to his grace.

The person chosen by God must obey God’s command in response to his grace because obedience itself is the privilege of his people.

4. Circumcision represents The identity of God’s people

Genesis 17:26-27

26 Abraham and his son Ishmael were both circumcised on that same day. 27 And every male in Abraham`s household, including those born in his household or bought from a foreigner, was circumcised with him.

circumcision represents the identity of God’s people

Remember the questions we asked about identity in the first part of this message?

Do you know your true identity?

Who are you, deep down, at the very core of your being?

What is your life’s purpose?

What God wants most of all is for us to be identified as his people.

Through the priority of circumcision, we can see how important it is to have the identity of the people of God.

Let me give you some details about this regarding cases where the circumcision ceremony overlapped with the Israeli calendar.

What if a circumcision fell on the same day as the Sabbath?

Even if it was on a Sabbath, the circumcision was enforced and called out, even though by the Law of Moses, no work should be performed on that day.

The meaning of Sabbath is for the rest and recovery of one’s life and remembering that God is the one who gives rest.

However, circumcision is an act of marking a person and identifying them as set apart for God, so it takes precedence over Sabbath Day regulations.

What about Yom Kippur, which is more strictly celebrated than the Sabbath?

Yom Kippur is the biggest Jewish holiday, meaning the atonement day. On this day,

All the Jews fast and repent to God of their sins in order to practice forgiveness and reconciliation.

And even if a circumcision was to be performed on Yom Kippur, it would be carried out because this act outwardly identifies a person’s body as a child of God, and this engraving of the new identity onto their person takes precedence over the ceremonial practices of Yom Kippur. 

5. Circumcision is a foreshadowing of Baptism

circumcision was a mark of the covenant between God and his people, identifying them as his own with an inscription on their bodies.

The mark of circumcision declared, “I am your God and you are my people!”

This was almost like a certificate of God’s people in the Old Testament, clearly identifying them and seeing them apart from other nations. In other words, it was a little like a resident registration card.

But what is the true meaning behind circumcision? 

John 3:5-6

5 Jesus answered, “I tell you the truth, no one can enter the kingdom of God unless he is born of water and the Spirit. 6 Flesh gives birth to flesh, but the Spirit gives birth to spirit.

Jesus, the perfection of the covenant of circumcision, told Nicodemus that he would only enter heaven if he was born again with the Holy Spirit.

In the Exodus, Israeli descendants who escaped from Egypt circumcised their bodies, but only Joshua and Caleb, who gave a favorable report of the land God was sending them into, were able to enter the land of Canaan, while all other leaders died in the wilderness. Circumcision alone was not what saved them and allowed them to enter God’s promised land, for all the Israelites were physically circumcised. Rather, it was their trust in God alone, to fulfill his promises and be forever true to his word that caused God to favor Joshua and Caleb above the others. 

In the same way for us today, it is not a circumcision of the body that will save us, but a circumcision of our hearts and minds. Just as the Israelites demonstrated that they were set apart from the other nations by performing an outward sign on their bodies, so we too can demonstrate that we also are children of God with the outward sign of baptism.

1 Peter 3:21

21 and this water symbolizes baptism that now saves you also — not the removal of dirt from the body but the pledge of a good conscience toward God. It saves you by the resurrection of Jesus Christ,

Baptism is an outward sign of an inner reality. It indicates that our hearts have been circumcised by God, and our lives fully changed, that we have been reborn by the Spirit of God, and have received a new identity as the children of God.

Baptism is an outward confession that Jesus Christ is my savior, and a declaration that he is Lord of my life. 

And to practice that confession, we have to live a life that follows Jesus every day, through reading the Bible and prayer.

This is the true meaning of circumcision, which identifies us as the people of God.

Circumcision alone did not save the Israelites in the wilderness and baptism alone does not save us from sin and death – only Jesus does that. But both practices have been used to identify God’s people as his chosen people. And once you know and embrace your true identity in Christ as a child of God, you will experience a deeper happiness and satisfaction than anything else in life can give. 

(because that isn’t just you making peace with your identity, it’s God making peace with you.)


< 할례, 하나님의 백성의 정체성 >

9 하나님이 또 아브라함에게 이르시되 그런즉 너는 내 언약을 지키고 네 후손도 대대로 지키라 10 너희 중 남자는 다 할례를 받으라 이것이 나와 너희와 너희 후손 사이에 지킬 내 언약이니라

창세기 17:9-10

0. 당신의 정체성을 알고 있습니까?

 미국의 판타지 및 로맨스 작가인 로렐 해밀턴은 말했습니다.

“유일한 행복은 무엇일까? 그것은 자신을 아는 것이지. 그리고 그것으로 평화를 만들어 가는 것이지.”

Laurell K. Hamilton, an American fantasy and romance writer said.

“The only true happiness lies in knowing who you are … and making peace with it”

 많은 사람들은 행복이 외부에 있다고 생각하지만, 이 작가가 말했듯이 행복은 자신을 아는 것입니다. 좀 더 자세하게 말하면 그것은 자신의 정체성을 아는 것입니다.

한 요리사가 말했습니다. “나는 요리하는 사람이야” “나는 요리로 사람들에게 기쁨을 주지”

한 가수가 말했습니다. “나는 노래하는 사람이야” “나는 노래로 사람들에게 감동을 주지”

이 사람들은 자신의 정체성을 잘 알고 있기 때문에, 그들은 행복이 무엇인지 알고 있었습니다.

당신의 당신의 정체성을 알고 있습니까?

당신은 누구입니까? 당신은 목적은 무엇입니까?

1. 할례 : 순종

 오늘의 핵심 단어는 “할례” 입니다. 

“할례”는 하나님의 백성이라는 정체성에서 아주 중요한 의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창 17:1-2

1 아브람이 구십구 세 때에 여호와께서 아브람에게 나타나서 그에게 이르시되 나는 전능한 하나님이라 너는 내 앞에서 행하여 완전하라 2 내가 내 언약을 나와 너 사이에 두어 너를 크게 번성하게 하리라 하시니

첫 번째 할례의 의미는 “순종”입니다.

나이가 많이 든 아브람은 아직 그에게 단 한 사람의 상속자도 없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아브람에게 반복해서 많은 후손을 주시겠다고 약속하셨습니다.

외부적인 환경의 변화가 없는 상황에서 하나님은 아브람의 믿음을 주목하고 계셨습니다.

하나님은 이 약속의 증거로 삼기 위해 아브람에게 할례를 요구하셨습니다.

아브람은 하나님께 이 약속에 대한 어떤 보증도 요구하지 않았습니다.

그는 그저 하나님께 순종하였습니다.

할례의 의미는 순종입니다. 

순종하는 사람이 하나님의 백성이 되는 것입니다.

2. 할례 : 하나님의 주권

창 17:3-4

3 아브람이 엎드렸더니 하나님이 또 그에게 말씀하여 이르시되 4 보라 내 언약이 너와 함께 있으니 너는 여러 민족의 아버지가 될지라

하나님과 그의 백성들 사이에 맺어진 약속은 전적으로 하나님의 선택에 달려있었습니다.

하나님은 할례를 통해 하나님의 백성이 다른 민족들과 구별되기를 원하셨습니다.

창 17:10; 14

10 너희 중 남자는 다 할례를 받으라 이것이 나와 너희와 너희 후손 사이에 지킬 내 언약이니라

14 할례를 받지 아니한 남자 곧 그 포피를 베지 아니한 자는 백성 중에서 끊어지리니 그가 내 언약을 배반하였음이니라

하나님의 언약은 아브람과 그의 자손에게 의무를 요구하였습니다.

이 요구는 타협이 없는 강압적인 것이었습니다.

다시 말해, 할례는 하나님의 주권을 의미합니다.

3. 할례 : 하나님 백성의 특권

 앞서 살펴보았듯이 할례는 “하나님의 주권”과 “순종”을 의미합니다.

이로 인해 우리는 할례에 대해 부정적인 것이라 생각 할 수도 있습니다.

  • ‘할례는 너무 강압적이다.’
  • ‘할례는 두렵고 부담스러운 것이다’

하지만 누구나 “할례”를 받을 수는 없습니다.

할례는 하나님 백성의 특권이기 때문입니다.

창 17:17-19

17 아브라함이 엎드려 웃으며 마음속으로 이르되 백 세 된 사람이 어찌 자식을 낳을까 사라는 구십 세니 어찌 출산하리요 하고 18 아브라함이 이에 하나님께 아뢰되 이스마엘이나 하나님 앞에 살기를 원하나이다 19 하나님이 이르시되 아니라 네 아내 사라가 네게 아들을 낳으리니 너는 그 이름을 이삭이라 하라 내가 그와 내 언약을 세우리니 그의 후손에게 영원한 언약이 되리라

아브라함은 이 엄청난 약속을 믿을 수 없었습니다.

그래서 그는 좀더 현실적인 대안으로 이스마엘을 내세웠습니다.

하지만 하나님은 그분의 주권을 통해 아브라함의 불신앙도 극복하셨습니다.

하나님이 약속을 이루시는 것을 사람의 불신앙이 막지 못한다는 것입니다.

이것은 하나님께서 선택하신 백성에 대한 특권입니다.

하나님 백성의 믿음이 약해지거나 심지어 변한다고 하더라도 하나님께서는 그들을 구원의 길로 인도하시는 것입니다.

이러한 하나님의 은혜에 대한 응답의 대표적인 행위가 할례 예식입니다.

다른 민족들에게 할례 예식은 의미를 알 수 없는 행위였지만, 하나님을 아는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할례는 자랑스럽고 성스러운 의식이었습니다. 

할례는 하나님께 선택 받은 민족의 특권이었기 때문입니다.

하나님께 선택 받은 사람은 하나님의 은혜에 응답하여 하나님의 명령에 순종해야 합니다.

그 순종이 하나님 백성의 특권이기 때문입니다.

4. 할례 : 하나님 백성의 정체성

창 17:26-27

26 그 날에 아브라함과 그 아들 이스마엘이 할례를 받았고 27 그 집의 모든 남자 곧 집에서 태어난 자와 돈으로 이방 사람에게서 사온 자가 다 그와 함께 할례를 받았더라

할례는 하나님 백성의 정체성을 나타냅니다.

우리는 앞서 정체성에 대한 질문을 나누었습니다.

당신의 정체성을 알고 있습니까?

당신은 누구입니까? 당신은 목적은 무엇입니까?

하나님이 우리에게 가장 원하시는 것은 우리가 하나님의 사람으로 정체성을 가지는 것입니다.

우리는 “할례 의식”의 중요성을 통해 하나님 백성으로서 정체성을 갖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 것인 것 알 수 있습니다.

“할례 의식”이 이스라엘 절기와 겹칠 경우가 있습니다.

만약 “할례 의식”이 “안식일”과 같은 날이라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비록 그날이 안식일이라고 할지라도 할례를 시행합니다.

안식일의 의미는 “생명의 회복”이며 안식을 주시는 분이 하나님이라는 것을 기억하는 것입니다.

그러나 할례 의식은 스스로 하나님의 사람이라는 정체성을 새기는 행위 임으로 안식일 규정보다 우선하게 되는 것입니다.

안식일보다 더 엄격하게 지켜지는 “대속죄일”은 어떨까요?

대속죄일은 ‘속죄의 날’이라는 뜻으로 유대교 최대의 명절입니다. 

모든 유대인들은 이날 금식하며 하나님께 죄를 회개하여 용서와 화해를 실천합니다.

비록 그날이 대속죄일이라고 할지라도 할례를 시행합니다.

이것은 할례가 하나님의 자녀라는 정체성을 몸에 새기는 행위이기 때문입니다.

5. 할례의 진정한 의미 : 세례

할례는 하나님의 백성이 되었다는 언약의 표시로 이스라엘 백성의 몸에 새겨진 흔적이었습니다. 할례는 “나는 네 하나님이 되고 너는 내 백성이라!”는 표시(mark)였습니다. 이것은 구약 시대에 하나님의 백성이라는 증명서, 즉 주민등록증과 같은 것이었습니다.

할례의 진정한 의미는 무엇일가요?

요 3:5-6

5 예수께서 대답하시되 진실로 진실로 네게 이르노니 사람이 물과 성령으로 나지 아니하면 하나님의 나라에 들어갈 수 없느니라 6 육으로 난 것은 육이요 영으로 난 것은 영이니

할례의 실상인 예수님은 니고데모에게 육체의 할례로는 천국에 들어가지 못하고 영이 물(말씀)과 성령으로 거듭나야 천국에 들어간다고 말씀하셨습니다.

출애굽한 이스라엘 자손이 육체의 할례를 다 행하였으나 가나안땅에 들어간 자는 오직 여호수아와 갈렙뿐이었고 나머지는 다 멸망하였습니다. 마찬가지로 천국은 마음의 할례를 해야 가는 것이지 육체의 할례로는 갈수 없습니다.

벧전 3:21

21 물은 예수 그리스도께서 부활하심으로 말미암아 이제 너희를 구원하는 표니 곧 세례라 이는 육체의 더러운 것을 제하여 버림이 아니요 하나님을 향한 선한 양심의 간구니라

세례는 마음의 할례를 드러내는 의식입니다.

세례는 예수 그리스도를 나의 구원자로 믿는 믿음을 고백하는 것입니다.

그리고 그 고백에 따라 성경을 통해 계속해서 거듭난 삶을 살아가는 것입니다.

이것이 하나님 백성으로 정체성을 나타내는 할례의 진정한 의미입니다.

  • Dec 20 / 2020
  • Comments Off on The Meaning of Christmas (John 1:14)
Christmas, Sermons

The Meaning of Christmas (John 1:14)

Tithes and Offerings

Send to: NongHyup bank 351-0158-2802-13 Song Ki-Joong

< The meaning of Christmas >

14 The Word became flesh and made his dwelling among us. We have seen his glory, the glory of the One and Only, who came from the Father, full of grace and truth.

John 1:14

0. The meaning of Christmas

When we celebrate Christmas every year, what do people usually do to celebrate?

We may sing Christmas carols, decorate the Christmas tree, exchange gifts, and so much more.

But of the many people who celebrate Christmas, relatively few know the true meaning of Christmas. So for this Christmas service, I’m going to share a message titled “The meaning of Christmas” from John Chapter 1.

1. Who is Jesus?

John 1:1-4

1 In the beginning was the Word, and the Word was with God, and the Word was God. 2 He was with God in the beginning. 3 Through him all things were made; without him nothing was made that has been made. 4 In him was life, and that life was the light of men.

Christmas is the day we celebrate the human birth of Jesus.

In other words, this the day set aside on the Christian calendar for Jesus’ birthday.

But why is Jesus’ birth so important? We need to know who Jesus is, the master of Christmas.

Jesus has the same divinity as God.

Jesus was with God in eternity before the creation of the world.

He is the source of all things. Through him all things were created, and even now, he is sustaining all Creation. There is light and life in him.

2. What is human existence?

John 1:9-13

9 The true light that gives light to every man was coming into the world. 10 He was in the world, and though the world was made through him, the world did not recognize him. 11 He came to that which was his own, but his own did not receive him 12 Yet to all who received him, to those who believed in his name, he gave the right to become children of God — 13 children born not of natural descent, nor of human decision or a husband`s will, but born of God.

Jesus came to the people as light and life.

But people did not recognize Jesus, and they did not confess him as their savior.

Therefore, those who do not recognize Jesus, the master and source of life, are defined as sinners by the holy God. But for those who confess Jesus as their savior, God no longer sees them as sinners. Rather, God has given them the right and privilege to be called his children, the children of God. This confession of faith in Jesus Christ is the dividing standard between God’s children and sinners, or non-believers.

3. What is the church?

If you have confessed Jesus Christ as your personal Lord and Savior, then you have been recognized as a child of God through this confession which is based on your faith.

The problem with your sins has been solved through your faith in Jesus.

So then, why does the church exist, if the problem of sin has disappeared through faith in Christ?

In John chapter 1, John testifies about the light and life in Jesus.

And this light and life is bestowed abundantly upon the church due to the grace of Jesus.

The church is a community of people who believe in Jesus Christ, and the reason the church exists is because Jesus remains with us and in us and continually gives us grace. Jesus wants Christians to gather, so that his light and life will be passed on to the world through the church.

4. Why did the Word become flesh?

John 1:14; 17-18

14 The Word became flesh and made his dwelling among us. We have seen his glory, the glory of the One and Only, who came from the Father, full of grace and truth.

17 For the law was given through Moses; grace and truth came through Jesus Christ. 18 No one has ever seen God, but God the One and Only, who is at the Father`s side, has made him known.

It is very important for us to know why Jesus came to us in flesh.

First, we must look at the meaning of “flesh” in verse 14. 

“Flesh” is a term for “finite human expression” and is distinguished from the eternal being of God.

The Christian idea that God can come down to Earth in flesh and achieve salvation for us was ridiculed by the religious thought leaders in the surrounding world at the time John wrote his gospel. But nevertheless, the Christian church continued to strongly testify about Christ in this way.

If we read the Old Testament, we can see the truth that “no one can see God.”

But in Jesus, something amazing happened. God revealed himself to man in a physical representation. This was God’s self-revelation. This is Jesus Christ.

God came to us in the form of a human being in order to save our lives. God, the creator of all things, humbled himself and took on the appearance of one of his own creations to commune with his creation, to have fellowship with us, to empathize with us, and ultimately to rescue us from sin and death. This is God’s amazing grace for us.

5. What does it mean to believe in Jesus?

What does it mean to believe in Jesus?

To believe in Jesus is to make a complete acknowledgement of God’s self-revelation, in the form of Jesus, where the Word of God has become flesh. It is to open ourselves completely to Jesus, to submit our lives, our will, our hopes and plans, our future, our destiny to him, and obey him completely and wholeheartedly. So let us celebrate the birth of Jesus at this time and confess him as our Savior!

‘I welcome Jesus as the King of Hope!’
‘I welcome Jesus as the King of Peace!’
‘I welcome Jesus as the King of Love!’
‘I welcome Jesus as the King of Joy!’
‘I welcome Jesus as the King of Kings!’


< 성탄절의 의미 >

14 말씀이 육신이 되어 우리 가운데 거하시매 우리가 그의 영광을 보니 아버지의 독생자의 영광이요 은혜와 진리가 충만하더라

요한복음 1:14

0. 성탄절의 의미

 우리는 매년 성탄절을 맞이합니다.

사람들은 성탄절에 보통 무엇을 할까요?

크리스마스 캐롤 부르기, 크리스마스 트리 장식, 선물 교환 등이 있습니다.

그러나 성탄절의 의미를 잘 알고 있는 사람은 많지 않습니다.

오늘은 <성탄절의 의미>라는 제목으로 요한복음 1장의 말씀을 나누도록 하겠습니다.

1. 예수님은 누구신가?

요한복음 1:1-4

1 태초에 말씀이 계시니라 이 말씀이 하나님과 함께 계셨으니 이 말씀은 곧 하나님이시니라 2 그가 태초에 하나님과 함께 계셨고 3 만물이 그로 말미암아 지은 바 되었으니 지은 것이 하나도 그가 없이는 된 것이 없느니라 4 그 안에 생명이 있었으니 이 생명은 사람들의 빛이라

성탄절은 예수님의 탄생을 축하하는 날입니다.

즉, 이 날은 예수님의 생일입니다.

우리는 성탄절의 주인인 예수님이 누구이신지 알아야 합니다.

예수님은 하나님과 동등한 위격을 가지고 있습니다.

예수님은 세계 창조 이전의 영원에서 하나님과 함께 계셨습니다.

예수님은 모든 만물의 근원이시며, 그 분 안에는 빛과 생명이 있습니다.

2. 사람은 무엇인가?

요한복음 1:9-13

9 참 빛 곧 세상에 와서 각 사람에게 비추는 빛이 있었나니 10 그가 세상에 계셨으며 세상은 그로 말미암아 지은 바 되었으되 세상이 그를 알지 못하였고 11 자기 땅에 오매 자기 백성이 영접하지 아니하였으나 12 영접하는 자 곧 그 이름을 믿는 자들에게는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권세를 주셨으니 13 이는 혈통으로나 육정으로나 사람의 뜻으로 나지 아니하고 오직 하나님께로부터 난 자들이니라

예수님은 빛과 생명으로 사람들에게 찾아오셨습니다.

그러나 사람들은 예수님을 알지 못했고, 예수님을 그들의 구원자로 고백하지 않았습니다.

하나님은 자신의 생명의 주인과 근원인 예수님을 모르는 사람들을 죄인으로 규정하셨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예수님을 자신의 구원자로 고백하는 사람들을 더 이상 죄인이라 부르지 않았습니다. 오히려 하나님은 그들에게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권세를 주셨습니다.

이 고백은 하나님의 자녀와 죄인을 규정하는 기준이 됩니다.

3. 교회는 무엇인가?

 당신은 예수님에 대한 개인적인 고백을 통해 하나님의 자녀로 인정받게 되었습니다.

당신의 죄과 관련된 문제가 예수님에 대한 당신의 믿음을 통해 해결된 것입니다.

그렇다면 죄에 대한 문제가 사라졌는데도 불구하고 교회가 존재하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요한복음은 예수님 안에 있는 생명과 빛에 대해 증언합니다.

예수님의 은혜로 생명과 빛이 각 교회의 몫에 따라 나누어집니다.

교회는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사람들의 공동체입니다.

교회가 존재하는 이유는 예수님이 우리 안에 계시면서 은혜를 주고 계시기 때문입니다.

예수님은 그리스도인들이 모이기를 원하시며, 교회를 통해 생명과 빛이 세상에 전해지길 원하십니다.

4. 말씀이 육신이 된 이유는?

요한복음 1:14; 17-18

14 말씀이 육신이 되어 우리 가운데 거하시매 우리가 그의 영광을 보니 아버지의 독생자의 영광이요 은혜와 진리가 충만하더라

17 율법은 모세로 말미암아 주어진 것이요 은혜와 진리는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온 것이라 18 본래 하나님을 본 사람이 없으되 아버지 품 속에 있는 독생하신 하나님이 나타내셨느니라

왜 예수님이 육신으로 우리에게 오셨는지 아는 것은 매우 중요합니다.

가장 먼저 14절에 나타나는 “육신”에 대한 의미를 알아보아야 합니다.

“육신”은 유한한 인간 존재에 대한 표현으로 하나님의 영원하신 존재와 구별됩니다.

하나님이 이 육신의 차원으로 내려와서 구원을 이루실 수 있다는 그리스도교 사상은 요한복음 저자의 주변 세계의 종교 사상에서 비웃음 거리였습니다.

그러나 그리스도교 교회는 바로 이것을 강력하게 증언하였습니다.

우리는 구약성경을 통해 어떤 사람도 하나님을 볼 수 없다는 사실을 알 수 있습니다.

그런데 놀라운 일이 일어났습니다.

하나님이 스스로를 사람에게 드러내신 것입니다.

이것이 하나님의 자기 계시입니다.

이것이 바로 예수 그리스도입니다.

하나님은 우리의 생명을 살리기 위해, 육신의 형태로 우리에게 오셨습니다.

창조자인 하나님께서 피조물인 사람의 모습으로 나타나셨습니다.

이것이 바로 우리를 향한 하나님의 놀라운 은혜 입니다.

5. 예수님을 믿는다는 것은 무엇인가?

 예수님을 믿는다는 것은 무엇입니까?

그것은 말씀이 육신이 되어 온, 예수님의 자기 계시를 전적으로 인정하는 것 입니다.

예수님께 완전히 우리 자신을 개방하고 그 분에게 복종하는 것 입니다.

우리 이 시간, 예수님의 탄생을 축하하며 그 분을 나의 구원자로 고백합시다!

‘나는 소망의 왕으로 오신 예수님을 환영합니다’
‘나는 평화의 왕으로 오신 예수님을 환영합니다’
‘나는 사랑의 왕으로 오신 예수님을 환영합니다’
‘나는 기쁨의 왕으로 오신 예수님을 환영합니다’
‘나는 만왕의 왕으로 오신 예수님을 환영합니다’

  • Dec 06 / 2020
  • Comments Off on Be a person who understands the heart of God (Genesis 15:12-16)
Pastor Kang, Sermons, Who is God?

Be a person who understands the heart of God (Genesis 15:12-16)

Tithes and Offerings

Send to: NongHyup bank 351-0158-2802-13 Song Ki-Joong

< Be a person who understands the heart of God >

12 As the sun was setting, Abram fell into a deep sleep, and a thick and dreadful darkness came over him. 13 Then the LORD said to him, “Know for certain that your descendants will be strangers in a country not their own, and they will be enslaved and mistreated four hundred years. 14 But I will punish the nation they serve as slaves, and afterward they will come out with great possessions. 15 You, however, will go to your fathers in peace and be buried at a good old age. 16 In the fourth generation your descendants will come back here, for the sin of the Amorites has not yet reached its full measure.”

Genesis 15:12~16

0. A Story in Australia

Three years ago, I was living in Canberra, the capital of Australia, serving the Uniting Church of Australia. At that time, everything was unfamiliar to me because I had just settled in Australia.

One day when I was having difficulty adapting to my new life, someone smiled brightly and asked me how I was feeling. She was an Indian woman, she asked me:

How are you?

Her greeting sounded very friendly to me, so I told her honestly about my present mood.

Well… I’m a little depressed right now… because… I’m new here and… Blah Blah Blah…

The Indian woman suddenly looked embarrassed because she was actually a cashier working at a convenience store, and it was probably a question she asked everyone who came in. She replied with less confidence.

Okay… then… How can I help you?

I answered: It’s okay now. You made me feel better.

Embarrassed, she asked me: Did you want to buy anything?

I raised my eyes thinking that something was wrong: Oh, I’m sorry. I’ll pay for two chocolate bars here.

At that time, I had misunderstood the greeting. I had thought she was truly asking about my feelings.

Why was the cashier embarrassed?

I was just a customer and someone she didn’t know well. If I was her close friend, we might have spent a lot of time talking. In the same way, we usually do not share the fullness of our feelings with everyone.

As human beings, we want to share our hearts with someone who is close to us. Parents, brothers and sisters, friends, teachers, close co-workers, even the paster (I hope for that someday)

God is like that as well. He also shares his plans with people who are close to Him. And at this time in Genesis 15, who was God’s closest human friend? It was Abram.

1. God Became Abram’s inheritance

Lot chose the value of the world, but Abram chose God as his inheritance.

Because of Abram’s faith, God truly became his inheritance.

Genesis 15:1

1 After this, the word of the LORD came to Abram in a vision: “Do not be afraid, Abram. I am your shield, your very great reward.”

God, as Abram’s inheritance, appeared in a vision to Abram as his shield.

Genesis 15:15

15 You, however, will go to your fathers in peace and be buried at a good old age.

God became a shield to Abram to protect his entire life.

God, as Abram’s inheritance, also appeared as his ‘very great reward’ which would be a blessing in the form of ‘his offspring’ and ‘the land’ he would give to Abram’s descendants.

2. God’s First Promise: Abram’s Offspring

Genesis 15:2-3

2 But Abram said, “O Sovereign LORD, what can you give me since I remain childless and the one who will inherit my estate is Eliezer of Damascus?” 3 And Abram said, “You have given me no children; so a servant in my household will be my heir.”

God appeared to Abram as his “very great reward”, but Abram was rather discouraged because he had no son to carry on his family line. This means that he had no one to inherit his “very great reward”. But God’s promises far exceeded Abram’s expectations.

Genesis 15:4-5

4 Then the word of the LORD came to him: “This man will not be your heir, but a son coming from your own body will be your heir.” 5 He took him outside and said, “Look up at the heavens and count the stars — if indeed you can count them.” Then he said to him, “So shall your offspring be.”

God showed Abram countless stars in the sky, then specifically explained the blessing of his offspring to Abram through this visual analogy. This was a delicate consideration of God to help Abram understand. You see, God wanted Abram to understand God’s plan in detail because of the intimate fellowship they shared together.

3. God’s Second Promise : The Land for Abram’s Descendants

Genesis 15:7-8

7 He also said to him, “I am the LORD, who brought you out of Ur of the Chaldeans to give you this land to take possession of it.” 8 But Abram said, “O Sovereign LORD, how can I know that I will gain possession of it?”

God then revealed to Abram that his further inheritance from God would be the land. Abram then asked God for a sign to confirm this promise without a doubt, and God graciously answered him.

Genesis 15:9-10

9 So the LORD said to him, “Bring me a heifer, a goat and a ram, each three years old, along with a dove and a young pigeon.” 10 Abram brought all these to him, cut them in two and arranged the halves opposite each other; the birds, however, he did not cut in half.

God instructed Abram to prepare sacrifices for clear evidence of the certainty of his promise.

In the ancient Near East, people accepted the animals as the basis of a contract and cut them into two pieces, laying them out in two lines of meat pieces. Then the parties who were to be contractually bound to each other walked hand in hand between the meat pieces. This was a symbolic act that signified that a person who did not keep his promise could be slaughtered in a similar manner as the sacrifice meat.

We can see another example of this in Jeremiah.

Jeremiah 34:18-20

18 The men who have violated my covenant and have not fulfilled the terms of the covenant they made before me, I will treat like the calf they cut in two and then walked between its pieces. 19 The leaders of Judah and Jerusalem, the court officials, the priests and all the people of the land who walked between the pieces of the calf, 20 I will hand over to their enemies who seek their lives. Their dead bodies will become food for the birds of the air and the beasts of the earth.

God swore to his promise by fulfilling the contractual obligation of passing through the offerings made by Abram.

Genesis 15:17-18

17 When the sun had set and darkness had fallen, a smoking firepot with a blazing torch appeared and passed between the pieces. 18 On that day the LORD made a covenant with Abram and said, “To your descendants I give this land, from the river of Egypt to the great river, the Euphrates —

What’s amazing about this story is that Abram himself did NOT walk between the meat pieces. Rather, it was only God’s blazing torch that passed through them.

In other words, Abram was not contractually bound by the sacrifice he made, but only God was. This was not just a promise between God and Abram, but it meant that God unilaterally and voluntarily vowed to fulfill his obligations to the contract, or covenant, he made with Abram – even if Abram failed to live up to his end of the deal. This kind of one-sided contractual agreement was unheard of, and truly only God himself could ever enter into it in this way, where he would take 100% of the price of the contract upon himself in order to fulfill 100% of his promise. Contractually, Abram was not bound to God, but God bound himself to Abram. This means that Abram would be able to receive 100% of the benefit from this contract with 0% of the price. And in this way, God more than fully guaranteed his promise to Abram.

4. God who wants to share his heart

Why would God make such an arrangement with Abram that would give him all the benefits at none of the cost? Why did God like Abram so much?

Genesis 15:10-12

10 Abram brought all these to him, cut them in two and arranged the halves opposite each other; the birds, however, he did not cut in half. 11 Then birds of prey came down on the carcasses, but Abram drove them away. 12 As the sun was setting, Abram fell into a deep sleep, and a thick and dreadful darkness came over him.

Sometimes we have the illusion that a life accompanying God will be miraculous and mysterious.

But take a look at Abram’s actions! He was diligently running around to keep the birds of prey away from the sacrifices until the sun set in order to protect the offerings to God. As the sun set, he found himself quite exhausted and quickly passed into a deep sleep.

Notice that Abram did not do any trickery when he was doing God’s work. He acted honestly and sincerely before God. He did his best all day to protect the offerings to God by dedicating his time, energy, mind, and sincerity fully to God.

Therefore, God could not help but rejoice at Abram, who worked so faithfully. This obedience of Abram touched the heart of God, and in the end, God decided to share his own heart and plan with Abram.

Genesis 15:13-16

13 Then the LORD said to him, “Know for certain that your descendants will be strangers in a country not their own, and they will be enslaved and mistreated four hundred years. 14 But I will punish the nation they serve as slaves, and afterward they will come out with great possessions. 15 You, however, will go to your fathers in peace and be buried at a good old age. 16 In the fourth generation your descendants will come back here, for the sin of the Amorites has not yet reached its full measure.”

God seems to have been excited when he told Abram too much about his offspring because it would actually be a few hundred years later that any of this would happen to his descendants, and everything God promised would take place after Abram’s death. The vision God showed Abram was a vision of the distant future which he could never personally experience. And at that time Abram was without even a single son, so he initially found it difficult to trust God.

Abram must have been overwhelmed and thought God was giving him TMI (too much information). Do you ever share TMI with other people? Who do you share TMI with? Maybe … you’d tell TMI to your best friend or to the people you love and are closest too. When people share their deepest thoughts and feelings with people they have an intimate connection with, they increase their mutual bonds and happiness. Likewise, God wanted to share a lot of intimate details with Abram in order to increase their intimacy.

5. Eternal righteousness : Jesus Christ

So what can we do to become more intimate with God?

Genesis 15:6

6 Abram believed the LORD, and he credited it to him as righteousness.

Abram relied on the Word of God and God regarded his faith as his righteousness.

Then we also should rely on the Word of God like Abram, right? That’s right, but it’s not enough by itself. The reason for this is that Abram’s time and the time we live in are different. God made a covenant with Abram using the sacrifice of animals, but he has made a covenant with us using the sacrifice of his son “Jesus Christ”.

John 1:14

14 The Word became flesh and made his dwelling among us. We have seen his glory, the glory of the One and Only, who came from the Father, full of grace and truth.

Before Jesus came, the standard of faith in the Old Testament was “God’s Word” or also “God’s Commandments”. The man who lived well by law was recognized as a righteous person before God. But after Jesus came, the standard of faith changed from “the Word of God” to “the Word of God that became flesh”, that is, “Jesus Christ”. We now must confess Jesus as our personal Savior to be recognized as righteous people before God.

Romans 4:3

3 What does the Scripture say? “Abraham believed God, and it was credited to him as righteousness.”

In writing Romans, Paul believed that Abram was an example of unconditional belief. But this kind of belief is not a necessary condition for eternal salvation because in this case, belief means the right attitude of man toward God.

Belief in God’s promises is the first correct response we must have as Christians. In other words, believing in and obeying the Word of God is a basic condition for becoming a Christian. But the most important response to God is to confess Jesus, whom God has sent, as our savior in order to truly become intimate with God. This is because the only way God communicates directly with us, who are sinners, is through the sacrifice of his son, “Jesus Christ”.

It is impossible to be intimate with God without going through Jesus! 

Jesus is the channel of conversation that God has allowed us to have with him!

God wants to communicate with us through Jesus!

God wants to share his deep heart and intimate plans with us through Jesus!

I hope that this week we will spend a lot of time with God through Jesus!


<하나님의 마음을 헤아리는 사람이 되라>

12 해 질 때에 아브람에게 깊은 잠이 임하고 큰 흑암과 두려움이 그에게 임하였더니 13 여호와께서 아브람에게 이르시되 너는 반드시 알라 네 자손이 이방에서 객이 되어 그들을 섬기겠고 그들은 사백 년 동안 네 자손을 괴롭히리니 14 그들이 섬기는 나라를 내가 징벌할지며 그 후에 네 자손이 큰 재물을 이끌고 나오리라 15 너는 장수하다가 평안히 조상에게로 돌아가 장사될 것이요 16 네 자손은 사대 만에 이 땅으로 돌아오리니 이는 아모리 족속의 죄악이 아직 가득 차지 아니함이니라 하시더니

창세기 15:12~16

0. 호주 이야기

 3년 전, 저는 호주연합교회를 섬기며 호주의 수도 캔버라에 살고 있었습니다.

그때 저는 호주에 온지 얼마 안되어 모든 것이 낯설었습니다.

그렇게 적응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에게 누군가 환하게 웃으며 안부를 물었습니다.

그녀는 인도 청년이었습니다. 그녀가 말했습니다.

인도 청년 : 잘 지내나요?

저는 그 말이 친근하게 들려서 솔직하게 나의 기분을 이야기 했습니다.

나 : 음… 저는 지금 좀 우울해요. 왜냐하면…..블라블라

그 인도 청년은 당황하였습니다.

그녀는 편의점에서 일하고 있는 계산원이었기 때문입니다.

그녀가 손님인 제게 말했습니다.

인도 청년 : 네… 무엇을 도와드릴까요?

제가 대답했습니다.

나 : 이제는 괜찮아요. 덕분에 기분이 좀 나아졌어요.

그녀가 황당해하면서 제게 다시 물어보았습니다.

인도 청년 : 혹시 구입하신 것이 있으신가요?

저는 무엇인가 잘못 되었다는 생각을 하였습니다.

나 : 아… 미안해요. 여기 초코바 두 개 계산할게요.

그 때 저는 인사말에 대한 오해가 있었습니다.

저는 그녀가 저에 대한 안부를 묻는 것으로 생각했습니다.

왜 그 점원은 당황 했을까요?

그 이유는 내가 고객이었고 그녀가 처음 보는 사람이었기 때문입니다.

만약 내가 그녀의 친한 친구였다면, 우리는 많은 시간을 보내며 이야기했을 것입니다.

이렇듯 우리는 보통 아무에게나 나의 마음을 나누지 않습니다.

(나의 경우는 제외… 그 때 나는 좀 이상했습니다)

우리는 나와 친밀한 사람에게 나의 마음을 나눕니다.

우리의 부모님, 형제와 자매, 친구들… 또는 강 목사님?

하나님도 그렇습니다.

하나님은 친밀한 사람에게 하나님의 계획을 공유하십니다.

하나님의 가장 친한 친구는 누구였을까요?

그는 아브람이었습니다.

1. 아브람의 기업이 되신 하나님

롯은 세상의 가치를 선택하였지만, 아브람은 그의 기업으로 하나님을 선택하였습니다.

아브람의 믿음으로 인해 하나님께서는 아브람의 기업이 되셨습니다.

창 15:1

1 이 후에 여호와의 말씀이 환상 중에 아브람에게 임하여 이르시되 아브람아 두려워하지 말라 나는 네 방패요 너의 지극히 큰 상급이니라

아브람의 기업이 되신 하나님은 그의 방패로 나타나셨습니다.

창 15:15

15 너는 장수하다가 평안히 조상에게로 돌아가 장사될 것이요

하나님은 아브람의 인생 전체를 보호하시는 방패가 되셨습니다.

아브람의 기업이 되신 하나님은 그의 ‘지극히 큰 상급’으로 나타나셨습니다.

그것은 바로 ‘자손’과 ‘땅’에 대한 축복이었습니다.

2. 하나님의 약속Ⅰ : 자손

창 15:2-3

2 아브람이 이르되 주 여호와여 무엇을 내게 주시려 하나이까 나는 자식이 없사오니 나의 상속자는 이 다메섹 사람 엘리에셀이니이다

3 아브람이 또 이르되 주께서 내게 씨를 주지 아니하셨으니 내 집에서 길린 자가 내 상속자가 될 것이니이다

하나님은 아브람에게 ‘지극히 큰 상급’으로 나타나셨지만, 아브람은 아들이 없기 때문에 오히려 한탄하였습니다.

그 이유는 그에게는 ‘지극히 큰 상급’을 상속할 아들이 없었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약속은 아브람의 기대를 훨씬 더 넘어섰습니다.

창 15:4-5

4 여호와의 말씀이 그에게 임하여 이르시되 그 사람이 네 상속자가 아니라 네 몸에서 날 자가 네 상속자가 되리라 하시고

5 그를 이끌고 밖으로 나가 이르시되 하늘을 우러러 뭇별을 셀 수 있나 보라 또 그에게 이르시되 네 자손이 이와 같으리라

하나님은 아브람에게 하늘의 셀 수 없이 많은 별들을 보게 하셨습니다.

하나님은 이 별들을 통해 아브람에게 자손의 축복을 구체적으로 설명하셨습니다.

이것은 하나님이 아브람의 이해를 돕기 위한 섬세한 배려입니다.

하나님은 아브람이 하나님의 계획을 구체적으로 이해하기를 원하셨습니다.

하나님이 아브람을 그의 동역자로 여기셨기 때문입니다.

3. 하나님의 약속Ⅱ : 땅

창 15:7-8

7 또 그에게 이르시되 나는 이 땅을 네게 주어 소유를 삼게 하려고 너를 갈대아인의 우르에서 이끌어 낸 여호와니라

8 그가 이르되 주 여호와여 내가 이 땅을 소유로 받을 것을 무엇으로 알리이까

하나님은 아브람의 기업이 되셨습니다. 그리고 그 기업은 땅으로 나타났습니다.

아브람은 의심하지 않고 하나님께 징표를 요구하였습니다.

하나님은 징표를 요구하는 아브람에게 대답하셨습니다.

창 15:9-10

9 여호와께서 그에게 이르시되 나를 위하여 삼 년 된 암소와 삼 년 된 암염소와 삼 년 된 숫양과 산비둘기와 집비둘기 새끼를 가져올지니라

10 아브람이 그 모든 것을 가져다가 그 중간을 쪼개고 그 쪼갠 것을 마주 대하여 놓고 그 새는 쪼개지 아니하였으며

하나님은 약속의 확실한 증거를 위해 아브람이 제물을 준비하게 하셨습니다.

고대 근동에서는 계약의 근거로 짐승을 잡아 둘로 나눈 뒤 고기 조각들을 두 줄로 늘어놓았습니다. 그런 후에 계약을 맺은 당사자들이 그 쪼개진 고기 사이로 손을 잡고 걸어갔습니다.

이것은 약속을 지키지 않았을 때 쪼개진 제물처럼 죽음을 당하겠다는 상징적인 행위였습니다.

이는 예레미야를 통해 알 수 있습니다.

예레미야 34:18-20

18 송아지를 둘로 쪼개고 그 두 조각 사이로 지나매 내 앞에 언약을 맺었으나 그 말을 실행하지 아니하여 내 계약을 어긴 그들을

19 곧 송아지 두 조각 사이로 지난 유다 고관들과 예루살렘 고관들과 내시들과 제사장들과 이 땅 모든 백성을

20 내가 그들의 원수의 손과 그들의 생명을 찾는 자의 손에 넘기리니 그들의 시체가 공중의 새와 땅의 짐승의 먹이가 될 것이며

하나님은 아브람이 준비한 제물을 통해 약속에 대해 맹세 하셨습니다.

창 15:17-18

17 해가 져서 어두울 때에 연기 나는 화로가 보이며 타는 횃불이 쪼갠 고기 사이로 지나더라

18 그 날에 여호와께서 아브람과 더불어 언약을 세워 이르시되 내가 이 땅을 애굽 강에서부터 그 큰 강 유브라데까지 네 자손에게 주노니

놀라운 것은 쪼개진 고기 사이로 아브람이 걸어가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오히려 하나님의 횃불이 그 위를 지나갔습니다.

이것은 하나님과 아브람 사이의 단순한 약속이 아니었습니다.

이것은 하나님이 일방적으로 또 자발적으로 이 약속의 의무를 지시겠다는 의미입니다.

4. 마음을 나누길 원하시는 하나님

왜 하나님은 아브람에게만 유리한 약속을 하셨을까요?

왜 하나님은 아브람을 좋아하셨을까요?

창 15:10-12

10 아브람이 그 모든 것을 가져다가 그 중간을 쪼개고 그 쪼갠 것을 마주 대하여 놓고 그 새는 쪼개지 아니하였으며

11 솔개가 그 사체 위에 내릴 때에는 아브람이 쫓았더라

12 해 질 때에 아브람에게 깊은 잠이 임하고 큰 흑암과 두려움이 그에게 임하였더니

우리는 하나님과 동행하는 삶은 기적적이고 신비로울 것이라는 환상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러나 아브람의 행동을 보십시요!

그는 해가 지기 전까지 솔개를 쫓으며 부지런히 이리저리 뛰어 다녔습니다.

그 이유는 하나님께 드릴 제물을 보호하기 위함이었습니다.

해가 지자 아브람은 결국 고단하여 깊게 잠들게 되었습니다.

아브람은 하나님의 일을 할 때 요령을 피우지 않았습니다.

그는 하나님 앞에서 정직하고 성실하게 행동하였습니다.

그는 하나님께 드릴 제물을 지키기 위해 하루 종일 최선을 다했습니다.

그는 그의 시간과 에너지, 마음과 정성을 온전히 하나님께 바쳤습니다.

하나님은 이렇게 충성하며 일하는 아브람을 기뻐하지 않을 수가 없었습니다.

이러한 아브람의 순종은 하나님의 마음을 감동시켰습니다.

결국 하나님은 그에게 하나님의 마음과 계획을 나누시기로 결심하십니다.

창 15:13-16

13 여호와께서 아브람에게 이르시되 너는 반드시 알라 네 자손이 이방에서 객이 되어 그들을 섬기겠고 그들은 사백 년 동안 네 자손을 괴롭히리니

14 그들이 섬기는 나라를 내가 징벌할지며 그 후에 네 자손이 큰 재물을 이끌고 나오리라

15 너는 장수하다가 평안히 조상에게로 돌아가 장사될 것이요

16 네 자손은 사대 만에 이 땅으로 돌아오리니 이는 아모리 족속의 죄악이 아직 가득 차지 아니함이니라 하시더니

하나님은 아브람에게 그의 자손에 대해서 너무 많은 이야기를 하셨습니다.

왜냐하면 그것은 아브람이 경험할 수 없는, 그가 죽은 이후, 일어날 몇 백 년 후의 일들이기 때문입니다.

심지어 아브람은 그때 아들도 없는 상태였습니다.

즉 요즘 언어로 하나님은 아브람에게 TMI를 말씀하신 것입니다.

(TMI means Too Much Information)

우리는 누구에게 TMI를 말할까요?

아마도… 나와 가장 친한 친구나 내가 사랑하는 배우자에게 TMI를 말할 것 입니다.

왜냐하면 내가 알고 있는 것들을 나와 친밀한 사람과 나눌 때, 깊은 유대감과 행복을 느끼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은 하나님과 친밀한 아브람과 많은 것을 공유하고 싶으셨던 것입니다.

5. 영원한 의 (예수 그리스도)

그렇다면 하나님과 친밀해지기 위해 우리는 무엇을 해야할까요?

창 15:6

6 아브람이 여호와를 믿으니 여호와께서 이를 그의 의로 여기시고

아브람은 하나님의 말씀을 의지하였습니다.

하나님은 아브람의 믿음을 그의 의로 여기셨습니다.

우리도 아브람처럼 하나님의 말씀을 의지해야 할까요?

맞습니다 그러나 그것 만으로는 부족합니다.

그 이유는 아브람의 시대와 우리가 사는 시대가 다르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그 기준은 “예수 그리스도”입니다.

요 1:14

14 말씀이 육신이 되어 우리 가운데 거하시매 우리가 그의 영광을 보니 아버지의 독생자의 영광이요 은혜와 진리가 충만하더라

예수님이 오시기 전, 구약 시대의 믿음의 기준은 “하나님의 말씀”, 즉 “율법”이었습니다.

이 율법을 잘 지키며 사는 사람은 하나님께 의인으로 인정 받았습니다.

예수님이 오신 후, 믿음의 기준은 “육신으로 오신 말씀” 즉 “예수님”입니다.

우리가 예수님을 우리의 구원자로 고백해야 하나님께 의인으로 인정 받는 것입니다.

롬 4:3

3 성경이 무엇을 말하느냐 아브라함이 하나님을 믿으매 그것이 그에게 의로 여겨진 바 되었느니라

바울에게 아브람은 조건 없는 믿음의 모범이 되었습니다.

하지만 이 믿음은 영원한 구원의 조건이 아닙니다.

이 믿음은 하나님에 대한 인간의 바른 태도를 뜻합니다.

하나님의 약속을 믿는 마음은 그리스도인에게 유일하고 올바른 응답입니다.

즉, 하나님의 말씀에 순종하는 것은 그리스도인이 되기 위한 기본 조건입니다.

중요한 것은 하나님과 친밀해지기 위해, 하나님이 우리에게 보내주신 예수님을 우리의 구원자로 고백하는 것입니다. 하나님이 죄인인 우리와 소통하시기 위해 유일하게 허락하신 길이 바로 “예수 그리스도” 이기 때문입니다.

예수님을 통하지 않고 하나님과 친밀해지는 것은 불가능합니다!

예수님은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허락하신 대화의 통로입니다!

하나님은 예수님을 통해 우리와 소통하길 원하십니다!

하나님은 예수님을 통해 우리에게 하나님의 마음과 계획을 나누길 원하십니다!

이번 한주도 우리가 예수님을 통해 하나님과 많은 시간을 보내길 소망합니다!

  • Nov 29 / 2020
  • Comments Off on Glory to God (Genesis 14:18-20)
Pastor Kang, Sermons, Who is God?

Glory to God (Genesis 14:18-20)

Tithes and Offerings

Send to: NongHyup bank 351-0158-2802-13 Song Ki-Joong

<Glory to God>

18 Then Melchizedek king of Salem brought out bread and wine. He was priest of God Most High, 19 and he blessed Abram, saying, “Blessed be Abram by God Most High, Creator of heaven and earth. 20 And blessed be God Most High, who delivered your enemies into your hand.” Then Abram gave him a tenth of everything.

Genesis 14:18~20

0. A daily war

We hear about wars that are happening all over the world through various media.

From the visual images we see and the testimonies of the victims of the war, we believe it is a terrible thing that should never happen.

And at the same time, we consider ourselves to be people who have nothing to do with war.

But are we really people who have nothing to do with war?

This “war” I’m talking about is not a war between countries involving guns, and tanks, and bombs, but many people are daily fighting their own quiet wars.

Students must fight fatigue to study, perform tasks, and take exams.

Office workers must fight laziness and demotivation to compete for promotion.

Businessmen must fight a lot of different variables and uncertainty in the market in order to turn a profit and be successful.

Also,

We have to fight our own eyelids and sluggishness from the moment the alarm wakes us up every morning. And sometimes we have to work with someone who hates us.

So many people say, “Life is war.”

1. Abram’s war

In Genesis 14, we can see the story of people who participated in real physical wars, not everyday wars.

Genesis 14:1-2

1 At this time Amraphel king of Shinar, Arioch king of Ellasar, Kedorlaomer king of Elam and Tidal king of Goiim 2 went to war against Bera king of Sodom, Birsha king of Gomorrah, Shinab king of Admah, Shemeber king of Zeboiim, and the king of Bela (that is, Zoar).

The first war was the Kings’ War.

It was a war between kings who followed Kedorlaomer and the kings who betrayed them.

All four, including Kedorlaomer, were kings of great countries.

But the five who committed treason were kings of smaller city states.

Who was the winner of this war?

The result was a victory for the powers allied under King Kedorlaomer.

One of the four kings who lost this war was the King of Sodom.

And Abram’s nephew Lot lived in that kingdom of Sodom.

This war made Lot a prisoner of the forces of King Kedorlaomer and his allies.

The second war in Genesis 14 was a confrontation between Abram and the forces allied under King Kedorlaomer.

Genesis 14:14-16

14 When Abram heard that his relative had been taken captive, he called out the 318 trained men born in his household and went in pursuit as far as Dan. 15 During the night Abram divided his men to attack them and he routed them, pursuing them as far as Hobah, north of Damascus.  16 He recovered all the goods and brought back his relative Lot and his possessions, together with the women and the other people.

Who was the winner of this war?

The result was Abram’s victory.

Abram defeated the kings allied under King Kedorlaomer with only 318 of his men. 

He rescued his nephew, Lot, as he wished.

2. God is my strength

Abram was a man who accompanied God, so God accompanied him in the war and helped him win.

How do I know if I am one who is going with God?

Actually, this is a difficult thing to know when life is peaceful.

But when a problem arises in life, then I can see if I am really a person who is accompanying God and accompanied by God.

So, although problems in life bring us much trouble, stress, and pain, we should actually consider them good trials that allow us to check that status of our relationship with God.

We can confirm the faith of Abram and non-faith of Lot through the war of kings.

When Abram separated from Lot, he chose God as his Inheritance. His confession was “The Lord is my strength”, or in other words, “all I need.”

Abram’s life was quite peaceful until the day war arrived on his doorstep.

But because God was his strength, Abram went in boldly and won the war.

Additionally, his victory granted him many spoils, and he became richer.

Abram, who chose God as his Inheritance, was able to keep not only his life and possessions, but also add to them as a result.

So how about Lot?

When Lot left Abram, he chose the value of the world as his Inheritance.

In other words, Lot was trying to get his strength from the values of the world.

But when war came to his town, he was unable to keep his possessions, his family, or even his own life.

Lot, who did not rely on God, could not defeat the powers of the world.

The values of the world that Lot had chosen as an Inheritance did not help solve his problems at all.

We must remember that the war belongs to God, and that victory or defeat are in his hands.

This is true whether it’s a real, physical war or our everyday, personal war.

3. Glory to God

What is the Christian’s ultimate goal?

Is the purpose of life to be healthy and wealthy through the blessing of God?

Or is the purpose of life to boast of our accomplishments and successes to the world ?

Abram’s actions reveal the truth to us.

Genesis 14:20-24

20 And blessed be God Most High, who delivered your enemies into your hand.” Then Abram gave him a tenth of everything. 21 The king of Sodom said to Abram, “Give me the people and keep the goods for yourself.” 22 But Abram said to the king of Sodom, “I have raised my hand to the LORD, God Most High, Creator of heaven and earth, and have taken an oath 23 that I will accept nothing belonging to you, not even a thread or the thong of a sandal, so that you will never be able to say, `I made Abram rich.` 24 I will accept nothing but what my men have eaten and the share that belongs to the men who went with me — to Aner, Eshcol and Mamre. Let them have their share.”

The ultimate goal of the Christian life is “to glorify God, and enjoy him forever.” (Westminster Catechism #1)

A true Christian is the one who renders all glory to God when he becomes a victor.

After Abram’s success in the war, he gave tithes to God who gave him the victory..

At that time, he did not accept anything from the King of Sodom in exchange for his victory because he didn’t want anyone to be able to say that the King of Sodom had made him rich.

Rather, it was God who delivered the victory, and God who made him prosper. 

He believed that all his victories came from God.

Abram was also a person who cared about others.

Abram was fine without receiving a gift from the King of Sodom.

But Abram did not forget the share of the young people who helped him fight together, and so he told the King of Sodom to “let them have their share.”

This shows that Abram was a mature person.

Abram did not force others to have the same high level of faith that he had.

Rather, Abram helped the young people meet God, who is good, through his faith.

4. Jesus Christ

So what must we do to glorify God?

We must convey Jesus to the world. Preach the message of salvation, show his goodness and love to others, and share the story of how he changed your life.

Actually, the interesting fact is that Genesis 14 already foreshadows and points to Jesus, the Savior.

Genesis 14:17-20

17 After Abram returned from defeating Kedorlaomer and the kings allied with him, the king of Sodom came out to meet him in the Valley of Shaveh (that is, the King`s Valley). 18 Then Melchizedek king of Salem brought out bread and wine. He was priest of God Most High, 19 and he blessed Abram, saying, “Blessed be Abram by God Most High, Creator of heaven and earth. 20 And blessed be God Most High, who delivered your enemies into your hand.” Then Abram gave him a tenth of everything.

The meaning of the name ‘Melchizedek’ means ‘God is salvation’, or “my king is righteousness.”

His faith is very similar to the faith of Israel, as he serves “El Elyon”, the “most high God”.

His country ‘Salem’ is also the same as Jerusalem, which later will become the center of worship in Israel.

In particular, Hebrews chapter 7 describes the passage about Melchizedek as a prophecy about Jesus Christ, the true priest and king.

So before the history of Israel began, the emergence of Abram and Melchizedek was ultimately necessary for the achievement of salvation through Jesus Christ.

In other words, their place in world history became a gateway to the coming of Jesus Christ, the savior of all mankind.

So even though Abram and Melchizedek did not know all of God’s will, they were able to convey Jesus Christ to the world by obeying God.

Thus, the lives they lived, and the paths they walked brought glory to God

1 Corinthians 10:31

31 So whether you eat or drink or whatever you do, do it all for the glory of God.

Let’s shout this three times together! 

“So whether you eat or drink or whatever you do, do it all for the glory of God!”

“So whether you eat or drink or whatever you do, do it all for the glory of God!”

“So whether you eat or drink or whatever you do, do it all for the glory of God!”

Whatever you do, do it all for the glory of God!

Let others know Jesus Christ as our savior through your daily life!

And may the wonderful history of God’s salvation be shown through all of us!


<하나님께 영광>

18 살렘 왕 멜기세덱이 떡과 포도주를 가지고 나왔으니 그는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의 제사장이었더라

19 그가 아브람에게 축복하여 이르되 천지의 주재이시요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이여 아브람에게 복을 주옵소서

20 너희 대적을 네 손에 붙이신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을 찬송할지로다 하매 아브람이 그 얻은 것에서 십분의 일을 멜기세덱에게 주었더라

창세기 14:18~20

0. 일상의 전쟁

우리는 다양한 매체를 통해 세계 곳곳에 일어나는 전쟁에 대한 소식을 듣습니다.

우리는 다양한 전쟁으로 인한 피해자의 증언을 통해, 전쟁은 나쁜 것이며 절대 일어나서는 안되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이와 동시에 우리는 우리 스스로가 전쟁과 아무 상관없는 사람이라고 여깁니다.

그러나 우리가 정말 ‘전쟁’과 아무런 관련이 없는 사람들일까요?

규모가 크고 생사가 오고가는 정도는 아니지만, 많은 사람들이 조용한 전쟁을 치르고 있습니다.

학생 때는 과제와 시험, 회사에서는 승진을 위한 경쟁과 경쟁업체 간의 싸움, 비즈니스를 할 때는 수 많은 불확실성과 변수와 싸워야 합니다.

우리는 매일 아침잠을 깨우는 알람과 싸워야 합니다.

때로는 나를 미워하는 사람과 함께 일해야 합니다.

그래서 많은 사람들이 “인생은 전쟁”이라고 말합니다.

1. 아브람의 전쟁

여기 일상의 전쟁이 아닌 진짜 전쟁에 참여한 사람들이 있었습니다.

창세기 14:1-2

1 당시에 시날 왕 아므라벨과 엘라살 왕 아리옥과 엘람 왕 그돌라오멜과 고임 왕 디달이

2 소돔 왕 베라와 고모라 왕 비르사와 아드마 왕 시납과 스보임 왕 세메벨과 벨라 곧 소알 왕과 싸우니라

첫 번째 전쟁은 왕들의 전쟁이었습니다.

그돌라오멜을 따르는 왕들과 그들을 배반한 왕들의 전쟁이었습니다.

그돌라오멜을 포함한 네 명은 모두 큰 나라의 왕들이었습니다.

그러나 반역을 저지른 다섯 사람들은 모두 작은 도시국가의 왕들이었습니다.

이 전쟁의 승리자는 누구였을까요?

결과는 그돌라오멜왕 연합국의 승리였습니다.

이 전쟁에서 패배한 네 왕 중에 한명이 소돔왕이었습니다.

그리고 그 소돔 땅에는 아브람의 조카 롯이 살고 있었습니다.

이 전쟁으로 인해 롯은 그돌라오멜왕 연합국의 포로가 되었습니다.

두 번째 전쟁은 아브람과 그돌라오멜왕 연합국의 대결이었습니다.

창세기 14:14-16

14 아브람이 그의 조카가 사로잡혔음을 듣고 집에서 길리고 훈련된 자 삼백십팔 명을 거느리고 단까지 쫓아가서

15 그와 그의 가신들이 나뉘어 밤에 그들을 쳐부수고 다메섹 왼편 호바까지 쫓아가

16 모든 빼앗겼던 재물과 자기의 조카 롯과 그의 재물과 또 부녀와 친척을 다 찾아왔더라

이 전쟁의 승리자는 누구였을까요?

결과는 아브람의 승리였습니다.

아브람은 고작 자신의 부하 318명으로 그돌라오멜왕 연합국을 이긴 것입니다.

그는 그의 바람대로 그의 조카 롯을 구출하였습니다.

2. 하나님은 나의 힘

아브람은 하나님과 동행했던 사람이었습니다.

그래서 하나님께서는 그를 전쟁에서 승리하게 하셨습니다.

내가 하나님과 동행하는 사람인지 어떻게 알 수 있을까요?

그것은 문제가 없는 평화로운 때에는 잘 알 수 없습니다.

삶에 문제가 찾아올 때, 내가 하나님과 동행하는 사람인지 알 수 있습니다.

그래서 우리에게 찾아오는 문제들은 실제로 하나님과 나 사이의 관계를 점검할 수 있는 유익한 것들 입니다.

우리는 왕들의 전쟁을 통해 아브람과 롯의 신앙을 확인 할 수 있습니다.

아브람은 롯과 나누어 질 때에 하나님을 그의 기업으로 선택하였습니다.

즉, 아브람의 고백은 “주는 나의 힘이십니다” 였습니다.

아브람은 그의 평화로운 삶에 그돌라오멜왕과의 전쟁이라는 큰 문제가 나타나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 아브람의 힘이 되어주셨기 때문에, 아브람은 담대하게 나아가 큰 전쟁에서 승리하게 되었습니다. 또한 전쟁에서의 승리로 인해 그는 많은 전리품들을 얻을 수 있었습니다.

하나님을 기업으로 선택한 아브람은 결과적으로 그의 생명과 소유도 지킬 수 있게 되었습니다.

롯은 어땠을까요?

롯은 아브람을 떠날 때에 세상의 가치를 그의 기업으로 선택하였습니다.

즉, 롯은 자신의 힘을 세상의 가치에서 찾으려고 했던 것입니다.

하지만 롯은 전쟁으로 인해 그의 생명과 가족, 소유를 지키지 못하였습니다.

하나님을 의지하지 않은 롯은 세상의 권세자들을 이길 수 없었기 때문입니다.

롯이 기업으로 삼은 세상의 가치는 그의 문제를 해결하는데 있어 전혀 도움을 줄 수 없었습니다.

전쟁은 하나님께 속해있다는 사실을 우리는 기억해야 합니다.

그 전쟁이 진짜 전쟁이든 일상의 전쟁이든 말입니다.

3. 하나님께 영광

우리 그리스도인의 최종 목표는 무엇일까요?

하나님의 축복을 받아 건강하고 부유하게 사는 것일까요?

우리의 성취와 성공을 세상에 자랑하는 것일까요?

아브람의 행동은 이 해답을 우리에게 알려줍니다.

창세기 14:20-24

20 너희 대적을 네 손에 붙이신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을 찬송할지로다 하매 아브람이 그 얻은 것에서 십분의 일을 멜기세덱에게 주었더라

21 소돔 왕이 아브람에게 이르되 사람은 내게 보내고 물품은 네가 가지라

22 아브람이 소돔 왕에게 이르되 천지의 주재이시요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 여호와께 내가 손을 들어 맹세하노니

23 네 말이 내가 아브람으로 치부하게 하였다 할까 하여 네게 속한 것은 실 한 오라기나 들메끈 한 가닥도 내가 가지지 아니하리라

24 오직 젊은이들이 먹은 것과 나와 동행한 아넬과 에스골과 마므레의 분깃을 제할지니 그들이 그 분깃을 가질 것이니라

그리스도인의 최종 목표는 하나님께 영광입니다.

그리고 진정한 그리스도인은 승리자가 되었을 때, 모든 영광을 하나님께 돌리는 사람입니다.

아브람은 가장 먼저 전쟁을 승리하게 하신 하나님께 십일조를 드렸습니다.

아브람은 전쟁에서 승리한 대가로 소돔왕에게 그 어떤 것도 받지 않았습니다. 

그는 소돔왕 덕분에 부자가 되었다는 소리를 듣고 싶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아브람은 그의 모든 승리가 하나님께로부터 온다고 믿었습니다.

마지막으로 아브람은 다른 사람을 배려한 사람이었습니다.

아브람의 믿음으로는 소돔왕의 선물을 받지 않아도 괜찮았습니다.

하지만 아브람은 그를 도와 함께 싸운 아넬, 에스골, 마므레의 몫을 잊지 않았습니다.

이것은 아브람이 성숙한 사람이었음을 보여줍니다.

아브람은 자신의 높은 신앙의 수준을 다른 사람에게 강요하지 않았습니다.

아브람은 그들이 좋으신 하나님을 만날 수 있게 도와주었습니다.

4. 예수 그리스도

하나님께 영광을 위해 우리가 진정으로 해야할 일은 무엇인가요?

그것은 예수 그리스도를 전하는 것입니다.

흥미로운 사실은 이미 창세기에서 구원자이신 예수님을 암시하고 있다는 사실입니다.

창세기 14:17-20

17 아브람이 그돌라오멜과 그와 함께 한 왕들을 쳐부수고 돌아올 때에 소돔 왕이 사웨 골짜기 곧 왕의 골짜기로 나와 그를 영접하였고

18 살렘 왕 멜기세덱이 떡과 포도주를 가지고 나왔으니 그는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의 제사장이었더라

19 그가 아브람에게 축복하여 이르되 천지의 주재이시요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이여 아브람에게 복을 주옵소서

20 너희 대적을 네 손에 붙이신 지극히 높으신 하나님을 찬송할지로다 하매 아브람이 그 얻은 것에서 십분의 일을 멜기세덱에게 주었더라

‘멜기세덱’의 뜻은 ‘하나님은 구원이시다’라는 의미입니다.

그의 믿음은 유일하신 하나님을 섬기는 이스라엘의 믿음과 아주 유사합니다.

또한 그의 나라 ‘살렘’은 훗날 이스라엘의 예배의 중심지가 되는 예루살렘을 나타냅니다.

특히 히브리서 7장에서는 멜기세덱에 관한 단락을 참 제사장이자 임금이신 예수 그리스도에 대한 예언으로 설명하고 있습니다.

이처럼 이스라엘의 역사가 시작 되기 전,

아브람과 멜기세덱의 등장은 궁극적으로 예수 그리스도를 통한 구원의 성취를 위해 필요한 것 이었습니다.

다시 말해, 그들의 삶의 자리가 온 인류의 구원자이신 예수 그리스도가 오시는 통로가 되었던 것입니다.

그러므로 비록 아브람과 멜기세덱이 하나님의 뜻을 다 알지 못했다고 하더라도, 하나님께 순종함으로 그들이 예수 그리스도를 전하는 길에 서게 된 것입니다.

그래서 그들이 걸어간 순종의 길이 하나님께 영광이 되었습니다.

고린도전서 10:31

31 그런즉 너희가 먹든지 마시든지 무엇을 하든지 다 하나님의 영광을 위하여 하라

우리 이 말씀을 다 함께 세번 외치겠습니다!

“그런즉 너희가 먹든지 마시든지 무엇을 하든지 다 하나님의 영광을 위하여 하라!”

“그런즉 너희가 먹든지 마시든지 무엇을 하든지 다 하나님의 영광을 위하여 하라!”

“그런즉 너희가 먹든지 마시든지 무엇을 하든지 다 하나님의 영광을 위하여 하라!”

무엇을 하든지 다 하나님의 영광을 위하여 하십시요!

구원자 예수님을 자신만의 방법으로 전하십시요!

하나님의 놀라운 구원의 역사가 우리를 통해 이루어 질 것 입니다!

  • Nov 15 / 2020
  • Comments Off on God, Who loves Beginners (Genesis 12:1-5)
Pastor Kang, Sermons, Who is God?

God, Who loves Beginners (Genesis 12:1-5)

Tithes and Offerings

Send to: NongHyup bank 351-0158-2802-13 Song Ki-Joong

< God, who loves beginners >

1 The LORD had said to Abram, “Leave your country, your people and your father`s household and go to the land I will show you.

2 “I will make you into a great nation and I will bless you; I will make your name great, and you will be a blessing.

3 I will bless those who bless you, and whoever curses you I will curse; and all peoples on earth will be blessed through you.”

4 So Abram left, as the LORD had told him; and Lot went with him. Abram was seventy-five years old when he set out from Haran.

5 He took his wife Sarai, his nephew Lot, all the possessions they had accumulated and the people they had acquired in Haran, and they set out for the land of Canaan, and they arrived there.

Genesis 12:1-5

0. How to ride a bicycle

Let’s think about our childhood for a moment.

Many people have memories of their childhood, in which they practiced riding bicycles in the park. The first time you try to ride a bicycle, everyone is a beginner.

You must try and fail many times before learning how to ride a bicycle.

But, here are a few considerations for beginners who want to learn to ride a bicycle but are afraid of failure:

Number one, Training wheels.

These are small wheels installed on the left and right sides of the back tire that help the bike not to fall until the beginner can begin to learn how to balance the bike.

Number two, encouragement from the teacher.

Encouragement is a very important value that gives someone the courage and strength to get up and try again even in the face of ongoing failure.

Now, Thanks to these two considerations, beginners can more quickly learn to ride their bicycles alone.

Now, The beginner has grown and he or she is no longer a beginner on a bicycle!

The way we live as children of God is similar to how we learn to ride bicycles.

Just as there are many considerations for a person to learn how to ride a bicycle, there are also the considerations of God for us who want to live as his children.

Today, I will share from Genesis 12 with the title of < God who loves beginners>

1 God, who is generous to us

Genesis 12:2

2 “I will make you into a great nation and I will bless you; I will make your name great, and you will be a blessing.

Those who live as children of God have special authority and responsibility.

But God, who met Abram first, instructed him with a special emphasis on his authority rather than his responsibility.

This is like a mother who gives a piece of sweet apple pie to a child who does not want to eat bitter vegetables.

At that time, Abram was still a beginner in front of God.

We remember Abraham as “the father of faith,” so it may sound strange to us to say that he was once just a beginner.

But We can find his beginnings in the Bible.

The First evidence that Abram was just a beginner in faith is that he did not ask God first before he decided on something.

When he starved in Canaan, the land of promise, he decided to move to Egypt.

Then, When he arrived in Egypt, he introduced his wife to the Egyptians as his sister.

But this was a lie.

All these decisions were made by Abram himself without God.

The Second evidence that Abram was just a beginner in faith is that he did not fully understand God’s sovereignty.

Abram thought of God as a person who gave him good things.

But he did not know that God’s sovereignty would affect other people who do not yet know him.

So Abram did not understand that God was accompanying him in Egypt.

The Third evidence that Abram was just a beginner in faith is that God had not yet acknowledged his faith.

This eventually happened, however, after Abram raised the knife to sacrifice his precious son Isaac. God said, “Now I know that you fear God, because you have not withheld from me your son, your only son.”

For this reason, God changed his name from ‘Abram’ to ‘Abraham’, which means “father of many nations.”

This happened when Abram was 100 years old.

In terms of faith, Abram, at the age of 75 in this passage, can be seen as in the childhood of his faith. He therefore needed to spend much more time with God in order to become “the father of faith” that we know him as today.

2. God, who leads us the right way

Genesis 12:11-13

11 As he was about to enter Egypt, he said to his wife Sarai, “I know what a beautiful woman you are.

12 When the Egyptians see you, they will say, `This is his wife.` Then they will kill me but will let you live.

13 Say you are my sister, so that I will be treated well for your sake and my life will be spared because of you.”

In Genesis 12, Abram was at a crossroads about whether to starve in the land of Canaan or to consign his body to the people of Egypt who had food.

So, Abram decided to sacrifice his wife Sarai in a difficult situation.

This decision saved Abram’s life, but he lost his wife.

The Pharaoh of Egypt even gave him many gifts in return for his wife.

We can see through this situation that Abram was still a beginner in faith and did not even consider that God might help him.

Genesis 12:17

17 But the LORD inflicted serious diseases on Pharaoh and his household because of Abram`s wife Sarai.

However, God did not reproach Abram for causing this problem,

but rather made a great disaster for the Pharaoh who believed Abram’s lies.

What caused God to do this?

First, Abram’s faith in God was still weak.

Abram believed in himself first rather than relying first on God.

God would have known that it would be useless to simply tell Abram, weak in faith, the right way to go, so instead he had to show him.

Second, the situation in which the king and Sarai found themselves was urgent, and may have caused them to sin against God.

God’s plan for salvation for the whole world was to come through the descendants of Abram.

However, Abram’s bad decision could have destroyed God’s plan of salvation.

Abram’s poor choices may have led to more falsehood and adultery.

These are the obvious sins that appear in ‘the Ten Commandments’ that God gave to Moses in the distant future.

But God protected Abram, the beginner in faith, and led him back to the right path.

We can learn a lesson from his situation.

As God said to Abram in verse 3, “I will bless those who bless you, and whoever curses you I will curse;” so likewise, he will do to us. To those who accompany God, he will bless them in order to be a blessing to the people around them. But for those who do not accompany God, they will become curses to the people around them.

3. God, who gives us grace

Genesis 12:18-20

18 So Pharaoh summoned Abram. “What have you done to me?” he said. “Why didn`t you tell me she was your wife?

19 Why did you say, `She is my sister,` so that I took her to be my wife? Now then, here is your wife. Take her and go!”

20 Then Pharaoh gave orders about Abram to his men, and they sent him on his way, with his wife and everything he had.

Abram eventually left Egypt, but he had lost nothing in God’s grace.

And Although Abram did not ask God for help, God helped solve Abram’s problem.

Isn’t that interesting?

God came to Abram before Abram went looking for God.

God is coming to us today as well. He seeks us first, and calls us before we call him.

God wants to help us solve our problems.

This is the wonderful grace of God.

Why did God help Abram?

What kind of person does God help?

Genesis 12:6-8

6 Abram traveled through the land as far as the site of the great tree of Moreh at Shechem. At that time the Canaanites were in the land.

7 The LORD appeared to Abram and said, “To your offspring I will give this land.” So he built an altar there to the LORD, who had appeared to him.

8 From there he went on toward the hills east of Bethel and pitched his tent, with Bethel on the west and Ai on the east. There he built an altar to the LORD and called on the name of the LORD.

Abram found favor with God because he had an open mind to God.

Shechem and Bethel were old Canaan city states, each having a place of worship.

In the ‘Great tree of Moreh at Shechem’, ‘Moreh’ means ‘Telling the fortune’.

In other words, the places of worship in Shechem and Bethel were the places where the Canaanites served their gods. But Abram used those places to meet his God.

God loved Abram, who was so happy to meet him and God gives mercy to those who want to be with him Like Abram did.

Do you have a negative image of God?

That is a sad misunderstanding of his character.

God wants us to enjoy freedom and happiness in him as his children.

Confess that God is so good to us!

Remember the goodness that God has given us!

Please express your gratitude to God!

And may God’s mercy fill our lives!

4. God, who loves beginners.

We must understand God’s wonderful providence for Abram.

In Abram’s time, belonging to a family or clan was very important for human survival.

But God pulled Abram out of his community that guaranteed his safety.

And God led Abram to rely only on God for help.

Joshua 24:2

2 Joshua said to all the people, “This is what the LORD, the God of Israel, says: `Long ago your forefathers, including Terah the father of Abraham and Nahor, lived beyond the River and worshiped other gods.

The amazing thing is that Abram’s father, Terah, was a man who served another god.

But God led Abram and his family to the land of Haran through Terah.

Haran was an area in the middle of Promised Land, Canaan and Abram’s hometown was Ur.

At that time, God began the ministry of salvation through Abram and Sarai and it was the blessing of Abraham, given by God, that would eventually be passed on to all people.

This blessing of salvation for mankind is Jesus Christ, God’s only son, who came to earth as a man, lived a perfect sinless life, and died in our place on a cross, taking our sin and our death penalty for sin upon himself!

This is God’s amazing plan, and at the same time, it’s a joyful news of life for us.

God is the one who ultimately fulfills every vision he promised despite the many mistakes of the people who serve him.

Abram was a beginner in faith, but he had a pure heart looking toward God.

So even though Abram sinned and made many human mistakes, God granted him mercy through his great plan of salvation.

And look at us, We keep on making mistakes in our lives because we are human beings.

But we should not be discouraged.

Rather, we must honestly acknowledge our shortcomings and go to God who (stubbornly) loves us anyway.

So Don’t be disappointed in yourself by always focusing on your mistakes and failures!

Rather, Focus on the grace and mercy of God who loves us even when we don’t deserve it, and substituted his son for us in death even when we did deserve it!

There will be freedom in our lives from the Lord!

Confess Jesus as the master of your life!

He will be our shepherd and lead us to his resting place!


<초심자를 사랑하시는 하나님>

1 여호와께서 아브람에게 이르시되 너는 너의 고향과 친척과 아버지의 집을 떠나 내가 네게 보여 줄 땅으로 가라

2 내가 너로 큰 민족을 이루고 네게 복을 주어 네 이름을 창대하게 하리니 너는 복이 될지라

3 너를 축복하는 자에게는 내가 복을 내리고 너를 저주하는 자에게는 내가 저주하리니 땅의 모든 족속이 너로 말미암아 복을 얻을 것이라 하신지라

4 이에 아브람이 여호와의 말씀을 따라갔고 롯도 그와 함께 갔으며 아브람이 하란을 떠날 때에 칠십오 세였더라

5 아브람이 그의 아내 사래와 조카 롯과 하란에서 모은 모든 소유와 얻은 사람들을 이끌고 가나안 땅으로 가려고 떠나서 마침내 가나안 땅에 들어갔더라

창세기 12:1-5

0. 자전거 타는 법

잠시 우리의 어린 시절을 떠올려 봅시다.

많은 사람들은 공원에서 두발 자전거를 타기 위해 연습 했던 어린 시절의 기억을 가지고 있습니다.

자전거를 처음 타는 사람들은 모두 초보자입니다.

그래서 그들은 자전거 타는 법을 배울 때에 여러 번 시도하고 여러 번 실패합니다.

여기에 자전거를 타고 싶지만 실패를 두려워하는 초보자를 위한 배려가 있습니다.

그 중 하나는 보조 바퀴 장치입니다.

이 장치는 초보자가 자전거의 균형을 조절할 수 있게 될 때까지, 자전거가 넘어지지 않도록 도와줍니다.

두번째는 지도자의 격려입니다.

격려는 계속 된 실패에도 다시 도전 할 수 있게 만드는 아주 중요한 가치입니다.

초보자는 이러한 배려들 덕분에 결국 두발 자전거를 스스로 탈 수 있게 됩니다.

초보자가 성장한 것 입니다. 이제 이 사람은 더 이상 자전거를 타는 일에 초보자가 아닙니다.

우리가 하나님의 자녀로 살아가는 방법도 이 자전거 타는 법과 비슷합니다.

자전거를 처음 타는 사람을 위한 여러가지 배려가 있듯이, 하나님의 자녀로 살아가려는 사람들을 위한 하나님의 놀라운 배려가 있습니다.

오늘은 <초심자의 하나님>이라는 제목으로 창세기 12장을 나누도록 하겠습니다.

1. 우리에게 관대하신 하나님

창세기 12:2

2 내가 너로 큰 민족을 이루고 네게 복을 주어 네 이름을 창대하게 하리니 너는 복이 될지라

하나님의 자녀로 살아가는 사람에게는 특권과 함께 책임이 있습니다.

하지만 아브람이 처음 만난 하나님은 책임보다는 특권을 강조하여 말씀하셨습니다.

마치 쓴 채소를 먹기 싫어하는 아이에게 달콤한 사과파이를 주는 엄마처럼 말입니다.

그 이유는 아브람이 하나님 앞에서 아직 초심자였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아브라함을 “믿음의 조상”이라고 기억하기 때문에, 그가 초심자였다는 말이 우리에게는 낯설게 들릴 수도 있습니다.

우리는 성경에서 아브람이 초심자인 근거를 찾을 수 있습니다.

첫째, 아브람이 어떤 일을 결정하기 전에 하나님께 먼저 여쭤보지 않은 것 입니다.

그는 약속의 땅인 가나안에 기근이 들자, 애굽으로 이동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그는 애굽에 도착하자, 자신의 아내를 자신의 여동생으로 속이는 거짓말을 하였습니다.

이 결정들은 모두 하나님 없이 아브람 스스로 결정한 것입니다.

둘째, 아브람은 하나님의 전능한 힘과 능력을 잘 알지 못했습니다.

아브람은 하나님을 자신에게 좋은 것을 주시는 분으로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그는 하나님의 주권이 하나님을 모르는 다른 민족에게도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사실은 몰랐습니다. 

그래서 아브람은 애굽에서 하나님이 그와 동행하고 계시다는 사실을 잘 알지 못했습니다.

셋째, 하나님이 아직 아브람의 믿음을 인정하지 않았습니다.

하나님은 아브람이 그가 자신의 소중한 아들 ‘이삭’을 제물로 바쳤을 때, 비로소 그의 믿음을 인정하셨습니다.

이로 인해 하나님은 아브람의 이름을 ‘아브라함’으로 바꾸어 주십니다.

그때가 아브람의 나이 100세 였습니다.

75세의 아브람은 신앙적인 측면에서 본다면 유년기로 볼 수 있습니다.

그는 ‘믿음의 조상’이 되기 위해 하나님과 더 많은 시간을 보내야 하는 것입니다.

2. 우리를 바른 길로 인도하시는 하나님

창세기 12:11-13

11 그가 애굽에 가까이 이르렀을 때에 그의 아내 사래에게 말하되 내가 알기에 그대는 아리따운 여인이라

12 애굽 사람이 그대를 볼 때에 이르기를 이는 그의 아내라 하여 나는 죽이고 그대는 살리리니

13 원하건대 그대는 나의 누이라 하라 그러면 내가 그대로 말미암아 안전하고 내 목숨이 그대로 말미암아 보존되리라 하니라

아브람은 가나안 땅에서 굶주릴 것인지, 먹을 것이 있는 애굽사람들에게 자신의 몸을 의탁할 것인지 갈림길에 섰습니다.

곤궁에 빠진 아브람은 아내 사래를 희생시키기로 결심했습니다.

이 결정으로 아브람은 그의 목숨을 건졌지만, 그는 그의 아내를 잃게 되었습니다.

심지어 그는 아내를 바친 대가로 바로 왕으로부터 많은 선물을 받았습니다.

아직 초심자인 아브람은 하나님이 그를 도우실 수 있다는 사실을 생각할 수 없었습니다.

창세기 12:17

17 여호와께서 아브람의 아내 사래의 일로 바로와 그 집에 큰 재앙을 내리신지라

하나님은 문제를 일으킨 아브람을 책망하지 않으셨습니다

하나님은 오히려 아브람의 거짓말을 믿은 바로 왕에게 큰 재앙을 내리셨습니다.

하나님은 어떤 생각으로 이렇게 하셨을까요?

첫째, 하나님을 향한 아브람의 믿음이 약했기 때문입니다.

아브람은 하나님께 의지하기 보다는 자신의 생각을 믿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이런 상태의 아브람에게 바른 길을 말씀하셔도 소용 없다는 것을 아셨을 것입니다.

둘째, 바로 왕과 사래가 하나님께 죄를 지을 수도 있는 다급한 상황 때문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아브람의 후손을 통해 온 민족을 위한 구원을 계획하셨습니다.

그러나 아브람의 잘못된 결정으로 인해 온 민족을 향한 하나님의 구원의 꿈이 무산될 수도 있었던 것 입니다.

아브람의 잘못된 결정은 거짓과 간음을 발생시키는 요인이 되었습니다.

이것들은 먼 훗날 모세가 하나님께 받은 십계명에서 규정하는 명백한 죄들 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초심자인 아브람을 보호하시며, 그의 다시 바른 길로 인도하셨습니다.

우리는 이 사건을 통해 하나의 교훈을 얻을 수 있습니다.

하나님께서 선택한 사람이 하나님과 동행하면 그가 주변 사람들에게 복을 주는 존재가 된다는 사실입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 선택한 사람이 하나님과 멀어지면 그는 주변 사람에게 저주를 주는 존재가 됩니다.

3. 우리에게 은혜를 베푸시는 하나님

창세기 12:18-20

18 바로가 아브람을 불러서 이르되 네가 어찌하여 나에게 이렇게 행하였느냐 네가 어찌하여 그를 네 아내라고 내게 말하지 아니하였느냐

19 네가 어찌 그를 누이라 하여 내가 그를 데려다가 아내를 삼게 하였느냐 네 아내가 여기 있으니 이제 데려가라 하고

20 바로가 사람들에게 그의 일을 명하매 그들이 그와 함께 그의 아내와 그의 모든 소유를 보내었더라

아브람은 결국 애굽을 떠나게 되었지만, 하나님의 은혜로 아무것도 잃은 것이 없었습니다.

비록 아브람이 하나님께 도움을 요청하지 않았지만, 하나님께서는 아브람의 문제를 해결해 주셨습니다.

하나님이 먼저 아브람을 찾아가신 것입니다. 

하나님은 오늘 우리에게도 먼저 찾아오십니다.

하나님은 우리의 문제를 해결해 주시기를 원하십니다.

이것이 하나님의 놀라운 은혜입니다.

하나님은 왜 아브람을 도와주셨을까요?

하나님께서 어떤 사람을 도우실까요?

창세기 12:6-8

6 아브람이 그 땅을 지나 세겜 땅 모레 상수리나무에 이르니 그 때에 가나안 사람이 그 땅에 거주하였더라

7 여호와께서 아브람에게 나타나 이르시되 내가 이 땅을 네 자손에게 주리라 하신지라 자기에게 나타나신 여호와께 그가 그 곳에서 제단을 쌓고

8 거기서 벧엘 동쪽 산으로 옮겨 장막을 치니 서쪽은 벧엘이요 동쪽은 아이라 그가 그 곳에서 여호와께 제단을 쌓고 여호와의 이름을 부르더니

아브람은 하나님께 호의적이었습니다.

그는 하나님께 열린 마음이 있었습니다.

세겜과 벧엘은 옛 가나안 도시국가로서 각각 예배 장소를 가지고 있었습니다.

‘세겜 땅 모레 상수리 나무’에서 ‘모레’는 ‘점괘를 말해주는’ 이라는 뜻입니다.

즉, 세겜과 벧엘에 있는 예배 장소는 가나안 사람들이 그들의 신들을 섬기는 장소였습니다.

하지만 아브람은 하나님께 만나기 위해 그 장소들을 사용하였습니다.

하나님은 이렇게 하나님을 좋아하고 하나님을 만나려고 시도하는 아브람을 사랑하셨습니다.

하나님은 아브람처럼 하나님을 좋게 생각하는 사람에게 관대하십니다.

당신은 하나님에 대한 부정적인 이미지가 있습니까?

그것은 하나님에 대한 오해입니다.

하나님은 우리에게 자유와 행복을 주시기를 원하십니다.

우리가 하나님의 자녀들이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이 나에게 너무 좋으신 분이라는 사실을 고백하십시요!

하나님이 나에게 베푸신 호의를 기억하십시요!

하나님께 감사를 표현하십시요!

하나님의 자비가 우리의 삶에 가득해 질 것입니다!

4. 초심자를 사랑하시는 하나님

우리는 아브람에 대한 하나님의 놀라운 섭리를 이해해야 합니다.

아브람이 살았던 시대는 가족과 족속에 대한 소속감이 생존에 아주 중요했습니다.

그런데 하나님은 아브람을 그의 안전을 보장해주었던 공동체에서 뽑아 내었습니다.

그리고 하나님은 아브람이 오직 하나님의 도움만 의지하도록 그를 이끌었습니다.

여호수아 24:2

2 여호수아가 모든 백성에게 이르되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시기를 옛적에 너희의 조상들 곧 아브라함의 아버지, 나홀의 아버지 데라가 강 저쪽에 거주하여 다른 신들을 섬겼으나

놀라운 사실은 아브람의 아버지 데라가 다른 신을 섬기는 사람이었다는 것입니다.

하나님께서는 데라를 통해 아브람과 그의 가족을 하란으로 인도하셨습니다.

하란 땅은 약속의 땅 가나안과 고향 땅 우르의 중간에 있는 지점이었습니다.

하나님은 아브람과 사래를 통해 하나님의 구원의 사역을 시작하셨습니다.

그것은 하나님께서 주신 아브라함의 복이 모든 민족에게 퍼져나가는 것입니다.

그리고 인류를 향한 구원의 축복은 결국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 완성되는 것입니다.

이것은 하나님의 놀라운 계획이며, 동시에 우리에게 생명의 기쁜 소식이 되는 것입니다.

하나님은 그를 섬기는 사람들의 많은 실책에도 불구하고 그 분이 약속하신 비전을 이루어가시는 분입니다.

아브람은 초심자였지만, 하나님을 바라보는 순수한 마음이 있었습니다. 

그러므로 아브람의 인간적인 실수가 있었지만, 하나님은 그 분의 큰 계획 안에서 아브람에게 자비를 베푸셨던 것입니다.

우리는 인간이기 때문에 살아가면서 계속 실수합니다.

그러나 우리는 낙심하지 말아야 합니다.

오히려 우리는 우리의 부족함을 인정하고, 우리의 본 모습 그대로를 용납하시는 하나님께 나아가야 합니다.

실수와 실패에 집중하여 실망하지 마십시요!

하나님의 은혜에 집중하십시요!

우리의 삶에 주님으로부터 오는 자유가 있을 것입니다!

예수님을 내 삶의 주인으로 고백하십시요!

그가 우리의 목자가 되어 우리를 쉴만한 물가로 인도하실 것입니다.

  • Nov 08 / 2020
  • Comments Off on Let’s Live a God-Centered Life (Genesis 11)
Pastor Kang, Sermons, Who is God?

Let’s Live a God-Centered Life (Genesis 11)

Tithes and Offerings

Send to: NongHyup bank 351-0158-2802-13 Song Ki-Joong

<Let’s live a God centered life>

1 Now the whole world had one language and a common speech.

2 As men moved eastward, they found a plain in Shinar and settled there.

3 They said to each other, “Come, let`s make bricks and bake them thoroughly.” They used brick instead of stone, and tar for mortar.

4 Then they said, “Come, let us build ourselves a city, with a tower that reaches to the heavens, so that we may make a name for ourselves and not be scattered over the face of the whole earth.”

5 But the LORD came down to see the city and the tower that the men were building.

Genesis 11:1~5

0. A charming world culture

Today, I will share the words of Genesis 11 with the title of <Let’s Live a God-centered Life>.

Let me begin with a simple question: Do you have a credit card?

Many of the adults in the world’s developed countries own at least one credit card. But there is at least one very special card that only 10,000 people in the world can own.

This is the “American Express Black Card” used by the world’s richest people.

The basic conditions for using this card are:

Subscription fee: 6 million won

Annual fee: 3 million won

Annual expenditure: 250 million won

To own this card, you must have no problems with your financial and credit records and your annual income must be at the highest level. But that’s not all, you must also have a high social standing and recognition.

The main benefits of this card are:

1. An automatic upgrade to first class seats when booking an airplane (all airlines)

2. Support for shopping assistants, if shopping in any major metropolis in the world

3. Support for the use of top-level travel agencies and tour guides when traveling

4. Providing personal shopping services before or after business hours at famous stores and luxury goods stores around the world

5. Providing VIP seats at major concerts and sporting events

A few notable celebrities who have this card are movie star Denzel Washington, singer Beyonce, soccer player David Beckham, and so on.

If you have the American Express Black Card, it means you are one of the most influential and famous people in the world.

Therefore, socially successful people around the world struggle to own this card.

Those who already have it are envied by others and become proud of their own high value.

So, What if you were a very successful person and had a chance to own this card?

I guess Each person’s decision would vary.

But the important thing is that this card looks attractive to us because it makes the owner of the card even more powerful and influential.

Surprisingly, however, this card actually has no real intrinsic value.

Rather, Its value is assigned to it by people.

So because there is no inherent value in this card, that means that it will one day disappear

The card itself is temporary, but we, as human beings, must make a wise choice of eternal value.

What is that choice? We must choose Only the things that God has created and assigned eternal value to, because he is the ultimate authority on all things.

1. The reason why people are enthusiastic about worldly values

Why do people go crazy about worldly values?

The reason is that these values look very attractive and sweet, like the fruit of the knowledge of good and evil.

But ever since Adam and Eve ate of that fruit, Everyone is born with a sin nature and a self-centered, people-centered worldview, which causes us to pursue these worldly values.

The “Tower of Babel” provides a good example of this phenomenon.

2. The Characteristics of the Tower of Babel (historically)

First, let’s look at the characteristics of the Tower of Babel from a historical point of view.

Genesis 10:5

5 (about Japheth’s descendants) From these the maritime peoples spread out into their territories by their clans within their nations, each with its own language.

Genesis 10:20

20 These are the sons of Ham by their clans and languages, in their territories and nations.

Genesis 10:31

31 These are the sons of Shem by their clans and languages, in their territories and nations.

Genesis 11:1

1 Now the whole world had one language and a common speech.

Genesis 11 is linked to the era before the events mentioned in Genesis 10.

Genesis 10 assumes that mankind is geographically scattered and speaks several languages.

The linguistically unified human race mentioned in Genesis 11 has moved from the prehistory east to the Shinar Plains of Mesopotamia.

In the story of the Tower of Babel, the word ‘Babel’ is interpreted as having a similar pronunciation to the Hebrew word for ‘mixed’.

Thus, as a reader of the Bible, we can expect that God will ‘mix up’ mankind in the future as the name of this tower implies.

This Tower of Babel differs from Cain’s walled city of Enoch in its purpose.

The walled city of Enoch can also be referred to as Enoch Castle and its purpose was to protect Cain himself. The ‘Tower of Babel’ on the other hand, was a human challenge to God’s greatness.

The challenge to God seen in building the Tower of Babel has something in common with the evil intentions of the person who tried to eat the fruit of knowledge of good and evil.

3. The Characteristics of the Tower of Babel 

(from a human’s point of view)

Why would people want to build the Tower of Babel? And why would God hate it?

We may never fully understand the thoughts of those who tried to build the Tower of Babel.

But in the same way that a nice car, a luxury watch, or a luxury bag seem attractive to us, the Tower of Babel would have seemed very attractive to them at the time.

The Tower of Babel demonstrated the strong will of people to create a human-centered world through the union of mankind. People wanted to become stronger, even stronger than God, by gathering their power around the Tower of Babel.

They would have had a desire to build their own utopia, in which they could do whatever they wanted, based on their own strength and will.

These People had a desire to make their own names and achievements great through the building of the Tower of Babel.

They wanted to achieve historically great things by their own power without the help of God.

But this is the pride of a creature which has ignored its creator.

The People would have admired the construction of the Tower of Babel from afar saying,

“I can’t believe we’ve built such a wonderful, tall tower!”

They would have been ecstatic because they thought they would leave a great legacy on earth, and that their names would be remembered forever.

4. The Characteristics of the Tower of Babel 

(from the perspective of God)

But What did God think when he looked at the Tower of Babel?

Genesis 11:4-5

4 Then they said, “Come, let us build ourselves a city, with a tower that reaches to the heavens, so that we may make a name for ourselves and not be scattered over the face of the whole earth.”

5 But the LORD came down to see the city and the tower that the men were building.

In the eyes of the people, the top of the Tower of Babel seemed to reach all the way to heaven. So for the people, the tower was simply a huge building, a skyscraper proclaiming their greatness and power to the world.

But in God’s eyes, the tower was so tiny that he had to come down to inspect it closely.

God saw that the Tower of Babel looked very tiny and observed the absurdity of the people who tried to challenge him. How can a created thing elevate itself above the one who created it? This is beyond absurd. And in the case of God, it is a deadly sin. 

We know that in general, the consequences of those who disobey God are judgment and death.

But the amazing thing is that God was gracious to those who built the Tower of Babel.

Instead of judging them and condemning them to death on the spot, he simply mixed up their language.

Genesis 9:16-17

16 Whenever the rainbow appears in the clouds, I will see it and remember the everlasting covenant between God and all living creatures of every kind on the earth.”

17 So God said to Noah, “This is the sign of the covenant I have established between me and all life on the earth.”

We can see the grace of God in the sign of the covenant, in the rainbow.

This covenant is an unconditional promise that God will preserve all life on earth.

Because of this promise, the people were able to keep their lives despite being guilty of sin.

God, by his very nature, cannot lie, and must fulfill his promises, including that given to Noah to never again destroy all life on earth.

Now, these days, With the further development and advancement of science and technology, the present human race has become much richer than in the past.

However, new problems such as “anxiety” and “the mixing of societal norms, values, and ethics” have emerged.

These new problems may cause people who seem to be healthy on the outside to often have great pain in their inner world.

Genesis 11:6

6 The LORD said, “If as one people speaking the same language they have begun to do this, then nothing they plan to do will be impossible for them.

This means that a wholly human-centered worldview eventually plants the seeds of unpredictable outcomes in the future.

The human-centered culture that has been achieved without God eventually creates an era of uncertainty in which “truth” has all but disappeared.

In this case, God has mercifully broken down the people’s worldly plans so that they would not self-destruct and suffer unfortunate results.

God stopped those who were running toward their own desires and gave them the grace of mixing up their language in order to protect their peace and life.

However, this is not the end of the descendants of Shem.

Genesis 11:10, 27

10 This is the account of Shem.  Two years after the flood, when Shem was 100 years old, he became the father of Arphaxad.

27 This is the account of Terah.  Terah became the father of Abram, Nahor and Haran. And Haran became the father of Lot.

Although the people sinned against God and disappointed him by building the Tower of Babel, God’s vision remained hopeful for the coming generation, not in despair over them.

God soon began his salvation work for mankind only through Abraham, the father of faith.

And his salvation plan was finally completed through Jesus Christ.

You see, God had already had a plan of salvation for the people even before they began building the Tower of Babel.

The events at Babel caused God to scatter the people and destroy their towers due to their human arrogance and evil motives.

But the ultimate goal of God’s salvation is to overcome the barriers of language and understanding between peoples and cultures, between people and God, and to become a unified community of salvation.

Act of the Apostles 2:1~4

1 When the day of Pentecost came, they were all together in one place.

2 Suddenly a sound like the blowing of a violent wind came from heaven and filled the whole house where they were sitting.

3 They saw what seemed to be tongues of fire that separated and came to rest on each of them.

4 All of them were filled with the Holy Spirit and began to speak in other tongues as the Spirit enabled them.

The miracle of Pentecost, which broke down the barriers of language, is a symbolic event that demonstrates the goal of God’s salvation.

And at the heart of the community of salvation is Jesus Christ.

If there is Jesus Christ in the place where people gather, the meeting is full of life, love and peace.

If there is no Jesus Christ in the place where people gather, the meeting is full of death, indifference and anxiety.

5. How to Live as a Christian in a Secular Culture

We know that the value of the world will not last forever.

So how do we live as Christians in a secular culture?

First, We must pursue the values of God as disciples of Jesus Christ.

But when we live in a secular culture, it is often difficult to follow the values of God.

So should we leave the city and go quietly into the mountains in order to pursue the values of God in peace and tranquility?

No.

We must focus on where God’s vision is directed.

God wants to pass the gospel message along to those who do not him through us.

So God’s vision is directed toward those who do not yet know him.

This is The reason we need to understand the world! We need to know the values of the world in order to inform it about Jesus! He called us to live in the world, but not become of the world. In other words, we are not to allow the values of the world to pollute our minds, but rather we are to shine the light of Jesus into the darkness of the world! This is a secular culture we live in.

So we need to have the wisdom to both understand and use the culture and values of the world in order to convey the gospel message clearly and directly to it.

Matthew 10:16

16 I am sending you out like sheep among wolves. Therefore be as shrewd as snakes and as innocent as doves.

This is what Jesus said when he sent his twelve disciples out into the world.

It is also a necessary word for us living in the present day.

We must live as evangelists who preach the gospel to the world, but we must also be careful and alert lest we also be seduced by the world’s values because we are sinners by nature.

It is important to make every effort to help save other people’s lives, but we must first check our own faith lives.

Think deeply about your relationship with God.

Consider clearly how much time you spend with God on a daily basis.

Because ultimately, it is God who does the job of saving the soul.

When we accompany God, he works and moves.

When God works, he changes the mind of a person who does not believe in him and turns it toward him, to put their faith in him as a new Christian.

The important thing is that whatever we do, we must do it all for the glory of God.

1Corinthians 10:31

31 So whether you eat or drink or whatever you do, do it all for the glory of God.

People assign meaning to their lives in order to live.

But if Jesus Christ does not live in a person’s heart, his or her life will always be empty and sad.

Do you want to live a happy and fulfilled life?

Do you want to live a meaningful life?

Then Whatever you do, do it all for the glory of God!

Confess Jesus Christ as your master and savior.

Many of the problems in your life that have bothered you will dissolve when you finally realize that they are just temporary problems. Once you answer the eternal question with the one who holds eternity in his hands, then every part of life that once felt meaningless and empty will become meaningful and fulfilled.

This is God’s good will for us.


<하나님 중심의 삶을 삽시다>

1 온 땅의 언어가 하나요 말이 하나였더라

2 이에 그들이 동방으로 옮기다가 시날 평지를 만나 거기 거류하며

3 서로 말하되 자, 벽돌을 만들어 견고히 굽자 하고 이에 벽돌로 돌을 대신하며 역청으로 진흙을 대신하고

4 또 말하되 자, 성읍과 탑을 건설하여 그 탑 꼭대기를 하늘에 닿게 하여 우리 이름을 내고 온 지면에 흩어짐을 면하자 하였더니

5 여호와께서 사람들이 건설하는 그 성읍과 탑을 보려고 내려오셨더라

창세기 11:1~5

0. 매력적인 세상의 문화

 오늘은 <하나님 중심의 삶을 삽시다>라는 제목으로 창세기 11장 말씀을 함께 나누겠습니다.

전 세계 인구 중, 1만 명만이 소유할 수 있는 아주 특별한 카드가 있습니다.

그것은 세계 제일의 부자들이 사용한다는 “아메리칸 익스프레스 블랙카드”입니다.

이 카드를 사용하기 위한 기본 조건은 다음과 같습니다.

가입비 : 600만원, 연회비 : 300만원, 매년 지출액 : 2억5천만원

이 카드를 소유하기 위해선 금융 및 신용 기록에 오점이 없어야 하고 연간 소득이 최상위급이어야 합니다. 이 뿐만이 아니라 사회적인 명예와 인지도도 있어야 합니다.

이 카드의 주요 혜택은 다음과 같습니다.

1. 비행기 예약 시 자동으로 퍼스트클래스로 업그레이드(모든 항공사)

2. 세계 주요 대도시에서 쇼핑할 경우, 쇼핑 도우미 대절

3. 여행시에 최상위급 여행사 이용 및 관광 안내원 대절

4. 세계 유명 스토어, 명품관에서 영업시간 이전/이후 개인 쇼핑 서비스

5. 주요 콘서트 / 스포츠 이벤트시 VIP석 예약 대기

이 카드를 지니고 있는 사람들은 영화배우 덴젤 워싱턴, 가수 비욘세, 축구선수 데이비드 베컴 등등 입니다.

당신이 만약 “아메리칸 익스프레스 블랙카드”를 가지고 있다면, 이는 당신이 전세계적으로 가장 영향력 있는 사람들 중 하나라는 것을 의미합니다.

그래서 사회적으로 성공한 사람들은 이 카드를 소유하기 위해 애를 씁니다.

이미 이 카드를 가지고 있는 사람들은 다른 사람들의 부러움을 사며, 그들 스스로의 가치가 높게 평가된 것에 대한 자부심을 가지고 있습니다.

만일 당신이 성공한 사람이 되어, 이 카드를 소유할 수 있다면 어떻게 하시겠습니까?

이에 대한 각 사람의 선택은 다양할 것입니다.

그러나 중요한 것은 이 카드가 우리에게 매력적으로 보인다는 사실입니다.

왜냐하면 이 카드는 그 카드를 가지고 있는 주인을 가치 있는 사람으로 만들어 주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놀랍게도 이 카드의 실제적인 가치는 존재하지 않습니다.

그것은 사람들이 만들어낸 세상적인 가치이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이 가치는 실체가 없으며, 언젠가는 사라질 것입니다.

우리는 영원한 가치를 선택하는 지혜로운 선택을 해야 합니다.

그것은 무엇일까요?

오직 하나님께서 인정하시는 가치만이 실제적이며, 영원합니다.

그가 온 세상을 창조하시고 가치를 부여하신 분이기 때문입니다.

1. 사람들이 세상적인 가치에 열광하는 이유

사람들이 세상적인 가치에 열광하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그 이유는 선악과와 같이 그것들이 매우 매력적이고 달콤하게 보이기 때문입니다.

모든 사람들은 사람 중심의 세계관을 가지고 살고 싶은 죄의 본성이 있기 때문에, 이러한 세상적인 가치를 추구할 수 밖에 없습니다.

“바벨탑 사건“은 이러한 현상의 좋은 예시가 됩니다.

2. 바벨탑의 특징(역사적으로)

먼저, 역사적인 관점에서 바벨탑의 특징을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창세기 10:5

5 (야벳의 자손에 대한 말씀) 이들로부터 여러 나라 백성으로 나뉘어서 각기 언어와 종족과 나라대로 바닷가의 땅에 머물렀더라

창세기 10:20

20 이들은 함의 자손이라 각기 족속과 언어와 지방과 나라대로였더라

창세기 10:31 

31 이들은 셈의 자손이니 그 족속과 언어와 지방과 나라대로였더라

창세기 11:1

1 온 땅의 언어가 하나요 말이 하나였더라

창세기 11장의 내용은 창세기 10장 이전의 내용과 이어집니다.

창세기 10장은 인류가 지리적으로 흩어져 있고 여러 나라 말을 쓰고 있음을 전제하고 있습니다.

창세기 11장에서 언급하는 언어적으로 통일되어 있는 인류는, 역사 이전의 동방에서부터 메소 보다미아의 시날 평지로 옮겨왔습니다.

바벨탑에서 ‘바벨’이라는 이름은 ‘혼잡하게 하다’를 뜻하는 히브리 낱말과 발음이 비슷하여 그렇게 해석합니다.

우리는 이를 통해 성경을 읽는 독자로서 탑의 이름을 통해 하나님께서 앞으로 인류를 혼잡하게 하실 것이라는 예상 할 수 있습니다.

이 바벨탑은 가인의 ‘에녹성’과는 그 목적에서 차이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가인의 ‘에녹성’의 목적이 스스로를 보호하려는 것이었다면, ‘바벨탑’은 그 목적이 하나님에 대한 사람들의 도전입니다.

하나님께 도전한다는 측면에서 바벨탑을 세우는 것은, 선과 악을 알게 나무의 열매를 먹으려는 사람의 악한 의도와 공통점이 있습니다.

3. 바벨탑의 특징(사람의 입장)

사람들은 왜 하나님이 싫어하시는 바벨탑을 세우려고 했을까요?

우리는 바벨탑을 세우려는 사람들의 생각을 이해하기 어려울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에게 멋진 자동차나 고급 시계, 명품 가방 등이 매력적으로 보이듯이, 그때 그 사람들에게는 바벨탑이 무척 매력적으로 보였을 것입니다.

바벨탑은 인류의 연합을 통해 인간 중심적 세계를 만들려는 사람들의 강력한 의지를 보여줍니다.

사람들은 바벨탑을 중심으로 모여서 더욱 강해지기를 원했습니다. 또한 그들은 이러한 힘을 바탕으로 그들이 원하는 것이면 무엇이든 가능한 유토피아를 건설하려는 야심이 있었을 것입니다.

사람들은 바벨탑을 통해 자신들의 이름과 업적을 남기려는 욕망이 있었습니다.

하나님 없이 자신들의 온전한 힘으로 역사적으로 위대한 일을 성취하고 싶었던 것입니다.

그러나 이것은 창조자를 무시한 피조물의 교만이라고 이야기 할 수 있습니다.

사람들은 바벨탑이 건설되어가는 것을 보면서 이렇게 감탄하였을 것입니다.

‘믿을 수 없어, 우리가 이렇게 멋지고 높은 탑을 쌓다니…!’

사람들은 역사적으로 자신들의 이름을 남길 수 있을 것이란 생각때문에 황홀함을 느꼈을 것입니다.

4. 바벨탑의 특징(하나님의 입장)

바벨탑을 바라보는 하나님의 입장은 어땠을까요?

창세기 11:4-5

4 또 말하되 자, 성읍과 탑을 건설하여 그 탑 꼭대기를 하늘에 닿게 하여 우리 이름을 내고 온 지면에 흩어짐을 면하자 하였더니

5 여호와께서 사람들이 건설하는 그 성읍과 탑을 보려고 내려오셨더라

사람들의 눈에는 바벨탑은 그 꼭대기가 하늘에 닿을 정도로 아주 거대한 건축물이었습니다.

하지만 하나님의 눈에는 그 탑이 아주 작아서, 하나님은 그것을 가까이 보시기 위해 내려와야 했습니다.

하나님이 보시기에 바벨탑은 아주 가소로워 보였다는 것입니다.

하나님은 그에게 도전하려는 사람들의 모습을 보시고 황당하였을 것입니다.

우리는 하나님께 불순종하는 사람들의 결과는 심판과 죽음이라는 사실을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놀라운 사실은 하나님께서 이 바벨탑을 쌓는 사람들에게 은혜를 베푸셨다는 것입니다.

하나님은 그들을 심판하는 것 대신에 그들의 언어를 혼잡하게 하셨습니다.

창세기 9:16-17

16 무지개가 구름 사이에 있으리니 내가 보고 나 하나님과 모든 육체를 가진 땅의 모든 생물 사이의 영원한 언약을 기억하리라

17 하나님이 노아에게 또 이르시되 내가 나와 땅에 있는 모든 생물 사이에 세운 언약의 증거가 이것이라 하셨더라

우리는 이러한 하나님의 은혜를 언약의 징표, 무지개에서 찾을 수 있습니다.

이 언약은 하나님께서 땅 위의 모든 생명을 보존하신다는 무조건적인 약속입니다.

이 약속 때문에 사람들은 죄를 지었음에도 불구하고 그들의 생명을 보존할 수 있었습니다.

하나님은 약속하신 것을 반드시 지키시는 분이기 때문입니다.

과학과 기술의 발달로 현재의 인류는 과거보다 더욱 윤택한 삶을 살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현대사회에 “불안”과 “가치의 혼재”라는 새로운 문제들이 등장 하였습니다.

이 영향으로 인해 겉으로 보기에 건강해 보이는 사람이 실제 내면적으로는 큰 고통을 가지고 있는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창세기 11:6

6 여호와께서 이르시되 이 무리가 한 족속이요 언어도 하나이므로 이같이 시작하였으니 이 후로는 그 하고자 하는 일을 막을 수 없으리로다

이 말씀은 사람 중심의 세계관이 결국 장래 예측 불가한 계획들의 씨앗을 만들어낸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하나님 없이 이룩한 사람 중심의 문화가 결국 “진리”가 사라진 불확실성의 시대를 만들어 낸다는 것입니다.

하나님은 사람들이 불행한 결과를 통해 자멸하지 않도록, 사람들의 계획을 무너뜨리셨습니다.

하나님은 스스로의 욕망을 위해 달려가고 있던 사람들을 멈추시고, 그들의 평화와 생명을 보호하기 위해 은혜를 베푸셨습니다.

한편, 성경은 셈의 후손에 대해서 계속해서 서술해 나갑니다. 

창세기 11:10, 27

10 셈의 족보는 이러하니라 셈은 백 세 곧 홍수 후 이 년에 아르박삿을 낳았고

27 데라의 족보는 이러하니라 데라는 아브람과 나홀과 하란을 낳고 하란은 롯을 낳았으며

비록 사람들이 바벨탑을 통해 하나님을 실망시켰지만, 하나님의 시선은 그들에 대한 절망이 아닌 다가올 세대를 향한 희망에 머물러 있었습니다.

하나님은 믿음의 족장 아브라함을 통해 비로소 인류를 향한 구원 사역을 시작하십니다. 그리고 그러한 하나님의 구원 계획은 마침내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 완성됩니다.

하나님은 사람들이 바벨탑을 짓고 있었을 때, 아니 그보다 더 오래전에 이미 사람들을 향한 구원의 계획을 가지고 계셨던 것입니다.

하나님은 인간의 교만과 악한 동기 때문에 그들을 흩으시고 그들의 탑을 무너뜨리셨습니다.

하지만 하나님의 구원의 목표는 사람과 사람 사이, 민족과 민족 사이의 언어와 이해의 장벽을 극복하고 하나의 통일된 구원의 공동체가 되게 하는 것입니다.

사도행전 2:1-4

1 오순절 날이 이미 이르매 그들이 다같이 한 곳에 모였더니

2 홀연히 하늘로부터 급하고 강한 바람 같은 소리가 있어 그들이 앉은 온 집에 가득하며

3 마치 불의 혀처럼 갈라지는 것들이 그들에게 보여 각 사람 위에 하나씩 임하여 있더니

4 그들이 다 성령의 충만함을 받고 성령이 말하게 하심을 따라 다른 언어들로 말하기를 시작하니라

언어의 장벽을 걷어버린 오순절의 기적은 하나님의 인류를 향한 구원의 목표를 상징적으로 예고한 사건입니다.

그리고 구원의 공동체 중심에는 예수그리스도가 있습니다.

사람들이 모인 곳에 예수그리스도가 있으면, 그 모임은 생명과 사랑과 평화가 가득합니다.

사람들이 모인 곳에 예수그리스도가 없으면, 그 모임은 죽음과 무관심과 불안이 가득합니다.

5. 세상의 문화 속에서 그리스도인으로 사는 방법

우리는 세상의 가치가 영원하지 않은 것이라는 사실을 알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세상의 문화 속에서 우리는 그리스도인으로서 어떻게 살아야 할까요?

우리는 예수님의 제자로서 하나님의 가치를 추구해야 합니다.

그러나 우리가 세상의 문화 속에서 살다 보면 하나님의 가치를 따르기가 어려울 때가 많습니다.

우리는 하나님의 가치를 추구하기 위해서 도시를 떠나 조용한 산 속으로 들어가 살아야 할까요?

우리는 하나님의 시선이 어디를 향하는 지 집중해야 합니다.

하나님은 우리를 통해 하나님을 알지 못하는 사람들에게 복음이 전해지기를 바라십니다.

그래서 하나님의 시선은 하나님을 알기를 원하는 사람들에게 향해 있습니다.

우리가 세상을 이해하고 세상의 가치를 알아야하는 이유는 바로 예수님을 알리기 위해서 입니다.

왜냐하면 우리가 전도해야 할 사람들이 모두 세상의 문화 속에서 살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우리는 세상의 문화와 가치를 복음을 전하는 일에 이용할 수 있는 지혜를 가져야 합니다.

마태복음 10:16

16 보라 내가 너희를 보냄이 양이 이리 가운데로 보냄과 같도다 그러므로 너희는 뱀 같이 지혜롭고 비둘기 같이 순결하라

이것은 예수님이 그의 열두 제자들을 보내실 때에 하신 말씀입니다.

이 말씀은 또한 현재를 살아가는 우리에게 필요한 말씀이기도 합니다.

우리가 복음을 전하는 전도자로 살아 갈 수는 있지만, 우리 역시 죄인이기 때문에 세상에서 유혹에 빠질 수도 있습니다.

다른 사람의 생명을 구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그보다 먼저 확인해야할 것은 나의 신앙생활입니다. 나와 하나님과의 관계를 생각해보아야 합니다.

요즘 내가 얼마나 하나님과 시간을 보내는지 생각해보아야 합니다.

왜냐하면 영혼을 구원하는 일은 하나님이 하시기 때문입니다.

우리가 하나님과 동행할 때에, 하나님이 일하십니다.

하나님이 일하시면, 그가 하나님을 믿지 않는 사람의 마음을 바꾸어 그리스도인으로 바꾸십니다.

중요한 것은 우리가 무엇을 하든 하나님의 영광을 위해서 행동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고린도전서11:31

31 그런즉 너희가 먹든지 마시든지 무엇을 하든지 다 하나님의 영광을 위하여 하라

사람들은 자신의 고유한 인생을 살기 위해 스스로 의미를 부여합니다.

그러나 사람에게 예수 그리스도가 없다면 그의 삶은 언제나 공허하고 만족스럽지 않을 것입니다.

행복한 인생을 살고 싶은가요?

의미 있는 인생을 살고 싶은가요?

무엇을 하든지 하나님의 영광을 위해서 하십시요!

예수 그리스도를 나의 주인으로, 구원자로 고백하십시요.

당신을 괴롭히던 삶의 많은 문제들이 아무 것도 아닌 것들로 변할 것입니다.

의미 없게 느껴졌던 삶의 모든 부분들이, 의미 있고 기쁘게 변할 것입니다.

그것이 우리를 향한 하나님의 선한 뜻입니다.

  • Nov 01 / 2020
  • Comments Off on Choose Your God (Genesis 10:1)
Pastor Kang, Sermons, Who is God?

Choose Your God (Genesis 10:1)

Tithes and Offerings

Send to: NongHyup bank 351-0158-2802-13 Song Ki-Joong

<Choose your God!>

This is the account of Shem, Ham and Japheth, Noah`s sons, who themselves had sons after the flood.

Genesis 10:1

0. An excellent choice

Let me tell you a true story that happened in the UK.

There once was an old man without relatives or children.

He was weak and had a lot of sickness, so he decided to spend the rest of his life in a nursing home.

So he took out an advertisement in a local newspaper to sell the house he lived in.

His house was actually really great, so it quickly gained lots of interest, and many people wanted to buy it. In fact, it was so popular that a bidding war broke out for those who were interested in the house.

This led to the house price rising from £60,000 to £100,000, and house price just continued to rise after that. But in reality, the old man was not happy at all to think about leaving his old house.

One day, a young man in shabby clothes came to the old man and knelt down in front of him.

This young man had made a different choice than all the others in order to get this house.

The young man said, “I really want to buy this house, sir, but I only have ten thousand pounds.”

The old man answered firmly, “Young man, this house is worth at least £60,000.”

The young man said, “But sir, if you sell the house to me, I’ll let you live here as you used to, and I’ll make you a cup of tea every morning while I read you the newspaper. Then, I’ll take you out for a walk in the afternoon and we will enjoy every day together.”

The young man’s eyes looked sincere, and the old man who heard them smiled brightly.

Eventually, he sold the house to the young man for £10,000.

So you see,

Intense competition or deception are not necessarily required in order to achieve your dream.

Unlike the other bidders on the house, the young man made an excellent choice and got a happy result.

So the question for us today is:

What is the best choice we can make today in order to live well in the world?

The answer: “to obey God, our master”.

God is the guide, companion, and savior of our lives.

Today, I will share Genesis Chapter 10 with the title “choose your God!”

1. The fate of the people

Genesis 10:1

This is the account of Shem, Ham and Japheth, Noah`s sons, who themselves had sons after the flood.

Genesis 10 describes the account of Shem, Ham and Japheth.

But we need to look at Genesis 9 to understand the fate of each nation that arose from these men.

Genesis 9:18~27

18 The sons of Noah who came out of the ark were Shem, Ham and Japheth. (Ham was the father of Canaan.)

19 These were the three sons of Noah, and from them came the people who were scattered over the earth.

20 Noah, a man of the soil, proceeded to plant a vineyard.

21 When he drank some of its wine, he became drunk and lay uncovered inside his tent.

22 Ham, the father of Canaan, saw his father`s nakedness and told his two brothers outside.

23 But Shem and Japheth took a garment and laid it across their shoulders; then they walked in backward and covered their father`s nakedness. Their faces were turned the other way so that they would not see their father`s nakedness.

24 When Noah awoke from his wine and found out what his youngest son had done to him,

25 he said, “Cursed be Canaan! The lowest of slaves will he be to his brothers.”

26 He also said, “Blessed be the LORD, the God of Shem! May Canaan be the slave of Shem.

27 May God extend the territory of Japheth; may Japheth live in the tents of Shem, and may Canaan be his slave.”

So what is the point of this story?

In this story, the natural tendencies of Noah’s sons are revealed through their father’s mistake, which is described as a natural incident rather than a godly person’s mistake.

In the shameful situation where Noah drunkenly falls asleep naked, the Bible story places more emphasis on what his son’s obligations to him are.

While his father was sprawled naked on the floor of the tent, Ham loudly called attention to him to make fun of him, but Shem and Japheth quietly covered their father’s naked form.

The interesting thing about this situation is that you can observe the fate of each forthcoming nation through this episode in this family.

Shem’s descendants will form the nation of Israel, and Ham’s will form the nation of Canaan.

Later, the Canaanites will give up their land to Israel and they will also work as slaves for Israel.

It is not clear who Japheth’s descendants are exactly, but we can see that his descendants are connected with Shem’s in the nation of Israel.

The actions of Noah’s sons are not just about their moral obligations to their father, but about obedience to the Word of God.

Exodus 20:12

12 “Honor your father and your mother, so that you may live long in the land the LORD your God is giving you.

Proverb 30:17

17 “The eye that mocks a father, that scorns obedience to a mother, will be pecked out by the ravens of the valley, will be eaten by the vultures.

We can see through these Bible words that it is God’s command to honor our parents.

Ham, who did not obey God, loudly revealed his father’s shame to the whole world.

But Shem and Japheth, in obedience to God, quietly covered their father’s shame.

And Ham’s descendants were cursed forever because of this single act.

Ham may have thought this was unfair. But actually, we must question whether Ham’s curse was the result of a single act of disobedience or a lifestyle of disobedience.

In fact, our lifestyles determine our behavior. The result of a lifestyle of obedience is good behavior, and the result of a lifestyle of disobedience is evil behavior.

Shem and Japheth’s good behavior toward their father would have been the result of their continued obedience to God. And likewise, Ham’s evil behavior toward his father would have been the result of his continued disobedience to God.

2. Intimate fellowship with God

More specifically, obedience is “a close relationship with God.”

Shem and Japheth would have tried to listen to God.

Also, they would have tried to talk to God through prayer like their father, Noah.

But Ham probably had become increasingly lazy about listening to God and praying to God.

This can be assumed by his actions toward his father.

Additionally, we must consider the curse he received because a curse is not quickly spoken and God’s curse does not come to a person who obeys God.

Rather, those who obey God are greatly blessed by God.

One interesting thing to note is a descendant of Ham named ‘Nimrod’.

Genesis 10:8~9

8 Cush was the father of Nimrod, who grew to be a mighty warrior on the earth.

9 He was a mighty hunter before the LORD; that is why it is said, “Like Nimrod, a mighty hunter before the LORD.”

Nimrod had great strength to hunt and fight the beasts of the earth.

“Like Nimrod, a mighty hunter before the LORD.”

This expression seems positive at first glance, but it is actually just a neutral statement about his great power.

In reality, Nimrod is considered the first tyrannical monarch and founder of the Babylonian and Asshur empires.

These empires later appear as great forces that confront Israel, which God has chosen.

What is interesting is that Nimrod, a descendant of Ham, made a reputation for himself in the world, but did not use his power for God.

Consider the descendants of Cain mentioned in Genesis 4.

Cain’s descendants were people with outstanding worldly abilities, unlike Seth’s descendants.

Their ancestor, Cain, can be said to be the father of all cultures.

However, this cultural development in Genesis 4 begins with Cain’s murder of his brother.

A Commentary from the German Biblical Council notes that people who have become more and more distant from God have created their own kind of culture. New and further cultural development is a tendency of mankind to establish their own human status in the world and carry out their own will without a thought of God.

Lamech is a prime example of this.

Genesis 4:23~24

23 Lamech said to his wives, “Adah and Zillah, listen to me; wives of Lamech, hear my words. I have killed a man for wounding me, a young man for injuring me.

24 If Cain is avenged seven times, then Lamech seventy-seven times.”

God gave Cain a mark to protect him.

However, his descendant, Lamech, completely bypassed the will and consent of God in order to take his own revenge by his own power.

Through these stories, we can see that Cain and Ham have something in common: they are not intimate with God and the result of this is passed on to their descendants.

From this, we can learn that 

The present reality of one’s faith will become the reality of faith for their descendants.

When we estrange our fellowship with God, we will soon become disobedient to God.

That would make us, like Ham, wrong and  suffer a bad end.

So, What do we need to do to be intimate with God?

Thankfully, there are some precious ways God has given us to do this.

First, Let’s read the bible and pray daily!

Second, Let’s worship together and volunteer for church on Sunday!

These activities sometimes seem to be just repetitive acts.

But these are clear pathways through which we can remember God and stay more intimate with him. Because God is especially precious to the heart of a person who tries to get close to him.

3. Choose your God

What is the basis for us to obey God?

Joshua 24:15

15 But if serving the LORD seems undesirable to you, then choose for yourselves this day whom you will serve, whether the gods your forefathers served beyond the River, or the gods of the Amorites, in whose land you are living. But as for me and my household, we will serve the LORD.”

The people of Israel lived by thinking that they were the people of God.

However, Joshua intentionally urges Israel to make a decision to choose their god.

The reason is that when people become too familiar with the seemingly repetitive nature of worship, prayer, and Bible reading, they become dull in spirit and their passion for God disappears.

Consider it like this: The world regards Christianity as a religion.

So they can choose or reject the religion they want, like college students who choose liberal arts classes.

Does it mean that a religious life chooses God?

Or that a normal life doesn’t choose God?

No!

Technically, Christianity is not a religion but a truth because God is the master of the whole world.

So not choosing God is not choosing a “normal life” but choosing a life that is not obedient to him, because any life that ignores God, the truth, and chooses his or her own desires and the culture of the world is not obedient to God.

There is no compromise in serving God.

There is no middle ground before God.

We must live with God’s commands as the highest value.

Unfortunately, Noah’s second son, Ham, did not seem to know this.

He just wanted to live a “normal life.”

But his choice made him increasingly unable to find God in his life.

In the end, his “normal life” without God was revealed as a life that was disobedient to God and embarrassed his father.

The most blessed aspect of life for humans is to accompany God.

Psalm 23:1

1 A psalm of David. The LORD is my shepherd, I shall not be in want.

Going together with God grants us a peaceful life in which we do not lack anything.

Remember!

The most blessed aspect of life for humans is to find God, our master.

4. The way to God

What motivates us to get close to God?

Isaiah 53:6

6 We all, like sheep, have gone astray, each of us has turned to his own way; and the LORD has laid on him the iniquity of us all.

Unfortunately, according to this word from Isaiah, we can not find any inherent motivation in us to draw near to God. Rather, we only want to go the way we want. The reason for this is that we are all sinners.

Our evil natures separate us from God.

Our nature struggles to live without God.

We have no will and power to obey God.

Therefore, God sent his Son Jesus Christ to us to solve this problem!

He was God himself!

God the Creator has the power to decide on everything he has created.

So if the creator makes a judgment or curses his creation, it is not strange at all.

But God chose to die for us, to save his creation, we mortal men and women.

Think about whether this is a natural thing for the creator to sacrifice himself for his creation.

It is a very difficult thing to understand.

And this is exactly why people refer to the hardships and death of Jesus Christ as “Amazing Grace.” 

God sent us not only Jesus, but also the Holy Spirit.

with the help of the Holy Spirit, he has made it possible for us to have an intimate relationship with God.

All we have to do is believe in Jesus as our personal savior and Lord and engage in an intimate relationship with God through the ministry of the Holy Spirit.

Prayer, Bible reading, worship, and service are the cornerstone practices for doing this.

But don’t try to force yourself to do these things.

We cannot do them all through our own willpower.

Leave these up to God!

He will move you!

1Corinthians 1:25

25 For the foolishness of God is wiser than man`s wisdom, and the weakness of God is stronger than man`s strength.

I hope you will be a wise child of the Lord who chooses God first in your life and lives a life of obedience to him!


<너는 하나님을 택하라!>

노아의 아들 셈과 함과 야벳의 족보는 이러하니라 홍수 후에 그들이 아들들을 낳았으니

창세기 10:1

0. 탁월한 선택

이것은 영국에서 일어난 실제 이야기입니다.

친척도 자식도 없는 한 노인이 있었습니다.

그는 몸이 허약하고 병치레가 잦아서 남은 인생을 요양원에서 보내기로 마음먹었습니다.

그래서 그는 그가 살고 있는 집을 팔기 위해, 지역 신문에 광고하였습니다.

그의 집은 아주 훌륭했기 때문에, 그 집을 사고 싶은 사람들이 많았습니다.

사람들은 그 집을 얻기 위한 선택으로 가격 경쟁을 하였습니다.

이로 인해, 6만 파운드였던 집 값이 10만 파운드로 올라갔고, 그 이후에도 집 값은 계속 올라갔습니다.

하지만 노인은 오래 살던 집을 떠나야 한다는 생각에 전혀 기쁘지 않았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남루한 차림의 한 청년이 노인에게 찾아와 무릎을 꿇고 말했습니다.

이 청년은 이 집을 얻기 위해 다른 사람들과는 다른 선택을 하였습니다.

청년 : “어르신, 전 정말 이 집을 사고 싶습니다. 하지만 제가 가지고 있는 돈은 1만 파운드 밖에 되지 않습니다.”

노인은 단호하게 대답했습니다.

노인 : “젊은이, 이 집은 최소 6만 파운드라네”

젊은이가 말했습니다.

젊은이 : “만일 어르신이 집을 제게 파신다면, 제가 어르신을 예전처럼 여기에서 살수 있게 해드리겠습니다. 제가 차도 끓여드리고 신문도 읽어드릴게요. 또 같이 산책도 하면서 날마다 즐겁게 지낼 수 있도록 해드릴게요”

젊은이의 눈빛은 진실 했고, 그 말을 들은 노인은 환하게 미소를 지었습니다.

결국 노인은 1만 파운드를 받고 그 집을 젊은이에게 팔았습니다.

꿈을 이루기 위해서 반드시 치열한 경쟁이나 속임수가 필요한 것은 아닙니다.

이야기에 나오는 청년은 다른 사람들과 달리 탁월한 선택을 하였고, 기쁜 결과를 얻었습니다.

세상에서 잘 살기 위한 가장 탁월한 선택은 무엇일까요?

그것은 “나의 주인이신 하나님께 순종하는 것” 입니다.

하나님이 우리의 인생의 안내자, 동행자, 구원자이기 때문입니다.

오늘은 <너는 하나님을 택하라!>라는 제목으로, 창세기 10장의 말씀을 나누도록 하겠습니다.

1. 민족들의 운명

창세기 10장 1절

노아의 아들 셈과 함과 야벳의 족보는 이러하니라 홍수 후에 그들이 아들들을 낳았으니

창세기 10장은 셈, 함, 야벳의 족보에 대해서 서술합니다.

우리는 각 민족들의 운명을 이해하기 위해, 창세기 9장을 살펴볼 필요가 있습니다.

창세기 9장 18~27절

18 방주에서 나온 노아의 아들들은 셈과 함과 야벳이며 함은 가나안의 아버지라

19 노아의 이 세 아들로부터 사람들이 온 땅에 퍼지니라

20 노아가 농사를 시작하여 포도나무를 심었더니

21 포도주를 마시고 취하여 그 장막 안에서 벌거벗은지라

22 가나안의 아버지 함이 그의 아버지의 하체를 보고 밖으로 나가서 그의 두 형제에게 알리매

23 셈과 야벳이 옷을 가져다가 자기들의 어깨에 메고 뒷걸음쳐 들어가서 그들의 아버지의 하체를 덮었으며 그들이 얼굴을 돌이키고 그들의 아버지의 하체를 보지 아니하였더라

24 노아가 술이 깨어 그의 작은 아들이 자기에게 행한 일을 알고

25 이에 이르되 가나안은 저주를 받아 그의 형제의 종들의 종이 되기를 원하노라 하고

26 또 이르되 셈의 하나님 여호와를 찬송하리로다 가나안은 셈의 종이 되고

27 하나님이 야벳을 창대하게 하사 셈의 장막에 거하게 하시고 가나안은 그의 종이 되게 하시기를 원하노라 하였더라

이 이야기의 핵심은 무엇일까요?

그것은 한 경건한 사람의 실수라기보다는, 하나의 자연스런 과정으로 묘사된 노아의 실수로 인해 드러나게 되는 세 아들들의 본성입니다.

아버지, 노아가 나체로 자고있는 부끄러운 상황에서, 아들의 의무가 무엇인지를 성경은 주목하고 있는 것입니다.

함은 아버지의 수치를 드러냈고, 셈과 야벳은 아버지의 수치를 가렸습니다.

흥미로운 사실은 이 한 가족의 에피소드를 통해 민족들의 운명을 볼 수 있다는 것입니다.

여기서 셈은 이스라엘을, 함은 가나안을 대표합니다.

훗날 가나안 주민은 이스라엘에게 땅을 양보해야 합니다. 

또한 그들은 부분적으로 이스라엘을 위하여 강제 노동을 하게 됩니다.

야벳이 누구의 조상인지에 대해서는 뚜렷하지 않습니다.

노아의 아들들의 행동은 단순한 도덕적 의무가 아닌, 하나님의 말씀에 대한 순종에 관한 것입니다.

출애굽기 20장 12절

12 네 부모를 공경하라 그리하면 네 하나님 여호와가 네게 준 땅에서 네 생명이 길리라

잠언 30장 17절

17 아비를 조롱하며 어미 순종하기를 싫어하는 자의 눈은 골짜기의 까마귀에게 쪼이고 독수리 새끼에게 먹히리라

우리는 이 성경 말씀들을 통해 부모를 공경하는 것은 하나님의 명령이라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하나님께 순종하지 않은 함은 그의 아버지의 수치를 온 세상에 드러냈습니다.

하나님께 순종했던 셈과 야벳은 그의 아버지의 수치를 가렸습니다.

함의 단 한번의 행동 때문에 그의 후손들이 저주를 받게 되었습니다.

이 사실이 함에게는 억울할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순종의 결과는 선한 행동으로, 불순종의 결과는 악한 행동으로 나타납니다.

아버지를 향한 셈과 야벳의 선한 행동은, 하나님을 향한 그들의 지속적인 순종에서 나타난 결과 일 것입니다.

2. 하나님과의 교제

순종을 좀 더 구체적으로 말한다면 “하나님과 친밀한 교제”입니다.

셈과 야벳은 하나님의 말씀을 듣기 위해 노력하였을 것입니다.

또 그들은 기도를 통해 하나님과 대화하려고 노력하였을 것입니다.

마치 그들의 아버지 ‘노아’ 처럼 말입니다.

그러나 함은 하나님 말씀을 듣는 것, 하나님께 기도하는 것에 대해 점점 게을러 졌을 것입니다.

이는 함이 그의 아버지에게 한 행동과 그 행동을 통해 저주를 받게 되는 것을 통해 추측해 볼 수 있습니다. 

하나님께 순종하는 사람에게 하나님의 저주가 임하지 않기 때문입니다.

오히려 순종하는 이들에게는 하나님의 넘치는 은혜가 임합니다.

한 가지 흥미로운 것은 함의 자손, ‘니므롯’ 입니다.

창세기 10장 8~9절

8 구스가 또 니므롯을 낳았으니 그는 세상에 첫 용사라

9 그가 여호와 앞에서 용감한 사냥꾼이 되었으므로 속담에 이르기를 아무는 여호와 앞에 니므롯 같이 용감한 사냥꾼이로다 하더라

니므롯은 맹수와 싸울 정도로 자신의 대단함 힘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여호와 앞에 용감한 사냥꾼”이란 표현은 언뜻 보면 긍정적으로 보이지만, 사실은 좋고 나쁨의 평가 없이, 그의 힘이 대단하다는 것을 나타내는 것입니다.

오히려 니므롯은 최초의 전제군주이자 제국의 창건자로 여겨집니다.

바벨론이나 앗수르 제국은 그로부터 시작됩니다.

이 제국들은 훗날 하나님이 선택하신 이스라엘 백성과 대립하는 세력으로 나타납니다.

세상에서 명성을 떨치던 니므롯이지만, 그의 힘을 하나님을 위해 사용하지 않았다는 것과, 그가 함의 후손이라는 것이 흥미롭습니다.

창세기 4장에서 언급되었던 가인의 자손들을 생각해 봅시다.

가인의 자손들은 셋의 자손들과 달리 뛰어난 능력을 가진 사람들이었습니다.

그들의 조상인 가인은 가히 ‘온갖 문화의 아버지’라 말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창세기 4장에 나타난 이러한 문화 발달은 가인의 형제 살인을 시작으로 진행됩니다. 

곧 사람은 하나님에게서 점점 멀어져 가면서 그들만의 문화를 만들어 갔다는 것이 독일성서공회의 해설입니다.

문화 발달은 세상에서 하나님 없이 자기 지위를 지키며 자기 뜻을 사정 없이 관철하려는 인간적인 노력이라는 성향을 지닙니다.

그 대표적인 인물이 라멕입니다.

창세기 4:23~24

23 라멕이 아내들에게 이르되 아다와 씰라여 내 목소리를 들으라 라멕의 아내들이여 내 말을 들으라 나의 상처로 말미암아 내가 사람을 죽였고 나의 상함으로 말미암아 소년을 죽였도다

24 가인을 위하여는 벌이 칠 배일진대 라멕을 위하여는 벌이 칠십칠 배이리로다 하였더라

라멕은 하나님이 가인을 위해 주신 보호의 표의 허용량을 훨씬 뛰어넘어, 스스로의 힘으로 자신의 복수를 하였습니다.

가인과 함의 공통점은 하나님과 친밀하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이러한 영향은 그들의 후손에게 그대로 전해집니다.

현재 나의 신앙의 모습이 훗날 나의 후손들의 신앙의 모습이 된다는 것입니다.

우리가 하나님과의 교제가 소원해지면, 우리는 금방 하나님께 불순종하게 될 것입니다.

그렇게 되면 우리가 함과 같이 잘못된 판단을 하여, 안 좋은 결말을 맺게 되는 것입니다.

우리가 하나님과 친밀하게 지내기 위해서 무엇을 해야 할까요?

감사하게도 하나님이 현재 우리에게 주신 소중한 방법들이 있습니다.

평일에는 성경읽기와 기도하기를 실천합시다!

주일에는 예배참석과 하나님의 성전을 위해 교회 봉사를 실천합시다!

이러한 활동들이 때로는 그저 반복적인 행위 인 것 같이 보입니다.

그러나 이것들은 내가 하나님을 기억하고 더욱 친밀하게 지낼 수 있는 통로인 것은 분명합니다.

하나님께 가까이 가고자 애쓰는 사람의 마음을, 하나님은 특별히 귀하게 여기시기 때문입니다.

3. 너는 하나님을 택하라!

우리가 하나님께 순종해야 하는 근거는 무엇일까요?

여호수아 24:15

만일 여호와를 섬기는 것이 너희에게 좋지 않게 보이거든 너희 조상들이 강 저쪽에서 섬기던 신들이든지 또는 너희가 거주하는 땅에 있는 아모리 족속의 신들이든지 너희가 섬길 자를 오늘 택하라 오직 나와 내 집은 여호와를 섬기겠노라 하니

이스라엘 백성은 스스로 하나님의 백성이라고 생각하며 살아갔습니다.

그러나 여호수아는 의도적으로 이스라엘에게 그들의 신을 선택하라는 결단을 촉구합니다.

그 이유는 사람이 익숙해 지면 무디어지고, 하나님께 대한 열정이 사라지기 때문입니다.

세상 사람들은 기독교를 하나의 종교로 여깁니다.

그래서 그들은 마치 교양 선택하는 대학생처럼, 자신이 원하는 종교를 선택하거나 또는 거부합니다.

하나님을 선택하는 것은 종교적인 삶일까요?

하나님을 선택하지 않는 것은 일반적인 보통의 삶일까요?

그렇지 않습니다!

엄밀히 말해 기독교는 종교가 아닌 진리이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이 온 세상의 주인이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하나님을 선택하지 않는 것은 평범한 삶이 아닌 순종하지 않는 삶 입니다.

그 삶은 진리이신 하나님을 외면하고 자신의 욕망과 세상의 문화를 선택하는 삶이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을 섬기는 것에 타협이란 있을 수 없습니다.

하나님 앞에서 중간 지대는 없습니다.

우리는 하나님의 명령을 최고의 가치로 두고 살아야 하는 것입니다.

안타깝게도 노아의 둘째 아들, 함은 이 사실을 알지 못했던 것 같습니다.

그는 그저 평범한 삶을 살고 싶었을 뿐입니다.

그러나 그러한 그의 선택은 그의 삶에서 점점 하나님을 찾지 않게 만들었습니다.

결국 하나님 없는 평범한 삶은 불순종의 삶으로 나타나 그가 그의 아버지를 부끄럽게 하였습니다.

사람에게 가장 자연스러운 삶의 모습은 하나님과 동행하는 것입니다.

“여호와는 나의 목자시니 내게 부족함이 없으리로다” (시편23:1)

하나님과 동행은 우리에게 부족함이 없는 평안한 삶입니다.

기억하십시요!

사람에게 가장 당연한 삶의 모습은, 우리의 주인이신 하나님을 찾는 것입니다.

4. 하나님께로 가는 길

우리가 하나님께 가까이 가기 위해 어떤 동기를 찾을 수 있을까요?

이사야 53:6

6 우리는 다 양 같아서 그릇 행하여 각기 제 길로 갔거늘 여호와께서는 우리 모두의 죄악을 그에게 담당시키셨도다

안타깝게도 이 말씀에 따르면 우리에게는 하나님께로 가야할 어떤 동기도 찾을 수 없습니다.

오히려 우리는 우리가 바라는 길로 가기 만을 원합니다.

그 이유는 우리가 죄인이기 때문입니다.

우리의 악한 본성은 하나님과 멀어지게 만듭니다.

우리의 본성은 하나님 없이 살고 싶어서 몸부림 칩니다.

우리에게는 하나님께 순종할 의지와 능력이 없습니다.

하나님께서 이를 해결하고자 우리에게 보내주신분이 바로 예수 그리스도입니다.

그는 하나님 자신이었습니다.

창조자이신 하나님은 그가 만드신 모든 것에 대해 결정할 수 있는 권한을 가지고 계십니다.

그러므로 창조자가 피조물에 대해 심판을 내리거나 저주를 하여도 그것은 전혀 이상한 것이 아닙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피조물인 사람들을 구원하기 위해, 스스로 죽는 방법을 선택하셨습니다.

창조자가 피조물을 위해 희생하는 것이 당연한 것인지 생각해 보십시요.

이것은 좀처럼 이해하기 힘든 것입니다.

그래서 예수그리스도의 고난과 죽음에 대해, 사람들은 알 수 없는 놀라운 은혜라고 말합니다.

하나님께서는 예수님 뿐만이 아니라, 보혜사 성령님을 우리에게 보내주셨습니다.

그래서 성령님의 도움으로 우리가 하나님과 친밀한 관계를 맺을 수 있도록 해주셨습니다.

우리가 해야할 일은 예수님을 나의 구원자로 믿고, 우리에게 보내주신 성령님을 통해 하나님과 친밀하게 교제하는 것입니다.

이에 대한 실천은 기도와 말씀, 예배드리기와 봉사입니다.

그러나 이것들을 억지로 하려고 노력하지 마십시요.

사람의 의지로는 할 수 없습니다. 

이것들을 하나님께 맡기십시요.

하나님이 당신을 움직일 것입니다.

고린도전서 1:25

25 하나님의 어리석음이 사람보다 지혜롭고 하나님의 약하심이 사람보다 강하니라

하나님을 가장 먼저 선택하는 지혜로운 주님의 자녀 되길 소망합니다!

  • Oct 25 / 2020
  • Comments Off on God’s Great Mercy (Genesis 9:12-17)
Pastor Kang, Sermons, Who is God?

God’s Great Mercy (Genesis 9:12-17)

Tithes and Offerings

Send to: NongHyup bank 351-0158-2802-13 Song Ki-Joong

<God’s Great Mercy>

12 And God said, “This is the sign of the covenant I am making between me and you and every living creature with you, a covenant for all generations to come: 13 I have set my rainbow in the clouds, and it will be the sign of the covenant between me and the earth. 14 Whenever I bring clouds over the earth and the rainbow appears in the clouds, 15 I will remember my covenant between me and you and all living creatures of every kind. Never again will the waters become a flood to destroy all life. 16 Whenever the rainbow appears in the clouds, I will see it and remember the everlasting covenant between God and all living creatures of every kind on the earth.” 17 So God said to Noah, “This is the sign of the covenant I have established between me and all life on the earth.”

Genesis 9:12-17

0. What determines our happiness?

Today, we will share Genesis 9 with the title of God’s Mercy.

Everyone wants to live happily.

And people usually think that happy life is a successful life.

So we study hard and work hard in order to succeed.

But will success really bring us happiness?

There is an interesting story about this.

Daniel Gilbert, a psychology professor at Harvard University, was curious about this question.

He studied and surveyed many people using a measurement referred to as a happiness score in order to solve this problem.

And What was the conclusion to his question: “Will people truly be happy if they succeed?”

Gilbert says that even if something very good happened to a person, their happiness score eventually returned to its original state over time.

For example, in one particular case,  a man’s original happiness score was 5 points and he won the lottery one day. Immediately, his happiness score increased to 10 points.

But six months later, when Gilbert again measured the person’s happiness score, it had returned to the original score of five. When questioned about this result, the man confessed that he felt like he had wasted the money or even thought he suffered misery through it.

At the same time, On the other hand,

Gilbert also discovered that even if something very bad happened a person, their happiness score also returned to its original state over time.

In another example, a person’s original happiness score was 6 points.

One day, he was involved in a major traffic accident and suffered a serious injury that led to a lasting disability. His happiness score quickly fell to one point.

But a few years later, when Gilbert measured this person’s happiness score again, he was surprisinged to find that it had been restored to six.

Gilbert argued in this study that good or bad things have nothing to do with our happiness, except in cases of extreme poverty. His argument is ‘It is simply important to raise our original happiness score.’

You see, If your original happiness score is high, you can live happily and be satisfied even in an otherwise bland and ordinary life. But if your original happiness score is low, you will not be happy nor satisfied even in an extraordinary life.

There are many ways to increase the original happiness score of each individual.

But two of the most effective ways are through two different activities. Let me share them with you now.

One of the activities that has been scientifically proven to increase your happiness score is exercise.

Regular and moderate intensity exercise enhances self-regulation and positivity,  which leads to higher happiness scores.

Even if you feel “too busy” these days, everyone has the time to take a daily 15-minute walk, even if it means parking your car a little farther away or walking to get a coffee after lunch!

This activity will make you feel better and help increase your original happiness score!

But do you know what the best way to increase your happiness score is?

It is keeping a gratitude journal!

By Writing down the things you currently have and enjoy, the kindnesses you have received from others, the little challenges you have overcome and accomplishments you have achieved, you will be reflecting on all the good things in your life.

That way, you will begin to realize that you are happier than you think.

If you keep a gratitude journal every day, your basic happiness score may grow very high!

In fact, it is very difficult for a person who does not know God to find or express gratitude.

A person like that thinks that all the things he appreciates are only the result of their own efforts, and for that kind of person, everything in the world seems like a coincidence.

But do you know what? God gives “true happiness” to those who know him and thank him.

A person who praises what God has done for him or her and appreciates God does not easily lose the happiness to that God has given, even if suffering comes.

1. The Story of the First Son (the Prodigal from a different Perspective)

This is the story of a family.

The Members of this family include a  father, a mother, a first son, and a second son.

These family members all lived sincere lives, except for their first son.

One day, the first son told his father.

“Father, I want to study hard, give me money to go to the university!”

His father gave him money to study.

But quickly spent all of that money to play with his friends.

Another day, the first son told his mother.

“Mother, I want to get a driver’s license like my friends, give me some money!”

His mother gave him money to get a driver’s license.

But he again just wasted it all to play with his friends.

The second son, who saw all this, went to his parents and said, 

“Listen, mom and dad, I don’t want you to give my brother money from now on, because he just wastes it all to play with his friends.”

His mother answered.

“I understand, but one day your brother will come back the right way.”

The second son was angry and told his mother.

“Our family’s economic situation is not good, and how long are you going to believe him?”

This time his father answered.

“Son, I am sad for your brother, but I cannot give up on him because he is my precious child like you.”

Now, if you were the second son, could you forgive your older brother?

Could you understand your parents’ feelings?

Perhaps we will mostly say “No”.

If my parents give my foolish brother a second chance every time, it will be difficult for me to forgive him because he always lets them down.

But in order to understand this story better, we need to first think about the parents’ feelings and the first son’s self-interest.

You see, The parents would have hoped that both of their sons would grow up to be productive and well-adjusted members of society, making themselves and the people around them happy.

But can you recognize the self-interest of the first son?

In fact, He had no interest in his parents’ expectations for him, and he would rather spend all his time and money playing around foolishly each day.

2. The people in the age of Noah

Genesis 6:5

The LORD saw how great man`s wickedness on the earth had become, and that every inclination of the thoughts of his heart was only evil all the time.

Before God sent the floods to the earth, the people were like the first son.

God wanted the people to obey his Word, in order to be blessed and to live happily.

But they were not interested in God’s will at all.

They only lived for their desires.

Now consider this. If your teenage child committed a small crime, what would you do about it?

At first, you might try to correct their behavior through dialogue.

But, what if your child’s behavior did not change?

In that case, you would strongly reprimand them.

You, as a parent, would be able to see things clearly, and realize that it is necessary for your child’s future to reflect on and represent of their crimes.

Now consider the relationship between God and The people in the age of Noah in the same way as the relationship between parents and children.

God always provided the best to his children.

But the people did not appreciate God’s grace, but went along on the path of sin.

God tried to talk with them, but Noah was the only one who listened to God.

God, as a parent, could no longer look upon the sins of his children.

The people’s sins were worse than we can imagine, and their sins filled the earth.

They no longer even tried to pretend to listen to God.

In the end, God strongly reprimanded people with the “judgment of the flood”.

3. The Rainbow

Whenever I read Genesis 9, I remember my elementary school days.

My parents were busy at the time, so my grandmother took care of me.

My grandmother gave me an allowance to buy snacks before I went to school every day.

But one day, I went to the arcade after school and spent all that money.

Later, my grandmother found out about it. She told me not to go to the arcade again, but I did not listen to her because it was so fun.

Eventually, my grandmother came to the arcade and caught me red handed, playing games, and enjoying myself. She reprimanded me strongly and brought me home.

My grandmother thought I could not fix things myself and said,

“I’ll hit you with a wooden rod now, roll up your pants, and you’ll never go back to the arcade again!”

My grandmother’s wooden rod hit me hard on the leg, again and again, and my legs became red and swollen.

I closed my eyes and felt pain.

But Suddenly, her wooden rod stopped hitting me, and the surroundings became quiet.

I looked around because I was curious about what happened.

My grandmother was crying and sobbing.

She had thrown the wooden rod away.

Then she hugged me tightly and wept.

I haven’t been to an arcade since.

Not because I was afraid of being reprimanded by my grandmother again, but because I did not want her to ever again be sad and ashamed because of me.

When good Parents reprimand their children, in the end, their heart is the same as the heart of God who knows there is so much better available to them if only they obey.

Genesis 8:21

The LORD smelled the pleasing aroma and said in his heart: “Never again will I curse the ground because of man, even though every inclination of his heart is evil from childhood. And never again will I destroy all living creatures, as I have done.

Here is a commentary of the German Biblical Council on this passage:

According to Verse 21, because people are sinners by nature, there appears to be no other solution, so God seems resigned to his decision.

The fact that sin was the basis for judgment in Genesis 6:5 is now the basis for giving up further judgment.

But the promise not to judge mankind in the future is only made possible through the actions of Noah, a person who God saw as ‘just’.

God knew that only through judgment, people could not be changed.

So God acknowledged the evil of the people, and pitied them, yet also gave them mercy.

Genesis 8:16~17

16 “Come out of the ark, you and your wife and your sons and their wives. 17 Bring out every kind of living creature that is with you — the birds, the animals, and all the creatures that move along the ground — so they can multiply on the earth and be fruitful and increase in number upon it.”

The covenant of God with Noah, which appeared in the shape of the rainbow, is different from the covenant he later makes with Abraham (in Genesis 17).

The Rainbow Covenant does not grant any obligation to the person who is it’s recipient.

God is also constrained by his promises through the rainbow, which is evidence of the covenant.

The Rainbow was not given that man would remember God’s covenant with them, but that God himself would remember the covenant he made with then!

4. Our Stories

We heard “The Story of the First Son” in the first half of the sermon.

This son behaved as a liar who always let his parents down.

If you were the second son, could you forgive him?

Our first answer was “no”.

The amazing thing is that the first son we denounced and the people in the age of Noah are just like us.

Because we often have no interest in God’s will for us, and we live for our greed.

These stories show us that we can’t see ourselves properly.

Nevertheless, there may be someone who says, ‘I am different from the first son’.

Is the second son who criticized the first son righteous?

No, he’s not!

He is just like his brother.

If the second son really understood his parents’ hearts, he would never have told his parents his complaints about his brother.

Rather, he would have found a way to comfort his parents or help his brother in silence.

What should we do if we have a complaint about someone else?

Don’t say anything directly to him, pray for him first, and try to understand God’s heart for him!

This is the attitude of respect Noah had toward our father, God.

5. Jesus Christ (God’s great mercy)

Genesis 8:20

20 Then Noah built an altar to the LORD and, taking some of all the clean animals and clean birds, he sacrificed burnt offerings on it.

At that moment, God promised to remain forever and continuously responsible for the world he created in response to Noah’s offering of gratitude.

This foreshadows God’s plan for salvation for all people in advance.

It is a plan for salvation through Israel, the people who have been specifically chosen as instruments of God’s blessing to all nations.

And in fact, God’s salvation has come through Israel in one man, Jesus Christ, though whom God overcomes the consequences of sin and death.

Romans 5:18~19

18 Consequently, just as the result of one trespass was condemnation for all men, so also the result of one act of righteousness was justification that brings life for all men. 19 For just as through the disobedience of the one man the many were made sinners, so also through the obedience of the one man the many will be made righteous.

Amen.

God had long ago planned to save mankind, including us, through Jesus.

God knew that mankind could not be righteous in and of itself because all men are born as sinners.

We were born as sinners, and would live our lives as sinners and die as sinners if not for his great mercy.

So, just as our God made a covenant by the rainbow to preserve the created world through, he also made a covenant by Jesus Christ as the hope of salvation and eternal life for us, sinners.

All we have to do is believe in and obey the Word of God, and put our faith in Jesus Christ as personal Lord and Savior.

Jesus is an amazing example of God’s heart for us!

Jesus is the great mercy of God towards us!

Jesus is the eternal life for us!


<하나님의 자비>

12 하나님이 이르시되 내가 나와 너희와 및 너희와 함께 하는 모든 생물 사이에 대대로 영원히 세우는 언약의 증거는 이것이니라 13 내가 내 무지개를 구름 속에 두었나니 이것이 나와 세상 사이의 언약의 증거니라 14 내가 구름으로 땅을 덮을 때에 무지개가 구름 속에 나타나면 15 내가 나와 너희와 및 육체를 가진 모든 생물 사이의 내 언약을 기억하리니 다시는 물이 모든 육체를 멸하는 홍수가 되지 아니할지라 16 무지개가 구름 사이에 있으리니 내가 보고 나 하나님과 모든 육체를 가진 땅의 모든 생물 사이의 영원한 언약을 기억하리라 17 하나님이 노아에게 또 이르시되 내가 나와 땅에 있는 모든 생물 사이에 세운 언약의 증거가 이것이라 하셨더라

창세기 9:12-17

0. 무엇이 우리의 행복을 결정하는가?

 오늘, 우리는 <하나님의 자비>라는 제목으로 창세기 9장을 나누도록 하겠습니다.

사람들은 누구나 행복하게 살기를 원합니다.

그리고 사람들은 보통, 행복한 삶은 성공한 삶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우리는 성공하기 위해 열심히 공부하고, 또 열심히 일합니다.

그런데 정말 성공하면 행복해 질까요?

이에 대한 흥미로운 이야기가 하나 있습니다.

하버드 대학교 심리학 교수인 Daniel Gilbert는 평소 이 질문에 대해 궁금했습니다.

그는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직접 많은 사람들을 연구하고 조사하였습니다.

“성공하면 사람들은 행복해질까?”라는 이 질문에 대한 결론은 무엇이었을까요?

Gilbert는 한 사람에게 아주 좋은 일이 일어났다고 해도, 시간이 지나면 그 사람의 행복 점수가 원래대로 돌아온다고 이야기 합니다.

어떤 사람의 고유한 행복 점수가 5점 이었습니다.

이 사람은 어느 날, 복권에 당첨되어 행복 점수가 10점이 되었습니다.

그러나 6개월 후, 다시 그 사람의 행복 점수를 측정해보니, 다시 원래 점수인 5점으로 돌아왔습니다.

그가 돈을 낭비하거나, 그 돈으로 인해 불행을 겪지 않았는데도 말입니다.

또 다른 한편,

그는 한 사람에게 아주 나쁜 일이 일어났다고 해도, 시간이 지나면 그 사람의 행복 점수가 원래대로 돌아온다고 이야기 합니다.

어떤 사람의 고유한 행복 점수가 6점이었습니다.

이 사람은 어느 날, 교통사고를 당해 심각한 장애를 얻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이 사람의 행복 점수는 1점이 되었습니다.

그러나 몇 년 후 이 사람의 행복 점수를 측정해보니, 놀랍게도 그의 행복 점수는 다시 6점으로 회복되었습니다.

Gilbert는 이 연구를 통해, 극도의 빈곤을 제외한다면, 좋은 일이나 나쁜 일이 우리의 행복과 큰 관계가 없다고 말합니다.

그는 단지 ‘우리가 가지고 있는 원래의 행복 점수를 높이는 것이 중요하다’ 라고 말합니다.

만약 당신의 고유한 행복 점수가 높다면, 평범한 일상에서도 행복하고 만족스럽게 살 수 있다는 것입니다.

각 개인의 고유한 행복 점수를 높일 수 있는 방법은 다양합니다.

그러나 그 중 가장 효과적인 두 가지 활동이 있습니다.

그 방법들을 알고 싶으신가요? 제가 지금 그것들을 여러분과 나누겠습니다!

둘 중 하나는 “운동” 입니다. 규칙적이고 적당한 강도의 운동은 자기조절능력과 긍정성을 강화시켜, 행복 점수를 높여줍니다.

당신이 요즘 너무 바쁘다면, 매일 15분의 산책을 하십시오!

그 활동이 당신의 기분을 좋게 해주고, 당신의 원래의 행복 점수를 높여 줄 것입니다!

그렇다면 행복 점수를 높일 수 있는 최고의 방법은 무엇일까요? 

그것은 “매일 감사 일기 적기” 입니다.

내가 가지고 있는 물건, 다른 사람에게 받은 친절, 내가 시작한 작은 도전… 등등 감사할 것들을 적어 보십시요.

그렇게 하면 자신이 생각한 것 보다 행복한 사람이라는 것을 깨닫게 됩니다.

당신이 매일 감사 일기를 적는다면, 기본 행복 점수가 아주 높아질 것 입니다!

사실, 하나님을 잘 모르는 사람은 감사한 것을 찾는 것이 참 어렵습니다.

그 사람에게 감사한 것이란, 자신의 노력으로 된 것이고, 또 그에게는 모든 일들이 우연처럼 보이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은 하나님을 알고 그 분에게 감사하는 사람에게 “진정한 행복”을 선물해 주셨습니다.

하나님이 그를 위해 하신 일을 찬양하고 그 분에게 감사하는 사람은, 그에게 고난이 찾아온다고 해도 하나님이 주신 행복을 쉽게 잃어버리지 않습니다.

1. 첫째 아들 이야기

여기 한 가족이 있습니다.

이 가족의 구성원은 아버지, 어머니, 첫째 아들, 둘째 아들입니다.

이 가족은 첫째 아들을 제외하고는 모두 성실하게 살았습니다.

어느 날, 첫째 아들이 아버지에게 말합니다.

첫째 아들 : “아버지, 저는 열심히 공부하고 싶어요, 학원 다닐 수 있게 돈 주세요!”

아버지는 그가 공부할 수 있도록 그에게 돈을 주었습니다.

그러나 첫째 아들은 그 돈을 친구들과 노는데 모두 사용했습니다.

또 다른 어느 날, 첫째 아들이 어머니에게 말합니다.

첫째 아들 : “어머니, 저도 친구들처럼 운전면허를 따고 싶어요, 돈을 좀 주세요!”

어머니는 그가 자동차 면허를 딸 수 있도록 그에게 돈을 주었습니다.

그러나 첫째 아들은 이번에도 그 돈을 친구들과 노는데 모두 사용했습니다.

이 사실을 알게 된 둘째 아들이 부모님을 찾아가서 말합니다.

둘째 아들 : “이제 형에게 돈을 주지 않았으면 좋겠어요, 형은 그 돈을 모두 친구들과 노는데 사용 한단 말이에요!”

어머니가 대답합니다.

어머니 : “그렇구나, 그래도 언젠가는 너의 형이 바른 길로 돌아오겠지”

둘째 아들이 화가 나서 어머니에게 말합니다.

둘째아들 : “우리 집 형편이 안좋은데, 언제까지 형을 믿으실 건가요!?”

이번에는 아버지가 대답합니다.

아버지 : “나도 너의 형 때문에 마음이 아프단다. 하지만 너처럼 그도 소중한 자식이기 때문에, 나는 그 아이를 포기할 수 없단다”

만약 당신이 둘째 아들이라면, 이 첫째 형을 용서할 수 있을까요?

부모님의 마음을 이해할 수 있을까요?

아마 우리는 대부분 “아니요” 라고 대답 할 것입니다.

부모님이 매번 기회를 주지만, 언제나 그분들을 실망시키는 형을 용서하기가 어려울 것입니다.

우리는 이 이야기를 더 잘 이해하기 위해, 부모님의 심정과 첫째 아들의 관심에 대해 아릴 필요가 있습니다.

부모님은 그들의 아들들이 사회구성원으로 잘 성장하여, 자신과 주변사람들을 행복하게 만드는 사람들이 되기를 바랬을 것 입니다.

첫째 아들의 관심을 무엇이었을까요?

그는 부모님의 그를 향한 기대에 전혀 관심이 없고, 오늘 하루 즐겁게 노는 것만 생각했을 것입니다.

2. 노아 시대의 사람들

창세기 6:5

여호와께서 사람의 죄악이 세상에 가득함과 그의 마음으로 생각하는 모든 계획이 항상 악할 뿐임을 보시고

하나님이 홍수를 보내시기 전에, 사람들의 모습이 첫째 아들과 같았습니다.

하나님은 사람들이 하나님의 말씀에 순종하여, 복을 받고 행복하게 살기를 바라셨습니다.

하지만 그들은 하나님의 뜻에 전혀 관심이 없었습니다.

그들은 오직 자신의 욕망을 위해 계획을 세울 뿐이었습니다.

만약 당신의 10대 청소년인 자녀가 작은 범죄를 저지른다면 어떻게 하시겠습니까?

처음에는 대화를 통해 자녀를 설득하려고 할 것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자녀의 행동이 변화가 없다면 어떻게 하시겠습니까?

그를 강하게 훈계할 것입니다.

자녀가 고통 속에서 자신의 죄를 깨닫고 반성하게 하는 것이, 그의 미래를 위해 필요하기 때문입니다.

하나님과 노아 시대의 사람들의 관계를 부모님과 자녀의 관계로 생각해봅시다.

하나님은 그의 자녀들에게 언제나 최고의 것들을 제공해 주셨습니다.

하지만 사람들은 하나님의 은혜에 감사하지 않고, 죄의 길로만 나아갔습니다.

하나님이 그들과 대화하려고 하셨지만, 하나님께 귀를 기울이는 사람은 노아 뿐이었습니다.

하나님은 부모로서 더 이상 자녀들의 죄를 두고 볼 수 없었습니다.

사람들의 죄는 이미 상상 이상으로 심각했고, 세상에 가득했기 때문입니다.

그들은 더 이상 하나님의 말씀을 들으려고 하지 않았습니다.

결국 하나님은 사람들을 강하게 훈계하십니다.

그것이 바로 “하나님의 홍수를 통한” 입니다.

3. 무지개

저는 창세기 9장을 읽을 때면, 제 초등학교 시절이 생각납니다.

그 당시에 부모님이 바쁘셨기 때문에, 할머니께서 저를 보살펴 주셨습니다.

할머니는 매일 제가 학교에 가기 전, 간식을 사먹을 수 있도록 용돈을 주셨습니다.

하지만 저는 학교가 끝나면 오락실에 가서 그 돈을 다 써버렸습니다.

어느 날 그 사실을 할머니가 알게 되었습니다.

할머니는 다시는 오락실에 가지 말라고 하셨지만, 저는 게임하는 것이 너무 재미있어서 할머니의 말씀을 듣지 않았습니다.

결국, 할머니가 오락실에서 게임하고 있던 저를 발견해 집으로 데려왔습니다.

제 스스로 행동을 고칠 수 없다고 생각하신 할머니는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할머니 : “종아리를 걷어라, 다시는 오락실에 갈 생각이 나지 않게 해줄 테니”

할머니의 회초리에 제 종아리는 붉어지고 붓게 되었습니다.

그 때 저는 너무 아파서 눈을 질끈 감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갑자기 회초리질이 멈추었고, 조용해 졌습니다.

저는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궁금해서 주위를 둘러보았습니다.

할머니가 흐느끼며 울고 계셨습니다.

회초리는 저기 멀리 던져져 있었습니다.

그리고는 할머니는 저를 꼭 끌어안고 대성통곡을 하셨습니다.

그 이후로 저는 오락실을 가지 않았습니다.

회초리가 아파서가 아니라, 할머니가 나 때문에 슬퍼하시는 것이 싫었기 때문입니다.

자녀가 잘못된 길로 가는 안타까운 마음에 회초리를 들었지만, 너무 마음이 아파서 훈계를 하지 못하는 부모님의 마음, 그 마음이 바로 하나님의 마음입니다.

창세기 8:21

여호와께서 그 향기를 받으시고 그 중심에 이르시되 내가 다시는 사람으로 말미암아 땅을 저주하지 아니하리니 이는 사람의 마음이 계획하는 바가 어려서부터 악함이라 내가 전에 행한 것 같이 모든 생물을 다시 멸하지 아니하리니

다음은 이 구절에 대한 독일 성서 공회의 해설입니다.

21절에 따르면 사람은 본디 악하여 더 이상 어찌해 볼 도리가 없다는 식으로 하나님이 체념하신 듯 보입니다. 창세기 6장 5절에서 심판의 근거가 된 사실이, 이제는 더 이상의 심판을 포기하는 근거가 된 것입니다. 그러나 앞으로 심판하시지 않겠다는 약속은 하나님이 ‘의롭다’고 보신 한 사람, 노아의 행동을 통하여 주어진 것입니다.

하나님은 심판을 통해 사람들이 변화되지 못할 것이라는 것을 아셨습니다.

그래서 하나님은 사람들의 악함을 인정하시고, 그들을 불쌍히 여겨 자비를 베푸십니다.

창세기 8:16~17

16 무지개가 구름 사이에 있으리니 내가 보고 나 하나님과 모든 육체를 가진 땅의 모든 생물 사이의 영원한 언약을 기억하리라

17 하나님이 노아에게 또 이르시되 내가 나와 땅에 있는 모든 생물 사이에 세운 언약의 증거가 이것이라 하셨더라

무지개를 통해 나타나는 하나님의 언약은, 그가 아브라함과 맺은 언약(창세기 17장)과는 다릅니다.

무지개의 언약은 그 대상인 사람에게 그 어떤 의무도 부여하지 않습니다.

또한 하나님은 언약의 증거, 무지개를 통해 스스로 자신의 약속에 구애 받으십니다.

사람이 무지개를 통해 하나님의 언약을 기억하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이 무지개를 통해 스스로 언약을 기억하려고 하시는 것입니다!

4. 우리 이야기

우리는 설교 전반부에 “첫째 아들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그는 언제나 부모님을 실망시키는 거짓말쟁이 입니다.

만약 당신이 둘째 아들이라면, 형을 용서할 수 있을까요?

처음 우리의 대답은 “아니요” 였습니다.

놀라운 사실은, 우리가 비난한 첫째 아들과 노아 시대의 사람들의 모습이 바로 우리의 모습과 같다는 것입니다.

우리가 종종 우리를 향한 하나님의 뜻에는 전혀 관심이 없고, 그저 우리의 욕심을 위해 살아가기 때문입니다.

이 이야기들은 우리가 우리 스스로를 바라보지 못한다는 사실을 알려줍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나는 첫째 아들과는 달라’ 라고 말하는 사람이 있을 것입니다.

첫째 아들을 비판했던 둘째 아들은 의로울까요? 그렇지 않습니다!

그도 첫째 아들과 같습니다. 

둘째 아들이 진정 부모님의 마음을 이해했다면, 그는 결코 형에 대한 불만을 부모님에게 말하지 않았을 것입니다.

오히려 그는 침묵을 지키며 부모님을 위로하거나 그의 형을 도울 방법을 찾았을 것입니다.

우리가 다른 사람에 대해 불만이 있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그에게 아무 말도 하지 마십시요, 먼저 그를 위해 기도하십시요, 그 사람에 대한 하나님의 마음을 이해하려고 노력하십시요!

이것이 우리의 아버지이신 하나님을 존중하는 태도입니다. 노아처럼 말입니다.

5. 예수 그리스도(하나님의 자비)

창 8:20

20 노아가 여호와께 제단을 쌓고 모든 정결한 짐승과 모든 정결한 새 중에서 제물을 취하여 번제로 제단에 드렸더니

하나님은 노아의 감사 제물에 대한 응답으로, 자신이 창조하신 세계에 대해 영원히, 계속적으로 책임지실 것을 약속하십니다.

이것은 하나님의 장래 구원 행동을 미리 암시합니다.

그 방식은 일반 인류 가운데서 특별히 선택한 사람들, 이스라엘을 자신의 구원 계획을 위하여 구별하는 방식으로 나타납니다.

이는 마침내 한 사람을 미리 암시하는데, 그를 통해서 하나님은 죄와 죄의 결과들을 극복하십니다.

로마서 5:18-19

18 그런즉 한 범죄로 많은 사람이 정죄에 이른 것 같이 한 의로운 행위로 말미암아 많은 사람이 의롭다 하심을 받아 생명에 이르렀느니라

19 한 사람이 순종하지 아니함으로 많은 사람이 죄인 된 것 같이 한 사람이 순종하심으로 많은 사람이 의인이 되리라

아멘.

그 한 사람은 바로 “예수 그리스도”입니다.

하나님은 이미 오래전에 예수님을 통해 우리를 포함한 인류의 구원을 예정하셨던 것입니다.

하나님은 인류가 스스로 의롭게 될 수 없음을 아셨습니다.

그는 우리가 죄인으로 살 수 밖에 없음을 아신 것입니다.

그래서 우리 하나님은 우리의 죄와는 별개로, 무지개를 통해 창조 세계를 보존하시겠다는 언약을 세우셨습니다.

이러한 하나님의 결단은 마침내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 죄인인 우리에게 구원과 영생의 희망으로 나타났습니다.

우리가 해야할 일은 단 하나, 이 하나님의 말씀을 믿고 순종하는 것 뿐 입니다.

예수님은 우리를 향한 놀라운 하나님의 능력입니다!

예수님은 우리를 향한 크신 하나님의 자비입니다!

예수님은 우리를 향한 영원한 생명입니다!

  • Oct 19 / 2020
  • Comments Off on Day 8/80 – The Holy God
80 Day Bible Reading Plan, Grow

Day 8/80 – The Holy God

As a ministry of Jeonju Antioch Church, AICF is following along with the main church’s 80-day Bible Reading Plan to close out 2020. Every day, follow along with the reading plan, a daily reflection, and meditation (writing in a spiritual journal) here on our website. We will be translating and using the main church’s plan from Korean to English here.


Day 8
Monday, October 19

Leviticus 2-15

The Holy God

1. Pray

Let us always be awake in the faith and pray earnestly, and let us enjoy the blessings of seeking His kingdom and His righteousness while understanding God’s will and providence.

2. Key verses

  • Leviticus 11:45I am the Lord, who brought you up out of Egypt to be your God; therefore be holy, because I am holy.”

3. Scripture Reading

Leviticus 2-15

4. Reflection

A holy life is the first thing that is demanded of God’s people because in order to be with a holy God, we must have a common denominator, a holy life. ‘Holy’ is ‘kadosh‘ in Hebrew, and its etymological meaning means ‘differentiated’ or ‘set apart’. The general usage of the word ‘holy’ refers to a person or object that is specially distinguished for offering to God, but when applied to God himself, it refers to the creativity of God that is distinct from creation. So, ‘Holy God’ is another name for God the Creator.

5. Writing a spiritual journal

After reading today’s text, write down the will of God that you came to realize, the passage that moved you, or what you decided to do and how you want to put it into practice.

6. Check off today’s reading on the reading table

Pages:1234567...38
So then faith comes by hearing, and hearing by the word of God. Listen